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블로거입니다. 스스로 저의 자유로운 글쓰기를 흠뻑 즐기고 있습니다. 물론 쓰고나서 그 가벼움과 허술함에 부끄러운 적이 한 두번이 아닙니다만 즐거운 글쓰기를 참으로 행복하고 편안하게 즐기고 있습니다. 제 가벼운 글을 시덥잖은 제 블로그에 올리는 전 '나만' 즐거우면 되는 이기적인 한 명의 '블로거'입니다.
pimp

나만 즐거우면 되거등..어허허어허허~


1. Powerblogger
힘이 불끈 블로거들입니다. 구독자는 몇 백명은 기본이고 하루 4,5천 명의 방문자와 함께 부럽!기 그지없는 상콤한 블로그 수익을 동반한...글 하나 쓰면 기본 추천 4,5방은 기본이고 올블,블코,믹시,파블,다음블로거뉴스 등등 멀티 히트를 기록합니다.(살짝은 뻥) 별 것아닌 글인데도 댓글에는 '卒~ 속 시원해요' '역시 진리의 말쌈입니다' '많은 도움 받고 갑니다' 등의 X비어천가류의 댓글이 달립니다.

2. Loseblogger
광대한 블로고스피어 교실...건담코스튬을 한 3,4명의 블로거들이 구석에서 조용히 그들만의 용어로 대화를 나눕니다. '미노프스키 입자가 뿌려진 공간엔 재밍밖에 없어' '장갑은 샤벨에 금방 찢겨지니깐 결국은 원거리 라이플로..' 가끔 한번씩 다른 이들이 티격대는 통에 자신들의 공간을 방해하면 짚인형에 바늘을 찌르며 저주를 하기도 합니다. '왜 내 쪼대로 살게 냅두지 않으썅!!! 우린 우리끼리라도 충분히 즐겁단 말이씹!!!'

3. Escapeblogger
내 글이 인기를 얻는 것을 보고싶삼...소박한 Wish에서 시작한 메타 블로그. 좀 지나다보니 점점 지겨워집니다. 매번 정치, 이슈 등의 글만 올라오니 짜증은 목구멍을 간지럽히고 부아는 치밀어 머리카락을 밀어냅니다. 점점 머리숱이 빠져나가는 증상에 급기야 메타 블로그를 돌아보지 않게되고...탈출!! 도망자 로건...(기억Na요?) 근데 탈출하면서 메타 블로그에 지뢰를 몇 개 던져둡니다. 추적자 따돌리기용인지...가끔 효과 만빵. 후후

4. Meta Sites' Original Sin
거지같은 글을 노출하는, 쓰레기 양산, 읽을 것이 없다...지금의 메타 블로그 사이트를 지적하는 일부의 의견입니다. 당연 메타 블로그는 불만이 생길 수밖에 없습니다. '우린 손가락 꼼짝 안한다. 그냥 그대들이 올리는 RSS를, 그대들이 서로 추천을 하고, 그대들이 상위그룹으로 노출시키는 것이다. 원죄라면 니들에게 자유를 준 것이 죄다.' 기독교의 원죄 이야기처럼 '딴 거 다 먹어도 되고 이건 먹지마' 그러자 냉큼 먹고나서는 이야기합니다. '왜 제게 자유의지를 준 것이셈!! Yo man! 당신 check check 책임이야!!'

5. Chaos
서로간의 반목과 질타가 카오스를 만들어 냅니다. 글의 난독증이 만들어낸 오해일 수도 있고...'어라? 이 쉑히 뭔 소리야?' '애는 하이바가 왜 이렇게 밖에 안굴러가냐?' 등의 전투력 상승 요인은 바로 이해를 못하는 것이 아니라 이해를 '안' 하는 것에서 비롯된 것입니다. 결국 만들어낸 궁극의 기술은..'개나 소나 다 블로거냐?'

제가 느끼는 블로고스피어는 말랑말랑, 거대하고, 뿌옇고, 잘 잡히지않는, 정체불명의 - 거미줄로 된 공같은 - 공간입니다. 당구공처럼 卒~ 딱딱하고 땡그랗고 빠알간..'이런 형태!'가 아닙니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전 블로거입니다. 그냥 자유로운 글쓰기를 즐기는 블로거일 뿐입니다. 전 파워블로거가 될 때도 있고, 루저블로거가 될 때도 있고, 도망자블로거가 될 때도 있습니다.(저 위의 예는 전부 저를 빗댄 내용입니다)  내 글을 잘근 잘근 씹든 맛나게 드시건 그건 순전히 독자들의 몫이지 내 몫이 아닙니다. 전 단지 제 글을 읽는 분들이 편한 자리에 앉아서, 새콤하고 달콤하고 부드러운 음식을 드시게끔 조금 더 연구하는 것일 뿐이죠. 많은 분들에게 보편적인 즐거움을 줄 수는 있지만 모든 분에게 즐거움을 주는 것을 바라진 않습니다. 일단 내가 즐겁게 쓰는 것이 우선과제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이런 상쾌한 즐거움을 누리는데 자격증이 필요하다면...그깟 '블로거'따위 안하렵니다.


블로거는 특권계층이 아니고, 특권이 아닙니다. 언제부터 블로거에게 권리나 의무 따위가 있었습니까? '기자'라뇨?? 무슨 망발을 그리도 형이상하악~스럽게 하십니까? 그냥 잘난 척하지 말고 자유롭게 씁시다. 좀 몰려 다니면 어떻고 좀 어두우면 어떻습니까? 그리고 좀 티격태격한들 그게 죽을 죄까진 아니잖아요.

-연관글-
블로거란 어떤 존재인가?
한국적 블로고스피어를 경계하며
Web 2.0은 어떻게 인간을 파괴하는가?
상대방을 편하게 하는 블로그 글쓰기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kkommy 2008.02.29 15: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卒 속 시원해요~' +_+
    J준님, 파워블로그 만들기..캬릉캬릉~

  3. BlogIcon 가눔 2008.02.29 15: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진리의 말쌈입니다'
    J준님, 파워블로그 만들기..동참~~ㅋㅋ

  4. BlogIcon 하우씨 2008.02.29 16: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은 도움 받고 갑니다.

  5. BlogIcon iLYW 2008.02.29 1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말씀입니다.
    요즘 블로거의 자격문제에 대해 떠들썩합니다만
    그냥 자기 좋을대로 블로그를 운영하면 되지, 남이 뭐라 운운하는건 좋지 않다고 봅니다.

  6. BlogIcon 이레오 2008.02.29 1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도가 지나친 부분만 안건드리면 되는거죠..

  7. BlogIcon 달빛효과 2008.02.29 1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학교때 명찰 안 달면 혈안이 되는 선도부..ㅎㅎㅎ

    선도부 선망하는 사람 아직도 많은가보더라구요.

  8. BlogIcon 외계인 마틴 2008.02.29 1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시원시원한 지적과 막써내려가는듯 자유로운 글을 보니 반갑네요.
    블로거에게 무슨 의무감과 소속감과 책임감을 묻는 식의 글을 보면 답답한 마음이 듭니다.
    자신의 생각과 주관에 기준해서 표현하고 즐기는 블로깅보다는
    보여지는 글을 강요하는 것같습니다.
    그냥 이대로가 좋습니다.

  9. BlogIcon 릿드 2008.02.29 20: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컴백하시고 나서의 컨셉이신 것 같습니다만 단어 표현에 좀 더 거리낌이 없어진 것 같은 느낌이 드네요. 시원시원하고 시니컬한 느낌은 좋습니다만 조금만 단어를 순화해주시길 부탁드려봅니다^^; 매번 생각하게 만드는 글 감사합니다^^

  10. BlogIcon MrGeek 2008.02.29 2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 항목을 보고 뜨끔했습니다.
    제가 왜 뜨금했는지 알고싶으시다면 제가 보낸 트랙백을 확인해보시길..

  11. BlogIcon 야매 2008.02.29 2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벼운 블로그라...
    제가 한 날림 하죠.ㅎㅎ
    무거운거 싫어요. 그저 내가 쓰고 싶은 대로, 느낀대로 그렇게 주저리 주저리 쓰는게 제 블로그의 매력(?)이죠.ㅋㅋㅋㅋ

  12. BlogIcon 로망롤랑 2008.02.29 22: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헤헤,, 맞아요
    저역시 이런 저런 블로거가 되요..ㅡ.ㅡ

  13. BlogIcon Yasu 2008.03.01 0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뿔 필요없다고 생각합니다만...^^

  14. BlogIcon 펜텔 2008.03.01 0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블로그도 은근히 2번같네요..

  15. BlogIcon 2BWithU 2008.03.01 0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문광부가 블로그에 관심이 많다는데, 혹시 압니까? '파워블로거 1~3급 공인 자격 시험' 같은 거 하나 떡하고 만들어낼지.블로거를 몇 개로 분류하신걸 보니 문득 이런 뜬금없는 생각이 드는군요. 정신 상태를 보니 이제 그만 자야할 것 같습니다.

    • BlogIcon 만귀 2008.03.01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ㅋ 공인자격증이라..예전 컴퓨터그래픽 자격증 어쩌구 나왔을 때 아무도 인정해주지 않았던 기억이 나네요

  16. BlogIcon ludensk 2008.03.01 0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다행히(?) 어디에도 속하지 않네요ㅎㅎ;;;
    있는 그대로 블로깅을 하는게 진짜 블로깅이라고 생각해요ㅎ

  17. BlogIcon 꿈꾸는엘프 2008.03.01 0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저는 자기 만족형 블로거인것 같아요~ ^^
    제가 글을 남기는 이유...
    미래의 나에게 주는 선물이라고나 할까요?
    뒤를 돌아볼 수 있게 해주는 타임머신같은...

    트랙백 드리고갑니다~

  18. BlogIcon 산다는건 2008.03.01 1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만약 블로거 자격증 같은 것을 만들면....저는 못 딸지도 모르겠군요..;;

  19. BlogIcon 돈쥬찌 2008.03.01 1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블로그 운영도 어려운데 자격증까지 따려면 ㅎㄷㄷ

  20. BlogIcon 달룡이네집 2008.03.03 0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그러게요..블로그는 즐거움이 최우선이죠..

  21. BlogIcon 도전중 2008.03.20 1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뭔가 아는 것을 나눈다는 것에 '기쁨'을 느끼지 않고 '우월감'을
    느껴서 그렇지 않을까? 라고 생각 합니다.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