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는 일반적인 글쓰기와 약간 그 성격이 다릅니다. 온라인과 오프라인 읽기의 차이는 꽤 큰 편입니다. 온라인의 글은 독자에 의해 읽혀지는 것이 아니라 스캔되어집니다. 그렇기 때문에 최대한 빠른 시간에 독자의 눈을 사로잡아야 되고 간단 명료하게 글쓴이의 의도를 전달해야 합니다. 그렇지 못한 경우 3초 이내로 외면받거나 심한 경우 자신의 의도와는 달리 해석되어 비난받기도 합니다.

블로그 글쓰기를 잘 하는 방법이 참으로 많이 있지만 망치는 방법도 많이 있습니다. 만약 아래 방법들을 그대로 활용한다면 아마 여러분의 블로그는 황량한 만주벌판처럼 정적이 감도는 썰렁한 곳이 될 것임을 확신합니다.

이따위로만 한다면...!!!


금단의 세 가지 방법! 블로그 글쓰기 이따위로 하면 제대로 망한다~ 시작합니다.

1. 어려운 단어를 남발하라.
'방노의 일로 심산하여 분노가 종횡무진하더니 이리 추세하여 마음푼 다행일세' 히트드라마인 '추노'에서 양반이 했던 대사입니다. 도대체가 뭔 말인지 상놈들은 알아먹지를 못합니다. 예전 어떤 영화 평론글이 워낙 어려워 '무슨 뜻인지 모르겠다'라고 글을 남기자 '이해 못하면 껄떡대지마라'는 식의 답을 남긴 사람이 있습니다. -_- V

블로그에는 차후 난해한 문자로 기하면 방노들과 하민들의 접근이 불용이할 터이니 홀로 독야청청할 수 있으리

2. 감정에 1,000,000 % 충실하라.
블로그는 개인의 생각, 감정등이 많이 들어있는 개인미디어입니다. 하지만 비록 개인미디어라고 할지라도 '이런 짚신벌레쉑들아 그것도 머리라고 돌리냐?' '미친 ILLHVVHL들 ㅈㄹ을 해요' 등등의 욕설로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는 것은 곧 불특정 블로그 방문자들을 불편하게 합니다.

블로그에 떵을 싸대건 뭘 하건 상관없는데 부디 문 닫고(비공개) 혼자 감상합시다.

3. 맞춤법, 띄어쓰기를 무시하라.
어차피 인터넷 글쓰기! 은어, 속어등을 남발해도 다들 알아볼터! 맞춤법은 초등학교때 기억으로! 띄어쓰기는 문서 프로그램이 해주는데로! 사실 맞춤법이나 띄어쓰기는 나를 위한 것이 아니라 바로 독자를 위한 최소한의 배려입니다. 이런 배려마저 해주지 않으면서 방문자가 많기를 바래서는...

쉐상만사독고다이인쉥! 어차피 읽글넘은 읽고 말놈은 만다.

결론따윈...
블로그에 글쓰는 것이 때로는 쉽게 느껴지지만 때론 어렵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내가 원하는 글을 쓰고 내가 써면서 즐거운 글을 쓰는 것은 좋지만 방문자를 위한 최소한의 배려정도는 잊지 말아야겠습니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12.21 22: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BlogIcon 누누사자 2010.12.21 2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말이네요. ㅎㅎㅎ
    특히나 2번.

    격식을 안차리고 편하게 쓰는 것은 좋으나
    너무 감정에 충실하면..

  3. BlogIcon 역기드는그녀 2010.12.21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읽고 갑니다 ..

  4. BlogIcon BoBo 2010.12.22 04: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2번은 어떻게 되는데 3번은 공부를 좀 더 해야 되겠습니다.
    너무 덥네요. 요즘은 밤새도록 에어컨을 틀어놓고 자느라 전기세가 무서운 나날입니다.

  5. BlogIcon 닉쑤 2010.12.23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따위로 안하려고 노력중입니다. ㅎ

    즐거운 성탄 되세요~

  6. BlogIcon 학주니 2010.12.23 21: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기 감정에 충만한 글을 쓸려면 그냥 개인 미니홈피에 쓰던지 하는게 좋지요..
    정말로 저렇게 하면 망하기 딱 좋은 케이스라능 -.-;

  7. BlogIcon 동강사랑💙 2010.12.24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보았습니다. 즐거운 크리스마스 되십시오.

  8. BlogIcon 구차니 2010.12.25 1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저렇게 운영해서 잘되는 블로그도 있죠 ㅋ

    저런류의 블로그들은 일시적인 유행을 타거나 아니면
    자기를 유지하게 위해 누군가를 계속 까대야만 하니 피곤할 것 같긴해요

  9. BlogIcon 이름이동기 2010.12.27 0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혹 위의 사항을 충실히 지키는 블로그들이 있죠 ~ ㅎㅎㅎ

  10. BlogIcon 외계인 마틴 2010.12.31 0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들어왔는데 바로 뜨끔해지네요.
    확실히 찔립니다. 특히 첫번째...

    오늘이 마지막날이군요. 뭐 별다른 의미야 없지만 한살 더 먹는게 억울하네요. 십만 칠천 한살...

  11. BlogIcon juanpsh 2011.01.09 02: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재준님?
    ㅎㅎㅎ, 오늘도 통쾌한 명담을 듣고 가는 기분입니다.
    저두 저렇게 쓰지 않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솨~ 합니다. ^^

  12. BlogIcon 혜지니 2011.01.25 21: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는 말입니다 쉬우면서도 어려운~~ ^^

  13. BlogIcon 연대생 2011.02.25 12: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움 많이 되었어요^^ 앞으로 파워블로거가 되기까지...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