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를 운영하는 이유를 물어보면 수많은 이유가 나옵니다. 내가 아는 지식을 다른 사람에게 전달하기 위해서, 혹은 주변의 사소한 이야기를 알리기 위해, 사회의 소외된 약자들의 이야기를 전하기 위해....등의 많은 이유로 시작을 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블로그를 조금 운영을 하다보면 어느새 컴퓨터 앞에 앉아있는 동안은 RSS를 읽고있거나 블로그에 글을 쓰기 위해 자료를 모으고 있는 자신을 느낍니다. 다른 이들의 블로그를 여기저기 돌아다니기 바쁜 일종의 중독증세까지 보입니다. 초기의 블로깅의 목적을 잊고 블로깅 자체가 목적이 되어버립니다.

그러다보니 어느 순간 내가 만약 글을 안올리면, 내가 만약 댓글을 안쓰면, 내가 만약 댓글에 답글을 빨리 안써주면, 내가 만약 방명록에 글을 안남기면......점점 불안한 생각을 하게 됩니다. 심지어 남긴 댓글에 빨리 답글을 안써주면 그 사람이 나에게 실망하고 다시는 내 블로그를 찾지않을까하는 일족의 강박증까지 느끼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아..부담돼..


블로그를 하면서 느낄 가능성이 있는 강박증을 생각해봅시다.

1. 매일 블로그 글을 발행해야 한다.
    No. 절대 매일 글을 올리지않아도 여러분의 블로그는 문제 없습니다.
    단 2주일 이상 글을 올리지 않으면 근황이라도 올리는 것이 어떨까 생각해봅니다.
    한참동안 글이 올라오지 않는 블로그에 방명록에 몇 자 글을 남겼습니다. 1달이 지나
    진심으로 블로깅하길 잘했다는 글을 그 분이 남겨주셨습니다.
    도움은 제가 받았는데  말이죠. ^^
    글을 쓰고 싶을 때 쓰면 감칠 맛이 더 난답니다.

2. 자주 가는 블로그,  모든 글에 댓글을 써야한다.
    No. 생각해보면 친한 친구와 6개월에 한번 정도 밥을 같이 먹습니다.
    심지어 가족과도 1년에 한 두번 밖에 보지 못하는 사람도 허다합니다.
    자주 가는 그 블로거의 글에는 내가 댓글을 꼭 달아줘야 예의일 것 같다 이런 마음은
    금방 부담이 되어버립니다. 굳이 모든 글에 댓글을 쓰지 않아도 그 블로거는
    이미 여러분이 자신의 글을 읽고 즐긴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마음을 담은, 내가 남겨서 기분 좋은 댓글을 남기세요.

3. 내 글에 달린 댓글은 재빨리 답글을 적어야 한다.
    No. 블로깅을 하시는 분들의 대부분은 직장인이나 학생들입니다.
    그 분들이 하루 종일 컴퓨터 앞에 앉아 있을 순 없습니다. 내 블로그에 달린 댓글이
    새로운 것이 있을까? 빨리 답을 해줘야지 그 댓글 쓴 분이 더 좋아하지 않을까?
    블로그 댓글은 채팅창이 아닙니다. 약간만 한 걸음 물러나세요.
    기다림도 블로깅의 또 다른 즐거움입니다.

4. RSS로 항상 새로운 글이 올라오나 확인해야한다.
   No. 전 구글 리더기를 사용합니다. 몇 개의 폴더로 나눠서 읽고 있습니다만...해외의
   블로그 폴더를 열어두면 왼쪽 폴더 이름이 표시되는 부분에 노란불이 네온사인처럼
   깜박입니다. 구글리더기는 새 글이 올라오면 잠깐동안 노란색으로 표시됩니다.
   그것을 다 읽으려고 하면 금방 지쳐버립니다. 천천히 시간을 가지고 재미있을 것 같은
   글을 읽습니다.
   읽는 재미를 느낄만한 글만 읽으세요.
   

5. 세분화된 특정 주제만 글을 올려야한다.
    No. 이것은 완전히 전문화된 블로거나 가능한 일입니다.
    가끔 살아가는 이야기도 몇 개 올려도 누가 뭐랄 사람이 없습니다. 되려 그런 글에서
    사람의 향기를 더 느끼지 않을까요?
    너무 격식에 얽매이지 말고 하나의 주제에만 목을 매지말고 자유롭게 글을 쓰세요.
    글쓰는 행위의 즐거움을 마음껏 느끼세요.

    이것은 제 다른 글에서 적은 Laser-Sharpen Niche를 가져라!는 글과 상반되지만
    특정 주제에 얽매여서 부담을 가지고 블로깅하지는 말자는 이야기입니다.


아이들을 보면  쉴새없이 뛰어다닙니다. 그 에너지와 순수함에 항상 놀랍니다. 아이들이 그렇게 오랫동안 놀아도 지치지 않는 이유는 바로....즐거운 것만 하기 때문입니다. 즐겁지 않은 것, 부담스러운 것은 하려하지 않습니다. 아이들처럼 순수하게 즐겁게 블로깅을 즐깁시다. 그것이 지치지않고 언제까지고 즐겁게 블로깅하는 방법입니다. 블로깅 1년만 하고 관둘건가요??

'예전 글 > 도움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목표가 있는 블로그  (32) 2007.12.03
세스 고딘의 블로그 팁 입니다.  (31) 2007.11.30
블로깅 강박증  (34) 2007.11.28
블로그 성공을 위한 사소한 조언  (26) 2007.11.26
시작하는 블로거를 위한 사소한 조언  (24) 2007.11.20
블로그 고객관리  (50) 2007.11.13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페이비안 2007.11.28 11: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다섯가지 다 걸려서, 그야말로 1년만에 운영하던 블로그 하나를 닫아버린 기억이 있습니다. 특히 5번에 집착하느라. ^^ 지금은 부담없이 오래 블로깅하고 싶어서 블로그 제목도 고렇게 지었더랬죠. 그래도 다시 시작하니 중독+강박 다스리기가 쉽지는 않네요. ^^
    그런데... 사진이 참 부담스럽습니다. ㅎㅎ

    • BlogIcon 만귀 2007.11.28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페이비안님...제 얼굴이 부담스러우시다뇨!! ^^a

      그냥 저런 증상이 제게 보여서 몇 자 적어봤습니다. 댓글 감사 드립니다.

  2. BlogIcon 기차니스트 2007.11.28 1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비슷한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문플라워님의 글 항상 잘 보고 있답니다.
    댓글이 안 달려도 서운해 하지 말아주세요^^;;

    • BlogIcon 만귀 2007.11.28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삐질겁니다. -_-^

      너무 부담가지면 웬지 댓글 달아주러 가는 느낌마저 들어버려서 가기 싫을 것 같습니다. 그럼에도 남겨주신 댓글은 감사드립니다.

  3. BlogIcon kkommy 2007.11.28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압~요즘 전 너무 열심히 블로깅중..-_-;
    폴블로그는 매일 발행해야한다는 사실이..요즘 압박압박..ㅠㅠ

  4. BlogIcon D-Rush 2007.11.28 1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카드게임(MTG)관련 포스팅을 하고 있다보니 MTG에 관련된 내용이 아니면 꺼려지기도 하더라구요. 왠지 다른내용은 땜빵인듯한 기분이 든다고나 할까요?

    그래서 과하지 않을 정도로 개인적인 내용도 올리리고 있답니다.

    • BlogIcon 만귀 2007.11.28 15: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땜방도 잘 때우면 이쁘지아니한가!!라고 서화담 선생님이 말씀하셨을라나요?

      저도 가끔 개인적인 이야기 올립니다. 일기장인데 뭐..-_-a

  5. BlogIcon 장씨 2007.11.28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증상이 나타나고 있어요 ㅡㅡ;

  6. BlogIcon MNDNAUT 2007.11.28 14: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증상이 =_=;
    하루종일 블로그 생각에 ㅠ_ㅠ

    • BlogIcon 만귀 2007.11.28 15: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루 정도는 인터넷을 끊어보세요. 컴퓨터야 어쩔 수 없이 사용한다하더라도...인터넷을 끊어도 중독증세가 느껴지면 시간 조절을 하셔야 합니다.

      전 주말엔 블로깅을 하지 않는데 최근 자주 어기더군요. -_-a 조심조심

  7. BlogIcon 모피우스 2007.11.28 15: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글을 쓰면서 논술 공부도 되고 일상 일기도 되고 답답하면 블로그에 화풀이도 하고 우울하면 친구들도 만나고 여러 방면으로 즐기고 있는 것 같습니다.

    어떤 일이든지 몰입되거나 중독되는 현상이 있으면 부작용이 항상 일어난다는 것을 알아겠죠. 하지만 인간이란 집착하고 욕심이 많은 성향이 강하기 때문에 어려운 것 같아요.

    저도 예전에 많은 시행착오를 거쳐서 비로소 지금의 나를 발견하게 되어 즐거운 블로깅을 하고 있습니다.

    그런 것 같아요. 누구나가 최고의 길을 갈 수 없지만 그 길을 즐기면서 가는 사람이 최고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블로그를 통해 내가 블로그 속으로 들어가 헤어나오지 못하는 어리석은 사람은 없겠죠.

    모처럼 좋은 글을 읽게 되었네요.

    건강한 블로깅하세요.

    • BlogIcon 만귀 2007.11.28 1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말씀대로 인간은 집착하고 욕심을 부리는 성향때문에 곤란을 겪는 것 같습니다. 조금만 덜 욕심을 내면 참 살기 편한데 말이죠.

      모피우스님께서는 지금 즐거운 블로깅을 하고 계시다니 너무 다행입니다. 저도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참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자꾸 욕심을 부리게되더군요. 그래서 최근에는 욕심을 스스로 줄이려고 노력중입니다.

      좋은 댓글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8. BlogIcon BOSSA LEE 2007.11.28 1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사람이 아니셨군요 >ㅂ<

    • BlogIcon 만귀 2007.11.28 1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지금까지 제 블로그에 달린 댓글 중 최고의 센스 댓글로 인정합니다. -_- b You Win!!!

  9. BlogIcon konrad 2007.11.28 19: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헛-_-.
    저야 워낙 게으름뱅이라 다른 항목들은 해당 사항이 없는 듯도 합니다만 4번은...흑..괴롭습니다. 구독하는 블로그가 하나둘 늘어나면서 왠지 계속 체크하지 않으면 안될거 같은 그런 생각이....T_T 좀더 여유를 가져야하겠어요.

    • BlogIcon 만귀 2007.11.29 07: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어떨땐 그냥 대책없이 쌓이는 것 같아서 걱정이더군요. 그래서 그냥 제목만 주욱 읽고 관심있는 글만 읽습니다. 정보의 넘쳐남을 실감합니다.

  10. BlogIcon Yasu 2007.11.28 2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운영도 혼자만 걍 일기 쓸때는 아무렇게나 막 써도 됐지만,
    방문자가 늘어갈 수록 일기두 존댓말로 쓴다는...ㅋ(방문자께서 왜 반말이야? 할까봐..)

  11. BlogIcon 오탁 2007.11.28 2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일이 있는줄 몰랐네요.
    항상 좋은 정보 잘 얻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헉.. 이제 다음날이 다가오는데 즐거운하루라니 -_-ㅋ);

    내일 하루 즐겁게 보내세요~

  12. BlogIcon 별빛기차 2007.11.29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에게 해당되는 강박증은... 첫 번째, 두 번째 그리고 다섯 번째입니다. 하하 ^^;;

  13. BlogIcon 엠의세계 2007.11.29 0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 2번과 4번에 복합적으로 시달리다가, 요즘은 다 읽는 걸 포기했습니다. 그래도 최대한 읽으려고 노력은 합니다만...^^ 포기하니 블로깅이 쫌 여유로워진 듯 합니다.

    • BlogIcon 만귀 2007.11.29 0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욕심이 많아서 쌓아두고 '나중에 봐야지~'그러지만 정작 하나도 안보게 되더군요. 차라리 빨리 빨리 없애버리는 것이 마음이 더 편하고 여유를 찾는 것 같습니다. 귀한 댓글 감사드립니다.

  14. BlogIcon noraneko 2007.12.01 0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말씀드리면...웬만큼 포스트를 올려야 한다는 강박관념에 빠져 있는 중이었는데..... 가끔씩은 좀 쉬고 싶다는 생각도
    들구요;; 워낙 둔필이라.. 제 포스트를 읽어 주시는 분들께도 죄송한 맘이 들고.....그래요요새..

    • BlogIcon 만귀 2007.12.05 0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블로그에 일주일에 2개 정도면 올려도 적당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하루에 하나 올려야 한다는 생각하면 너무 부담되서리..

  15. BlogIcon soo2 2007.12.02 1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독 -> 강박 -> 귀차니즘 으로 이어져서 블로그에 글쓰는것도 잘 안해지게 되네요ㅎ

    • BlogIcon 만귀 2007.12.05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죠. 금방 귀찮아져 버릴 가능성이 있는 것 같습니다. 약간은...한 걸음 물러나는 것도 좋은 방법일 것 같아요.

  16. BlogIcon 파란토마토 2007.12.04 1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습니다. 저도 그래요..
    저도 블로그에 글쓰기, 댓글 달기가 좀 부답스럽더군요.
    원래 인터넷을 좋아는 해도 글은 거의 안쓰다가
    요즘 방문자들에게 실망을 시키면 안된다 생각하니 너무 힘들어요~~

    • BlogIcon 만귀 2007.12.05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너무 초기에 열혈! 해버리면 금방 에너지가 고갈되어버립니다. 살짝 한 걸음 물러나서 천천히 즐기시면서 하세요. ^^ 그리고 댓글에 답글 다는 것도 조금 시간의 여유를 두고 해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