과격한 제목입니다만... 저 역시 비슷한 심정이기 때문에 몇 자 적어봅니다. 블로그를 통한 수익을 노려서 블로그를 시작하시는 분들 많으실겁니다. 누가 블로깅을 하면서 얼마 벌었다더라, 누가 한달에 몇 십만의 방문자를 맞이하여 얼마의 수익을 얻었더라, 다양한 수익모델이 개발되어 있다더라, 와이프로거 누구가 블로그를 통해 대박을 냈다더라 등의 수많은 블로거 성공 전설이 떠돌고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언덕 너머 무지개를 쫓듯이 대박꿈을 꾸며 블로그를 시작하는 분들도 많을 것입니다. 혹은 단순히 즐거움으로 시작한 블로깅이 알고보니 부수익을 가져다 준다는 것을 깨닫고 더 관심을 가져 열심히 블로깅을 하는 경우도 있을겁니다.
coin

내 몫은 어디있는가?

여기서 우리 블로거들의 기본적인 욕구를 알아보면...블로그를 통해 유명해지고 싶고, 블로그로 인정받고 싶어합니다. 즉 파워블로거가 되고 싶어하면서 또 우린 돈도 벌고 싶어합니다. 즉 기저에 '나는 블로거'라는 개념을 두고 있습니다. 하지만 막상 큰 돈을 벌어들이는 사람은 블로깅을 하는 사람이 아니라 돈을 벌기위해 블로그라는 툴을 이용하는 사람들입니다. 물론 제가 이런 이야기를 하면 '나는 블로깅을 즐기는 사람이지만 수익을 얻는다!'라고 이야기 할 분이 계시겠죠. 하지만 블로그를 통해 많은 돈을 버는 사람들은 블로그라는 툴을 자신의 수익만을 위해 활용하는 인터넷 마케터라는 사실입니다. 덧1)

떡이떡이님이 포스팅하신 "목숨걸고 블로깅?" 美NYT의 경고 (08/04/2008)라는 글을 보시면 블로거로서 살아남기 위해 얼마나 많은 스트레스를 받고 치열하게 경쟁해야 하는지를 여실히 보여줍니다. 심지어 그런 과도한 스트레스는 블로거에게 요단강 건너갈 티켓을 선물하기도 합니다. 그들은 블로깅을 이미 직장에서 일하는 이상으로 심각하게 받아들인 사람들입니다. 블로깅 즐겁게 하세요, 편하게 하세요 등의 말이 그들에겐 적용되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블로그가 그들의 생업이기 때문입니다.

많은 블로거들은 자신의 많은 시간을 다른 블로그의 글을 읽는데 허비합니다. 그리고 자신이 블로깅을 하면서 100원도 쓰지않으려 합니다. 그리고 자신의 생활을 우선으로 생각하고 블로깅은 그저 취미로만 생각합니다. 즉, 블로깅을 조금 하다가 말 취미정도로만 생각합니다. 혹은 블로깅이 돈벌이가 되는지 안되는지 간을 보고 있는 상태입니다. 하지만 인터넷 마케터는 하루 종일 트래픽을 올리고, 광고 클릭을 높이는 방법을 연구하고, 스폰서를 어떻게 유치시킬지 고민하고, 블로그 수익모델을 찾아 세렝게티 국립공원의 하이에나처럼 인터넷을 돌아다닙니다. 자신의 선배들이 과도한 스트레스로 요단강 건너에서 기다리고 있는 것은 인터넷 마케터에겐 전혀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이 블로그(j4blog)를 통해 하루 평균 1,000명 정도의 방문자를 맞이합니다. 하지만 3월 블로그 결산보고서에도 나와있지만 제 애드센스 수익은 고작 $50을 조금 넘습니다. 제 블로그는 하나의 주제에 집중되어 있고 SEO도 나름 신경을 쓰고, 검색을 통한 유입도 많은 편입니다. 그리고 현재 8개월정도 운영 중입니다만 문제는 하루 1,000명의 방문자를 가진 블로그의 수익입니다. 물론 제가 더 많은 광고를 배치하고 더 많은 Pay per Review (프레스블로그 방식의) 방식의 글을 싣는다면 수익은 더 올라갈 것이지만 '블로거이고 싶은 마음'이 고수익을 막고 있습니다. 수많은 블로거들 역시 '블로거이고 싶은 마음'을 가지고 있습니다. 즉 글로 소통하고 대화하고 교류하고 즐기는 블로거이고 싶은 마음을 간직하고 있다는 것이죠.
a lots of money

이 돈은 블로거 니들께 아니거든

어떤 블로거는 이야기합니다. '왜! 다른 블로거는 돈 많이 버는데 난 못 버냐!'

만약 그들이 블로거로서의 마음이 아니라 인터넷마케터로서의 마음을 먹는다면 최소 한 달에 $1,000의 수익은 얻을 수 있는 방법은 인터넷에 널려 있습니다. 최소 $ 1,000입니다. 다른 블로그의 글을 읽을 이유도 없고, 이웃들과 교류할 이유와 필요도 못느끼고, 신선한 이슈를 쫓아 물소 떼처럼 이동하고, 다양한 광고 모델들을 블로그에 설치하면 충분히 가능합니다. 하지만 블로거들은 이렇게 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블로거 니들은 돈 못 벌어요.

덧1)
돈을 많이 번 블로거가 모두 인터넷 마케터라는 의미는 아닙니다. 어떤 돈 많이 번 인터넷 마케터가 딴지 걸지도 모른다는 꿀꿀함에 덧붙입니다. 더하자면 인터넷 마케터가 결코 나쁘다는 의미는 아닙니다. 단지 다르다는 의미죠. 저도 어떤 부분은 인터넷 마케터입니다. 글고 제발 덧붙인 글 흐리다고 좀 지나치지 말고 끝까지 좀 읽읍시다. 덧붙인 글 빨간색으로 강조하기 뻘쭘합니다.

덧2)

우습게 들리겠지만 싸가지없는 상업주의 인터넷 마케팅 블로그를 하나 테스트 삼아 운영해보려고 합니다. 넵! 간보기입니다. 잘되면 여러분에게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 V 그런데 고민이 많네요. 어떻게 싸가지 없이 운영할지...(이런 고민도 참..ㅋㅋㅋㅋ)

덧3)
신디 로퍼 아줌마의 'money changes everything'라는 명곡을 소개해 드리고 싶지만...저작권 ㄷㄷㄷ
돈 벌기 전에 감옥 먼저 갈라..-_-;;


-연관글-
애드센스 클릭이 가장 많은 블로그 주제
국내 애드센스 백만장자가 없는 이유
광고없는 블로그는 순수한가?
개인 잡담_날로 먹는 글 11탄 ; 싸가지 없는 상업주의 블로그의 성공을 꿈꾸며..
애드센스, 초보자가 범하기 쉬운 실수_누구나 다 아는, 그러나 되풀이되는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마음에 드시지 않았더라도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재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모피우스 2008.04.10 1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돈 벌려면 사람을 돈으로 봐야 된다고 아버님 말씀이 생각납니다.

    테스트 성공하면 살짝 가르쳐주세요.^^*

    봄비가 내리는 아침 재미있는 글을 읽으면서 시작합니다.

  2. BlogIcon Rin4 2008.04.10 1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껄껄껄
    그 테스트 성공하면 저도 알려주셈

  3. BlogIcon RAISON 2008.04.10 1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렝게티의 하이에나, 절묘한 비유입니다.

  4. BlogIcon mepay 2008.04.10 1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로 따로 운영하지 마시고, 사이트를 하나 만들어 운영해보는건 어떨까요?..저도 쇼핑몰 관련하여 질답식의 사이트를 간략하게 만들어볼 생각이라서요..

  5. BlogIcon 썬샤인 2008.04.10 1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좋은 말씀이십니다. '블로거이고 싶은 마음' 심히 공감되는데요 :)

  6. BlogIcon 페니웨이™ 2008.04.10 1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이미 블로거들의 돈벌기는 물건너가지 않았나요? 하루 평균 1000명에 한달 수입 50달러면 지금 수준으로는 꽤 버시는 겁니다. ㅡㅡ;;

    그나저나 신디로퍼 노래 듣고 싶은데.. 그냥 총대 한번 매시지..^^

  7. BlogIcon 가별이 2008.04.10 1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하루에 한 천명 앞뒤로 오는데 걍 에드센스 떼어버렸습니다. 역시 이건 뭔가 아니라는 소리가 마음 깊숙히 들려서 그 마음에 충실하기로 했습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4.11 08: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 아직 고민중입니다. 사실 처음 시작할 때 해외의 자료 위주로 보다보니 블로그라는 것이 정말 훌륭한 비지니스 모델로 인식이 되어서요...뭐 좀 지나봐야 결론을 내릴 것 같습니다. :)

  8. BlogIcon ludensk 2008.04.10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안 벌고 사는게 편해요ㅎㅎ;;;
    아예 광고를 안 다는게 그냥 편하고 깔끔하다는;;;

  9. BlogIcon 버즈 2008.04.10 15: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다들 많이 힘들가보군요... 저는 잘 모르겠다는 ㅡㅡㅋ

    • BlogIcon 재준씨 2008.04.11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힘들다기보다 일반적인 블로거들의 생각과 실제 돈을 버는 이들의 차이를 설명한 내용입니다. 진짜 돈 벌려고 하는 사람은 댓글 안달죠. :)

  10. BlogIcon 민난 2008.04.10 1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그냥 마음을 비우고 광고는 ㅎㅎㅎ
    테스트 이왕 하시는거 성공하셨으면 +_+

  11. BlogIcon 외계인 마틴 2008.04.10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글입니다.
    만약.. 내가 돈을 벌기로 작정했다면 어떻게 해야할지를 정확히 보여주시는군요.
    시험삼아 운영을 하신후 자세한 리뷰 좀 부탁드립니다.
    (진심입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4.11 0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로그로 돈을 벌기로 작정하면 열심히 하면 꽤 벌 것같은 생각이 듭니다. 솔직히 운영하는 것은 아이디어는 있는데 워낙 막막해서..-_-;;

  12. BlogIcon 미리내 2008.04.10 1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치열한 블로깅이 자신 없기도 하지만 그저 '블로거이고 싶은 마음'에서 블로깅을 했더니 마음이 얼마나 편한지 모르겠습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4.11 0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블로거 마음'으로 이곳을 운영하니 즐겁기 그지 없습니다. 다만 블로그를 비지니스로 한번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싶은 욕심은 있습니다. :)

  13. BlogIcon Sunny21 2008.04.10 2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J준 형님께서 '요단강' 관련 포스팅을 많이 하시네요..

    무서워요..ㅋ

  14. BlogIcon 펜텔 2008.04.11 0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수익은 서브옵션~

  15. BlogIcon 이그림 2008.04.11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트레스는 요단강의 지름길.. ㅎ
    대부분 수입에 신경들 쓰다보니까 사적인 얘기나 인간적인 맛이 없는거 같어요
    전에 플래닛이란 것이 있었는데 그때는 서로 평화롭게 오갔었는데 지금은 블로거들이
    참 징그럽단 생각도 듭니다.
    인간적이면 좋은데.. 수입있다는거 혼자만 하세요.^^ 수입이란 것도 다 허구입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4.11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근데 수입에 신경을 쓰는 블로거가 얼마나 있을까요? 제가 본 바로는 거의 없던데..^^;;
      굳이 블로그를 사적인 이야기로만 사용하지 않는 분들도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저도 그렇구요. 물론 전혀 하지 않는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블로그는 다양한 가능성이 있다고 봅니다.

  16. teeoto 2008.04.11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라는 개인 공간에 돈 몇만원 벌어보겠다고 광고로 떡칠한거 보면 우리 사회에서 경제 논리가 어디까지 침투했는지 보여주는거 같아 씁쓸하더군요.

  17. BlogIcon 메뚜기쌤 2008.04.14 0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하!~ 왜 블로그로 돈을 못버는지 이제 감이 좀 오는군요. :)

  18. BlogIcon Jishāq 2008.04.16 1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블로깅을 통한 고수익은 약간은 환상인 것 같네요. 물론 전업으로 삼고 많은 시간을 투자한다면 가능하겠지만 대부분의 분들처럼 주업 외 부업이자 취미와 같은 방식으로 운영을 한다면 힘든다고 봅니다.

    말씀대로 프레스블로그 같은 모델을 목숨걸고 한다면 쪼~금 더 올라가겠지만.

    머. 스트레스와 중압감을 받으려고 블로그를 하는 건 아니니 ㅎㅎㅎ

    그래서 제 블로그는 요새 막장이랍니다^^

  19. BlogIcon 도협™ 2008.09.28 0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로 시작하고 소통을 목표로 시작한 블로거...차츰차츰..
    복권산 토요일 오후같은 느낌이랄까요?
    꿈을 채우고자 시작한 것이 꿈을 쫓는 모양새가 되곤 함을 느낍니다
    좋은 블로깅으로 소통을 원할때 소통하고자 하는 이들은 자연스레
    모일 수 있을 것이겠지만... 그 역시 노출이라는 운이 동반되어야
    기대치가 현실모드가 되겠지요
    또하나... 블로그에 공감가고 좋은 글을 읽고도 그에 대한 표시나
    감사로 덧글이나 추천, 광고클릭을 하지 않은채 "돈밖에 모르는.."
    이라 이야기하는 읽음이들도 다시 블로그를 봅시다.

    유럽의 화창한 거리에선 어린 악사의 공연이든, 전문적인 아마추어
    극단의 공연을 보든 관람자들은 그들이 받은 만큼의 감동을 표현하고
    갑니다. 팁에 익숙치 않아서 일까요?

    팁이란 단어가 익숙치 않다면 칭찬과 인사를 표하듯 읽고 공감함에
    대한 흔적에 소홀하시지 않았음 하는 바람이 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