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생각이 좀 바뀌고나니 세상도 살짝 달라보이네요. 이거 완전 술에 꼴아서(환각제는 위법이라) 사이키델릭음악 듣는 느낌입니다. 암튼...오늘도 누군가가 누군가를 까는 글을 다시 한번 찬찬히 읽고난 후 몇 자 적어봅니다.

사람이 권력을 쥐는 방법은 두가지입니다. 하나는 본인이 권력에 대한 욕망을 하얗게 태워서 쟁취하는 경우, 또 하나는 주변에서 권력을 부여(혹은 양도)하는 경우입니다. 그리고 모든 권력은 항상 막강한 영향력을 지니기 마련이고 더해서 모든 권력은 부패하게 마련입니다. 전자야 지가 권력에 눈이 멀어 혼자 ㅈㄹ을 했고 욕심을 채우다가 사건 터지면 독박 뒤집어쓰는 것은 자기 책임이고, 문제는 후자의 경우인데...얼치기 비유를 하자면

어느 꼬장꼬장한 선비가 있어 툭하면 나랏님께 시비거는 글을 보냈습니다. 이 선비는 그저 개인의 느낌을 쓴 것이지만 꼬장 짓이 몇 번 다른 사람들의 입에 오르내리자 급격하게 유명해져버립니다. 그래서 온 마을 사람들이 그 선비의 글을 기다립니다. 근데 이 선비의 글은 순전히 개인의 느낌인데 점점 영향력을 발휘하기 시작합니다. 그러다보니 주변 사람들이 이것저것 갖다줘서 제법 살림도 나아지고 한 마디하면 자신이 사는 마을 사또도 넙죽 엎드립니다. 선비가 권력을 갖게 된 것이죠. 그런데 어느날 나랏님이 그 선비를 잡아들여라고 이야기를 합니다. 선비는 항변합니다. '된장~ 난 그저 내 개인 느낌을 적었을 뿐이다. 그리고 내가 비리비리할 땐 아무런 말도 없었지않냐!! 왜 내 개인의 느낌 가지고 ㅈㄹ이냐!!!!' 그래봤자 그 선비는 의금부 지하에서 물고문 받을 것이 자명합니다.

대충 무슨 이야기를 하고 싶어하는지 다들 눈치를 채실겁니다. 바로 파워블로그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원래 메타블로그 사이트에 잘 돌아다니지 않는데 또 뭔 일이 있었나봅니다. :) 역시 떡밥은 신선할 때 물어야 합니다. 그것도 덥썩!

개인적으로 저도 비슷한 경험을 한 적이 있습니다. 별 것 아닌 글인데 '님처럼 영향력있는...' 이런 글을 남기며 짐짓 근엄하게 잔소리하시니깐 속에서 '내가 그 영향력 언제 달라고 그랬냐'는 생각이 들더군요. 내가 권력을 달라고 그랬냐?는 소리를 과거에 나랏님들은 많이 했을 것 같습니다. 아버지가 왕이라서 자기도 왕이 되어버린...그래서 나라 꼬라지는 엉망된 적이 허다했습니다. 블로거들도 마찬가지일겁니다. 그냥 자기 느낌을 적다보니 어느새 영향력이 생겨버리고 게다가 자신의 영향력으로 권력을 발휘할 정도가 되어버린 블로그도 제법 있습니다.
300

난 스파르타에 태어나고 싶었겠냐고!!!! 생각 좀 해봐달라고!!!!

원했건 원하지 않았건 영향력이 있고 권력이 있는 블로그는 자신 스스로 존재감을 인정해야 합니다. '내가 언제 영향력 달라고 그랬냐고!!' 강변을 해봐야 이미 자신의 자리를 회피하진 못합니다. 블로그를 폐쇄하기 전까진 말이죠. 그리고 원래 남의 제사에 와서 감놔라, 배놔라 그러지 자기 제사에선 안 그럽니다. 남의 블로그에 가서 찔떡거리지 자기 블로그에서 누가 그러겠습니까. 아무튼 블로그가 개인의 공간이기도 하지만 개인 미디어로서의 역할, 영향도 있습니다. 그리고 그것은 싫어도 해야만 하는 것이고 입니다. 그것을 우리는 '책임감'이라고 부릅니다.

결.
지 쪼대로 사는 것도 좋지만 자기 자리에 맞는 행동을 하자. 그것도 싫음 블로그 폐쇄하던가...

덧1)
자기가 원치 않는 권력을 가져도 결국에는 부패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권력이란 게..참 묘하네요.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썬도그 2008.09.27 1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더 세부적으로 들어가자면 같은 파워블로그 글이라도 다음에 의해 메인에 노출되거나 블로거뉴스에 베스트뉴스에 오르고 안오르냐에 따라 또 다른것 같습니다.

    파워블로그는 다음메인노출을 예상하고 쓴 글이 아닌 설렁설렁 썼는데
    어느날 갑자기 메인에 노출되어서 수많은 댓글과 악플이 달릴때는 글에 대한 책임감도 느끼게 됩니다. 이게 참 어렵더군요. 어느글이 메인에 노출될지 안될지 모르는 상황에서 모든글을 정성들여서 다음메인에 노출되도 부끄럽지 않게 쓸수도 없고 (제 스타일이 설렁설렁이라서요) 다음메인에 노출된 글만 책임감이 강할수도 없고 그렇다고 급수정해서 다듬기도 그렇고 많은 부분 생각해 봐야 할것입니다. 선비한명이 변방에서 떠들어봐야 아무도 안들어 줍니다. 다만 그걸 증폭할수 있게 마이크와 앰프를 가져다주는 다음운영자님의 권력도 대단한듯 합니다. ^^

    • BlogIcon Sunny21 2008.09.27 17:25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래서 선비님들은 블로거뉴스 베스트 글에 트랙백을 거시죠 ^^;

    • 핫도그 2008.09.28 03: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메인노출을 예상하지 않으신다면서 뉴스 송고한다는게 저는 이해가 안되네요.
      메인에 뜨던 묻히던 더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지길 바라며 송고하는거 아닙니까?
      그런데도 메인에 노출될지 안될지 모르는데 모든 글에 정성을 다해야 하냐는 당신, 참 옹졸해 보이는 변명이네요.

    • BlogIcon 썬도그 2008.09.28 1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기까지 따라다니시네요. ^^ 멋지십니다.

    • BlogIcon 만귀 2008.09.29 1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썬도그/
      그러고보면 다음운영자야말로 언터처블 권력자네요. ;)

      Sunny21/
      선비님들이 블로거뉴스를 좋아하는 이유가!

      핫도그/
      블로깅을 조금 더 해보면 이해를 할 듯

  3. BlogIcon 작은겨자씨 2008.09.27 1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파워블로그는 아니지만 그 때 해외 사이트에 혼란스럽운 이순신 장군님 영문 표기를 국가에서 동일화 해야한다는 블로그 기사를 적었는데 메인노출은 아니고 블로그베스트리스트에 올랐죠.
    몇 달 지나고 경남도가 문화부 국립국어원과 함께 논의한 결과 Yi Sun-sin으로 동일화가 되었죠.
    정말 그 때 블로그뉴스의 힘을 느꼈습니다.

  4. BlogIcon 컴속의 나 2008.09.27 16: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권력이란 게 뭔지 몰라서 댓글 달기가 조심스럽습니다만, 글에 대한 책임감보다는 좋은 글을 쓰야겠다는 자세가 중요하지 않을까 합니다. 좋은 글이란 좋은 정보, 감동, 교훈 등을 제공하는 모든 수단이라고 보면 되겠습니다. 그리고 원하지 않는 권력이 존재하는지 저는 모르겠습니다. 권력이란 의도하는 것이 아닐까요? 자신의 영향력을 이용하여 국회의원이나 단체의 장이나 엄청난 수익을 얻는 등의 행위를 하지 않는다면, 그리고 나서지 않는다면, 굳이 그것을 권력이라 할 수 있을까요? 단지 영향력은 어느 정도 있을 수 있겠지요^^위에 든 선비의 경우도 권력을 가졌다기 보다는 권력에 의해 희생되었다는 편이 나을 것 같네요^^

    • BlogIcon 만귀 2008.09.29 1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말씀처럼 누군가를 위해서 좋은 글을 쓰고자하는 것이 아니라 자기 스스로의 만족을 위해서 좋은 글을 쓰다보면 결국 타인에게도 좋은 글이 되리라 믿습니다.

      그리고 원치않는 권력이 존재할지 아닐지는 확언을 못합니다만 원치않는 영향력을 가지게 되는 것은 분명한 것 같습니다. 선비는 영향력을 발휘하며 권력의 맛을 알았다고 생각합니다. ;)

  5. 지나가다 2008.09.27 17: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이 눈길을 끌어 들어와 봤는데 내용이 별로네요.
    좋은 글이 되고 남들에게 설득력을 얻을려면 적지 않은 사례를 드세요.
    블로그 이름을 실명으로 하기 뭣하면 가명으로 하든지 해서 적어야 설득력이 있죠.

    다 읽고 나니 한마디로 이렇게 표현하구 싶군요.

    "근데, 누가, 어떻게 하던데..."

    • BlogIcon 만귀 2008.09.29 1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좋은 글이 되고 남들에게 설득력을 얻을려면...'에서 더이상 이해가 안되어 진행을 못했습니다.

      게다가! 설득할 의도가 없기 때문에 설득력 없는 것은 당연!

  6. BlogIcon 으노야 2008.09.27 1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이번에도 잘 읽고 갑니다,ㅋㅋ

  7. BlogIcon 자그니 2008.09.27 2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파워를 어떻게 생각하는가..에 따라, 조금 달라지긴 할 것 같습니다. :) 나중에 조금 정리해서 트랙백 하겠습니다..만, 제가 요즘 좀 정신이 오락가락해서..;ㅁ;

    • BlogIcon 만귀 2008.09.29 1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그니님의 트랙백 몹시 기대됩니다.
      저도 그냥 생각나는데로 주절주절 쓴 글이라 생각의 정리가 좀 필요할 것 같습니다. 도움 좀 주시길..;)

  8. BlogIcon nooe 2008.09.27 2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무슨 일이 있었던건가요? ...끙..

  9. BlogIcon 피앙새♡ 2008.09.28 0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워에 따른 책임감이라... 저는 아직 초보라 그런지
    아직 책임감은 못 느낀답니다. 그저 좋아하는 글 쓰는 재미밖에...

    파워블로거라... 그 기준이 도대체 뭔지요?

  10. BlogIcon YoshiToshi 2008.09.28 1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래서 사람이 자리를 만든다고 하는가 봅니다. ==)...(흠)
    굳이 파워블로거가 아니더라도 모든 자기표현엔 책임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블로그에 어떤 정보를 올릴 땐 가능한 선에서 확인도 해보고,
    불확실한 "~카더라" 통신을 대상으로 한 이야기는 피하기도 하고...

    ...그나저나 블로그스피어를 돌면서 뭔일인지 좀 찾아나봐야겠내요. ^^);;;

    j준님도 좋은 주말 보내세요~!

    • BlogIcon 만귀 2008.09.29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람들이 자리를 만들어 주고, 그 자리가 또 사람을 만들겠죠. 세상 사는게 단순한 것은 없는가 봅니다.

      YoshiToshi님도 좋은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11. BlogIcon Ring 2008.09.28 11: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건강하세요.

  12. BlogIcon Memory 2008.09.28 11: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한편으로는 과연 파워블로거라 불리는 이들의 영향력이 과연 클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예전처럼 TV에 나오는 것이 모두 진실인 줄 착각하던 시대는 분명히 지났는데..블로그에 올라온 글을 100% 받아들이는 이들은 없지 싶네요

    • BlogIcon 만귀 2008.09.29 1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파워블로그가 진실만을 쓰진 않겠지만 어쨌건 그들의 글이 그만큼 많이 읽히고 또 그만큼 '선동'이 가능하기 때문에 위험한 것이겠죠.

  13. BlogIcon ludensk 2008.09.28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 파워블로거가 될 리 없는 본인은 패스...;;;
    무슨일이 있었는지는 궁금하네요ㅎ

  14. BlogIcon 멀뚱이 2008.09.28 14: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워블로그는 하루에 10개씩만 글쓰면 된다네요. 방금 알았음. ㅋㅋ 근데, 파워블로그랑 파블애드랑 헷갈려요. ㅜㅜ

  15. BlogIcon 에코♡ 2008.09.28 14: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이 달리 무서운게 아닌가 보네요..

    이런글이 있을때마다 씁쓸합니당

  16. BlogIcon 반맹 2008.09.28 2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학교에 학원에 벅차다는 핑계로 3달간 아무것도 않한 저는 키흑 ㅋㅋ

  17. BlogIcon buzz 2008.09.29 1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J준님의 해당 포스트가 9/29일 버즈블로그 메인 탑 헤드라인으로 링크되었습니다.

  18. BlogIcon 달빛효과 2008.09.29 17: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때 블초보 시절엔 '아...나도..되고시프당... 파워블로..'
    머 이런 부푼 핑크빛 꿈을 가져본 적도 있었습니다만,
    지금은 머 그냥...
    내 앨범 들추듯 운영하고 있어욤..ㅋㅋ
    그놈의 권력 돈과 같아서 있다가도 없어지고 없다가도 있는것 아니겠어요~ㅋ
    어깨 가벼워서 좋은 한사람 추가요~ㅎㅎ

  19. BlogIcon pLusOne 2008.09.30 0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워블로그 좋지유....

    단지 좀 아쉬운건...예전부터...
    어느정도 타인에게 인식이 되고...보는 시선이 옛날의 그것이 아니다란 걸
    느끼는 순간 부터 가지게 되는 오만함...어깨의 힘..들 좀 뺏으면 좋겠어유...

    내 경험에 비추어 A는 A다! 라고 강요하는 분들이 속속 보여유...

  20. BlogIcon 레인레테 2009.06.10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트랙백 걸어두고 그 당시에 읽고는 멍 하니 있었는데

    오늘 갑자기 생각나서 들어와봅니다.

    근데 정말 쉽게 잘 설명해 놓으셨네요..

    (대체 난 왜이렇게 길고 복잡하고 짜증에 가득찬 말투로 포스팅을..;;)

    • BlogIcon 만귀 2009.06.10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무래도 사안이 사안인지라...언제나 집중된 권력은 문제를 일으키는 것 같습니다. 파워있는 뭔가가 된다는 것. 매력적이지만은 않은 것 같아요.

  21. BlogIcon 바람은 2010.04.20 12: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었습니다.
    파워블로거가 된 이상 사람들한테 조금이던 많던 영향을 주게 되는것은 사살입니다.
    그걸 애들처럼 나한테 왜 이런걸 주냐능? 하는것은 앞서 이야기 했듯이 '책임감' 이라는 부분이 부족한듯 싶네요.. 공감하는 부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