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편에서 이어지는 내용입니다. 지난 글에서 내 자녀의 등록금을 내가 감당할 능력도 없고,  내 일도 아니고, 내 도움없이도 가능하고, 내 자녀를 위해서 더 나은 것일지도 모른다는 이야기를 했습니다. 물론 개인의 생각이기 때문에 맞다, 틀리다를 논하기 전에 여러분과 제 생각의 '다름'을 인정하고 읽어 주시길 바랍니다.

1편에서 이야기한 내용이라면 부모들은 자녀 교육비에 대해 아예 신경을 끄고 살아도 될까요? 당연히 그것은 아닙니다. 성인이 되기 전까지의 교육비 부담은 하되 자녀들에게 어떻게 자신의 인생을 책임질 것인가를 가르쳐야 합니다. 이것은 단순히 등록금을 내주는 것보다 더 어려운 일입니다. 천만원 등록금을 내주는 것보다 더 어렵다는 이야기입니다. 우리는 우리 자녀에게 몇 가지 가르쳐야 할 것이 있습니다.

1. 절약하는 법을 가르쳐라
많은 부모님들이 기본적으로 등록금이 천만원 시대라고 하니깐 앞으로 어이할까 생각하십니다. 참여연대가 밝힌 등록금 가계 부담 실태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사립대학 재학생 1인당 연간등록금 총액이 689.9만원. 즉 700만원이라고 합니다. 아아아~!! 머리를 쥐어뜯기 전에 뭔가 잊지 않으셨나요? 네..사립대학입니다. 그나마 국립대학은 등록금이 나은 편입니다. 그렇다면?? 당연히 국립대학으로 가는 것이 이득입니다. 자녀들이 좋은 대학에서 좋은 교육을 받으면 좋겠지만 우린 의외로 좋은 대학(이름있는 대학)이라고 해서 좋은 교육을 보장하지는 못한다는 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개개인의 역량을 중시하기 시작하는 취업풍토가 조금씩 조성되어 가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이제 좋은 대학은 그저 보기 좋은 간판일 뿐인 경우가 많습니다. 덧1) 자녀들에게 돈을 절약하는 방법을 가르칩시오. 그리고 비용 절감의 즐거움을 가르치세요.

2. 어떻게 도움을 구할지를 가르쳐라
많은 자녀들은 자신이 받는 혜택을 당연한 것인양 생각합니다. 부모들의 노고를 전혀 계산에 넣지 않고 있습니다. 만약 여러분들의 자녀가 오직 부모에게 받는 것만을 의지하지 않는다면 스스로의 힘으로 다양한 도움을 찾으러 나설 것입니다. 1편에서 이야기한 학자금 대출, 근로 장학생 등등의 방법을 스스로 찾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더욱 중요한 것은 만약 부모님들이 교육비를 지원을 했다고 할지라도 그것이 무료가 아니라 지불해야할 빚이라는 것을 깨닫게 하십시오. 부모님에게 도움을 구할 때 어떻게 해야하는지를 가르치세요.

3. 일하는 것을 가르쳐라
예전 글에서 일찍 사업을 시작하라고 했더니 어떤 분이 대학생이 어떻게 사업을 하냐! 자본이 있어야 사업을 하지!라는 글을 남기셨더군요. 제가 바부팅이라고 정성스레 답해줬습니다. 물론 자본이 있어야 사업을 합니다만 많은 이들은 대학 재학기간동안 창업해서 돈을 벌기 시작하는 분도 많이 있습니다. 다음에 다루겠지만 대학생때 창업하는 것은 여러모로 큰 잇점을 가지고 시작할 수 있습니다. 어렸을 때부터 노동의 가치를 가르치세요. 그리고 어떤 노동이 가장 큰 이득을 가져오는지도 같이 가르치세요. 덧2)

자녀의 교육비를 물질적으로 지원해주는 것은 부모가 해줄 수 있는 가장 큰 도움이라는 착각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물론 자녀들은 물질적인 도움이 언제나 필요합니다. 하지만 그것보다 우선해서 자신을 알게끔 가르쳐야하고, 현실을 보는 시각을 가르쳐야하고, 문제를 해결하는 능력을 가르쳐야 합니다. 또, 그것보다 더욱 우선해서 자식들에게 사랑하는 법을 가르쳐야 합니다.
solution

문제 해결 방법은 이미 가지고 있습니다.

덧1)
고려대에서 최고 등록금 2배 인상을 계획했다고 했는데 시행됐는지 모르겠습니다. 귀족학과의 탄생을 보는 것 같아서 씁쓸하더군요. 남은 문제는 귀족학과를 졸업했는데 귀족 대우를 안 해주면 어떻게 되나? 입니다.

덧2)
되도록이면 아주 어렸을 때부터 가르치는게 좋다고 합니다. 그리고 어렸을 때는 노동에 대한 댓가로 돈을 주기보다는 '현물'로 주는 것이 낫구요. 조금 더 자라면 돈을 쓰는 법을 가르치라고 하더군요.

덧3)
글의 내용을 정리하고 자료를 조사하면서 느끼는 국내의 현실은 '참담함'이었습니다. 몇 년 전까지만해도 저 자신이 자녀 교육과는 동떨어진 입장이었고 또 사회문제에 관해 관심도 없었습니다. 하지만 이건 정말 아니다싶네요. 대학 등록금의 인상요인이 단지 학교 재정 확보를 위한 것이라고 밖에 생각되지 않습니다. 학교 교육 수준은 그대로이면서 등록금을 올린다는 것은 무슨 심보입니까? 제대로 가르치는 것은 하나도 없으면서...결국 취업을 위해서 학생들은 따로 공부를 하는 것이 현실입니다. 이런 뉘미~ 욕을 안할라고 그래도 진짜...

덧4)
한가지 아이러니한 것은 대학 학자금 대출 연 이율이 7%를 상회합니다. 연 이율 7%는 다른 부처 시책사업 자금 대출금리가 4.5%를 넘지 않는 것과 비교했을 때 열라리 높습니다. 이건 뭥미?


덧4)
제목은 '교육비 부담에서 벗어나자' 라고 쓰곤 '자녀를 잘 가르쳐라'는 내용을 보시면 낚였다!라고 생각하시겠지만 돈을 많이 버는 것만이 성공하는 것은 아닙니다. 지출을 절감하는 것도 성공을 위한 지름길이라고 생각합니다. 또 지출을 절감하기 위해서는 자녀를 제대로 가르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리고 또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라고 전 아직 확신합니다. 부족하고 지루한 글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마음에 드시지 않았더라도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재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열산성 2008.05.09 14: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대인들은 우리와는 달리 자녀가 학교를 졸업하고나면 돈을 어떻게 벌까?가 아니라 어떻게 쓸까?를 가르친다는 글을 본적이 있습니다. 돈을 어떻게 쓸까의 핵심은 어떻게 잘 투자해서 벌까에 있지만...

    예전 어떤 책에서 보니 외국의 명문가 자녀들도 어릴적부터 노동의 가치를 일깨워줬다는 글을 읽으며 참 많이 동의했답니다.

    이제 만 3살이 된 수영이한테 노동의 가치를 가르칠까 생각중인데 ㅋㅋ 아동학대로 잡혀가겠죠? (농담)

    • BlogIcon 재준씨 2008.05.12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동양의 정서가 약간은 자녀들을 싸고도는 경향이 있기때문에 약한 자녀를 만드는 것도 있지않나 생각해봅니다. 일찍부터 고생을 시켜야 세상을 제대로 알겠죠. ^^ 저도 지금부터 노동의 가치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ㅎㅎ

  2. BlogIcon 댕글댕글파파 2008.05.09 15: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수한 사립대들이 자본을 재어놓으면서도 등록금을 인상하는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3. BlogIcon 짜잔형 2008.05.09 1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년에 초등학교에 갈 딸아이 달랑 하나 있지만, 벌써부터 이래저래 부담가는게 한두개가 아닙니다.
    쪼그만 아이에게 뭘 그리 가르치려 드는지... 눈 딱감고 시골가서 살고 싶네요

  4. BlogIcon 모피우스 2008.05.09 1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부당 만부당한 말씀이십니다...

  5. BlogIcon poppa 2008.05.09 1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 저도 7세 된 딸래미 한 명 두고 있는데 슬슬 교육비에 대해서 생각을 안할수가 없네요.

    어찌된일인지 요즘은 돈이 사람을 키우는 세상인듯하여 입맛 씁쓸합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5.12 0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대가 그렇게 되어버린 것 같아요. 그렇다고 난 내 방식대로 교육하겠다 그러면 주변에선 다들 '무능력'해서 그런 것이라고 생각해버리니깐...-_-

  6. BlogIcon ludensk 2008.05.11 0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녀의 입장으로 말하자면 전 이미 알바비를 어머님께 반강제로 바치고 있습니다ㅠ

  7. BlogIcon 아침의영광 2008.05.11 16: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또 다시 이 글과 관련 없는 댓글이지만 언젠가 준님이 블로그와 관련된 사업을 생각하고 있다고 하신게 기억이 나는데요 준님처럼 블로그 운영 방법을 다루는 유명 블로거님들 몆분이 모여서 블로그 운영 강좌 비디오를 만드는건 어떨까요? 제가 하도 잡생각이 많이나서 이럽니다 ^^;; 이해하세요 ㅎㅎ 근데.. 블로그에 관심이 많아지고 있는 요즘 비디오 많이 팔릴거 같은데요?

    • BlogIcon 재준씨 2008.05.12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로그 운영 강좌 비디오라....안될 것 같은데요. ^^;;
      이유는 강좌 비디오를 서비스하는 회사에 근무해 본 적이 있어서...한국은 시장이 좁아서 힘들더군요. ^^ 구상하는 블로그 관련 사업(?)은 한국 시장을 생각하는 것은 아니라서요. 나중에 진행되기 시작하면 글 올리겠습니다만..언제일지 기약없습니다. ㅎㅎ

  8. BlogIcon DOKS promotion 2008.05.12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아직 아이를낳지도, 결혼하지도 안았지만, 지금 교재중인 친구와 벌써부터 얘를낳으면 ~~ 이라는 걱정이듭니다. 교육비 !!! 딱 나오는 명쾌한 문제점에 . 답은 나오지않는 ㅠㅠ

  9. BlogIcon 민난 2008.05.14 2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대가 미쳤군요..ㅠㅠㅠ
    진짜 요새는 정말 돈없으면 공부도 못할 세상이라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