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를 개설하는 많은 분들은 대부분 광고를 설치하고 있습니다. 애드센스건 애드클릭스건 혹은 포스팅을 통한 일종의 Pay per post 개념으로 광고를 하는, 수익을 올리는 블로그들은 이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습니다. 블로그에 광고를 설치해서 수익을 얻을 수 있다는 것은 단순히 자신의 이야기를 블로그에 올려 지인들과 교류하는 방법으로 블로깅을 하던 수많은 블로거들에게 커다란 매력으로 다가왔습니다. 그리하여....이젠 광고없는 블로그는 보기 어려운 지경까지 되었습니다.

money image

money from blog


수많은 블로그에서 광고로 수익을 얻는 현상은 당연히 많은 거부감을 가져왔습니다. 결국 블로그에 광고를 싣고 있는 것 자체를 상업주의에 물든 블로그라고 생각하기에 이릅니다. 방문자들은 그 블로그가 싣는 글, 사진, 동영상등을 순수하게 즐기고 싶어합니다. 아무런 제약이나 조건없이 블로거의 Contents를 한껏 누리고 싶어합니다. 광고를 싣고 있는 것을 순수하지 못한 블로깅이라고 생각하기에 이릅니다. 이것은 교류와 소통이 주 목적이어야 할 블로그의 순수한 정신을 더럽히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여기서 블로그의 순수한 의미부터 되짚어 보자면...다들 아시다시피 Web + Log의 합성어입니다. 즉 온라인에 쓰는 일지, 일기라는 개념입니다. 결국 내 글을 온라인에 올리는 행위가 블로깅이라는 개념입니다. 내 글이 쓰레기같은 글이라도 웹에 올리면 그것은 순수한 블로깅이라는 개념에 위배되지 않습니다.

비록 광고를 싣지 않지만 다음블로거뉴스나 프레스블로그 등의 방법을 통해 수익을 노리고 글을 싣는 블로그는 많다고 봅니다. 많은 이들이 수익을 목적으로 하는 블로그와 블로깅을 하면서 수익을 얻는 블로그를 착각하는 분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당장 그 블로그에 광고만 눈에 띄지 않으면 순수하다고 생각하는 것은 위험하다고 봅니다. 비록 광고는 없지만 방문자를 유도하기 위한 낚시성 글을 올리는 블로그도 꽤 많습니다. 의외로 프레스블로그에서 그런 글을 볼 수 있는 경우도 많습니다.

광고가 없다고 순수한 블로그는 아닙니다. 광고를 설치했다고 순수하지 못한 블로그는 아닙니다. 순수함에 대한 판단의 기준은 바로 Contents의 가치로 옮겨와야 합니다. 정말 귀하고 알찬 정보를 올리는 블로그임에도 불구하고 광고를 설치했다고 해서 순수하지 못하다고 비난받는 일은 없어야합니다. 물론 광고를 설치한 블로거들은 더더욱 자신의 Contents의 가치에 대한 책임을 져야합니다. '연예인 삐리리 노출' 따위의 인터넷 뉴스를 복사해서 올리고는 자신의 블로그에 버젓이 광고를 설치한 블로그는 되지 않기를 바랍니다.

가치있는 정보(Contents)를 제공하고, 매칭되는 광고가 노출되어 자연스러운 클릭을 유도하는 상황이 될 때 비로소 광고를 설치했지만 순수한 블로그가 완성된다고 봅니다.

-연관글-
개인 잡담_날로 먹는 글 11탄 ; 싸가지 없는 상업주의 블로그의 성공을 꿈꾸며..
NERV ; 블로그 보완 계획
블로거 이미지 메이킹의 중요성
당신의 블로그 영향력은?

신고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마음에 드시지 않았더라도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재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펜텔 2008.01.15 0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그렇군요
    잘알겠습니다.
    저도 처음은 수익이 목적이었는데.. 음 .

  3. BlogIcon 블로커 2008.01.15 0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rss에 추가하려고 들렸다 갑니다 ^^ 추가완료! ㅎㅎ

  4. BlogIcon gomdori 2008.01.15 0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딜가나 <블로그의 정신> <블로그의 정신> 하는데...도데체 블로그의 정신이라는 건 누가 만들었을까요?
    순수는 무엇이며,블로그가 왜 순수해야 할까요?
    블로그에 순수라는 굴레를 씌우려는 발상이 참으로 독선적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현실의 삶이 힘들고 고달플때 취미삼아,재미삼아 블로그를 해보지만...이런저런 정신과 <블로그는 이래야 한다>는 아우성들 때문에 오히려 피곤하기만 합니다. ㅠㅠ

    문플라워님 오랜만에 뵙습니다. ^^ 잘 지내시지요?

    • BlogIcon 재준씨 2008.01.15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블로그는 이래야한다는 외침만큼 어리석은 것이 없죠. ^^ 하나의 틀에 집어넣으려하는 것은 인간의 본성인듯..

      gomdori님 덕분에 잘 지내고 있습니다. 저도 최근 좀 뜸했네요. :) 요즘 넋을 놓고 살아서..ㅠ,.ㅠ

  5. BlogIcon 달룡이네집 2008.01.15 0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고가 블로그의 잣대가 되어서는 안되겠죠..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6. BlogIcon 봄과 벚꽃 2008.01.15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이야기가 있었군요..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7. BlogIcon mepay 2008.01.15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수함에 관한 가치를 포스팅의 컨텐츠로 옮겨와야 함다..!
    아주 좋으신 말씀입니다.

  8. BlogIcon CAFE LUCY 2008.01.15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컨텐츠의 질......OTL
    전 그냥 재미라는 핑계를 고수하겠습니다.^^;;;

  9. BlogIcon 베쯔니 2008.01.15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적어도 컨텐츠가 광고보다는 우선이 되야하죠~

    • BlogIcon 재준씨 2008.01.15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깔끔한 한줄 요약 감사드립니다. :) 말씀처럼 광고가 우선이 되어서는 정말 순수하지 못한 블로그가 되어버리겠죠. 광고를 읽으라는 건지 글을 읽으란 건지 분간이 안가는 블로그도 있어서...-_-a

  10. BlogIcon 프리- 2008.01.15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이 글을읽고보니 그런거 같기도하네요..

    확실히 컨텐츠의질이 중요하죠.

    낚시성글이 난무하는 광고없는 블로그보단

    좋은글이 하나라도 더있는 광고있는 블로그가 낫죠..

    하지만 달꽃님 말씀대로 블로그는 Web+log입니다.

    온라인에써 쓰이는 일기 정도죠.. 오프라인에서 쓰는 일기에

    광고지를 붙이진 안잖습니까? 게다가 사람들이 블로그를

    상업적으로 이용한다는점에서 마음에 안들뿐입니다.

    아 물론 그 수익금으로 이벤트를 한다거나 블로그 음악을 산다거나.. 그런거는 찬성입니다. 아니 다는게 좋죠

    하지만.. 돈을 벌기위해 돈을 위해서 블로그에 광고를 덕지덕지

    붙여놓는 행위는 상당히눈에 거슬릴수밖에없습니다

    만약 컨테츠의 질이 100점만점의 90점이라도 글을 읽기에 불편한

    지점에 광고가 붙어있다면 읽는 사람면에서는 상당히 불편하죠

    광고지를 사이드 바쪽이나 아래로 붙여놓으시는분들은 양반입니다

    글 가운에데에 떡하니 광고 하나 올라와있으면 정말 싫어집니다.

    그런점에서 저와 비슷한 생각을 가지신분들도 많죠.

    '';; 쓰다보니 상당히 길어졋네요.

    아참, 많은사람들의 공감을얻지 못하는 저는 광고를 안달았지만

    순수한블로거에서 멀어지는건가요;;

    이거 굉장히 슬프네요..

    • BlogIcon 재준씨 2008.01.15 14: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블로그의 본질(Web+Log)을 언급한 것은 블로깅이 그냥 웹에 글을 올리면 그것으로 본질에 충실하다는 것을 설명하기 위함이었습니다. 그것이 일기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었구요. ^^

      말씀처럼 글의 질이 좋은데도 불구하고 광고가 글 중간중간에 설치되어 가독성을 해치는 경우나 링크광고가 되어 있는 경우는 저 역시 좋게 봐줄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본질적으로 충실하고 좋은 정보를 제공해주고 그 정보를 얻기위한 노력의 보상차원에서 수익을 얻는 부분은 충분히 용인 가능하다고 봅니다. 그 블로그가 비록 댓글을 통한 교류가 없어도 말이죠. 그리고 본문에 글이 있는 경우도 가독성을 해치지않는 편집은 가능한데...많은 분들이 그렇게 안해서 문제죠. ^^;;

      순수한 블로깅에 대한 생각을 폭넓게 가져야할 것 같습니다. 말 그대로 웹에 글만 올려도 블로깅의 의미를 순수하게 따르는 것이니깐요. ^^

  11. BlogIcon TrueKang 2008.01.15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고가 팝업으로만 안뜬다면 별 심려치않았는데..흠..ㅋㅋ

  12. BlogIcon 파란토마토 2008.01.15 14: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그러고 보니까 그런 거 같네요.
    저도 처음에는 블로그에 광고를 달다니!!!!!!!! 이렇게 생각했꺼든요.
    요즘은 뭐.. 용돈벌이라도 하는게 그리 나쁜 거 같진 않군.
    이렇게 생각이 바뀌었는데.. 생각해보니 블로그에 글 올리고,
    고생스러울 때도 있는데... 왜 꼭 순수해야되나요?ㅋㅋ

  13. BlogIcon 파란토마토 2008.01.15 14: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전에 보니까 클릭과 상관없이 돈주는 광고!!해서 보니 팝업 광고더군요.ㅋ

    아무리 순수 안따질래도 팝업광고는 진짜 사형감인듯.ㅋㅋㅋ

  14. BlogIcon 세라비 2008.01.15 1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블로그는 순결을 잃었습니다...ㅠ
    낚시 포스팅 이후 야X니 검색어 유입이 부동의 1위라는-_-;;

  15. BlogIcon 장대군 2008.01.15 1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저의 사진과 이야기를 보여 드리면서 이야기를 나누고 싶은게 첫번째 목적이었고, 예를 들자면 사진에 대한 촬영팁부터 여러가지 컨텐츠를 공유하는 것도 목적입니다.

    콘텐츠에 대한 정당한 금전적 보상은 광고사와 나와의 계약을 통해서 자신의 블로그에 광고를 올린다 올리지 않는다와 별도로
    소비자의 욕구에 의해서 클릭되거나 선택되는 것이니 이것과 블로그의 주인과의 괴리감을 논하기에도 약간 문제가 있는 것 같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자신의 콘텐츠를 이용해서 광고를 달아두고 수익을 창출하는 것에 대해 찬성합니다.

    단, 자신의 포스팅이 아닌 뉴스나 가쉽, 사진을 긁어와서 걸어두고 수익을 내려는 블로거가 철퇴를 맞아야 하는거 아닌가 생각되네요.

    자신의 포스팅은 자신의 창작물이라는 인식을 하고 있고, 그를 이용해서 광고를 달고 광고수익을 얻는 행위는 인정하려고 합니다...^^ 가끔 관심가는 쇼핑광고가 나오면 정신을 못 차리기도 합니다..

    글 잘 읽었습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1.16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로그 광고로 수익을 벌 수 있다는 것이 알려지고 그것을 이용해서 스팸로그가 되어버린 일부때문에 광고를 단 블로그는 비열하다는 공식이 생겨버린 것 같습니다.

      블로그를 충분히 사업적으로 시작할 수 있다고 봅니다.

  16. BlogIcon 2008.01.15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업과 개인에서의 차이점이라고 봅니다.
    즉 자신의 좋아하는것을 하면서 부가적인 요건으로의 광고는 결국 그 블로거가 상업화되어가는것이 아니라고 봅니다.
    단 광고가 우선시 되고 그것을 위한 포스팅이라면 의미가 없죠
    그런데 중요한것은 후자의 경우 결국 블로거들에게 언젠가는 외면을 받는다고 생각하고 그정도는 개개인의 블로거분들이 가릴수 있으리라 믿습니다.

    정말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1.16 1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광고 수익을 우선시하고 트래픽 폭탄을 한 두어번 노리는 것이겠죠. 일확천금 블로그는 이제 힘들 것 같습니다. 구글 정책이 많이 바뀌어서..^^;;

  17. BlogIcon ouno 2008.01.15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고를 싣느냐 싣지 않느냐는 정말
    아무것도 아닌 것 같습니다.

    다만 좋은 컨텐츠를 생산하느냐가 중요하다는 말 동감합니다.

    그리고 광고 수익을 어떻게 쓰느냐도
    한 가지 잣대가 될 수 있겠죠.

  18. BlogIcon 메뚜기쌤 2008.01.17 0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지인과 블로그에 미치는 광고의 영향에 대해 미팅을 가졌습니다.

    블로그가 가치를 발하면 자연스레 수익이 증가하겠지만 수익을 쫒다가 주객이 전도되면 안되다는 그런 이야기였습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1.18 1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 수익을 쫓는 블로그를 운영하려면 처음 컨셉부터 완전히 달라야겠죠. :)

      하지만 국내에서 성공여부는 아직은 불투명한 것 같습니다.

  19. BlogIcon 연빛 2008.01.20 1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는 말씀이시군요.
    저도 광고를 달고 있는데, 매번 고민을 합니다. 떼내 버려야 할까, 말아야 할까 하고요.
    양질의 컨텐츠를 생산하는 일도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닌 것 같습니다. 주객이 전도되지 않도록 매번 생각하고 경계하고 성실한 포스팅을 해야할 것 같아요.
    오늘도 반성을 해봅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20. BlogIcon hk_ 2008.03.26 0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뜨 엄청난 댓글이네요. ㅡ.,ㅡ;;;
    에.. 말씀하신대로 가장 중요한건 내용, 컨텐츠인 것 같습니다.
    광고를 달고 안달고 보다는 그 내용이 얼마나 진실한가가 중요하죠.
    내용의 전문성도 블로그의 가치 판단에 큰 영향을 주지는 못한다고 생각합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3.26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괜히 국내에서는 블로그가 순수해야하느니하는 이상한 말들이 많더군요. 좀 의아하기도 하고...

      그냥 얼마나 가치있는 블로그 컨텐츠를 만들어내는가가 가장 중요한 블로그 판단 기준인 것 같습니다.

  21. BlogIcon 욕심M 2010.05.12 17: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고의 유무가 그 블로그의 첫인상을 결정하는 저로써는 순수함과 순수하지않음의 의미를 넘어서서 과연 블로그를 사용하시는 분의 마인드가 어떠한지를 알게해주는 방식이라고 할까요. 어떤 블로그는 컨텐츠보다 광고가 더 많은 블로그도 있어요. 물론 블로그로 수익을 창출하는게 나쁘지는 않고 저 역시도 구글애드센스를 사용하고 있지만, 제 마인드는 최대한 제 블로그에 방문해주시는 분들이 그 광고에 눈이 잘 안들어가고 제가 포스팅한 글에 더 눈이 가도록 배치했습니다. 애초에 블로깅의 목적은 제가 보여주고 싶은것을 포스팅하는거지 수익창출이 아니잖아요. 물론 요즘 보기에는 많은 분들이 두가지의 개념을 유착시키신것 같아 씁쓸합니다만 저는 그렇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