뜬금없이 제 블로그의 방문자 유입경로를 확인해봤습니다.

뜬금없는 www.tistory.com/best/ 라는 곳이 보입니다.

뜬금없이 여기가 어디냐라는 궁금증이 생겼습니다.

뜬금없는 제 행동도 그렇고, 지금 이 글도 참으로 이상합니다.

흠~ 댓글과,  트랙백 베스트라는 곳이군요.
(처음 들어가 봤습니다 ㅜ,.ㅜ)

뜬금없는 제 글이 보입니다. 제가 아는 분들이 꽤 많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뜬금없는 인증샷입니다.

Deborah님의 글은 - 크리스마스 이벤트 글입니다. 냉큼 달려가 봅시다.
별빛하나님의 글은 - 추억의 삐삐 이야기 입니다.
에코님의 글은 - 뮤지컬 관람 이야기 입니다. 살짝 염장성이 보입니다. ^^

뜬금없이 생각났습니다. 제가 위의 세분 블로그에는 다 댓글을 남겼군요. 후후 -_- V

뜬금없이 제가 가보지 못한 다른 분들의 글도 보고 싶군요.

여러분도 가끔 뜬금없는 행동, 뜬금없는 생각을 해보세요.

뜬금없이 댓글 남겨보세요.
뜬금없이 다른 분의 블로그에 방문해보세요.

삶에 활력소가 될 수 있답니다.


이상 뜬금없고 뜬금없는...별 내용도 없이 올리는 글이었습니다.

뜬금없다 : 엉뚱하고 갑작스럽다.

-연관글-
좋은 블로그 있어요!_Deborah님의 Love Letter
블로그 댓글의 기술
빈약한 컨텐츠를 가진 블로거를 위한 성공적인 블로깅 방법
블로고스피어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짱군 2007.11.08 1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뜬금있어 들어와 봅니다. ^^ ㅎㅎㅎ
    한RSS가 일하다가 짬나는 시간에 도움이 되는군요. ㅎㅎ

    오늘 뜬금없이 들어가 본 블로그도
    잔뜩이네요. ㅎㅎㅎ

    • BlogIcon 만귀 2007.11.08 14: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찜질방 잘 다녀오셨나요? ^^

      짱군님은 한RSS사용하시나봐요? 전 구글리더를 쓴답니다. 며칠 안읽었더니 너무 많이 쌓여버렸습니다. ㅠ,.ㅠ

      댓글 감사드립니다. 식사 맛있게 하새요~ ^^

  2. BlogIcon 댕글댕글파파 2007.11.08 13: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뜬금없이 댓글하나 날립니다~
    j4blog님!! 메롱~

  3. BlogIcon SUBIT 2007.11.08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굉장하신데요 ㅋ 티스토베스트 ㅋ
    저도 뜬금없이 베스트에 올라봤으면 좋겠네요 ㅋ

    • BlogIcon 만귀 2007.11.08 1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부족한 제 글을 좋게 봐주시는 여러분들 덕분이라고 생각합니다. 항상 관심가져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저게..참 뜬금없이 되는 것이라서...^^ 꼭 베스트에 올라가길 바라겠습니다.

  4. BlogIcon kkommy 2007.11.08 15: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뜬금없이 무엇을 하셨나 했더니..^^
    전 그냥 뜬금없이 댓글을 달아봅니다..하하..!!
    웃자고 해본 소리라는..^----------^
    (제 덕분에 지금 웃으셨죠? ㅋㄷㅋㄷ)

    • BlogIcon 만귀 2007.11.08 1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 넵! kkommy님 덕분에 즐겁게 웃었습니다. 뜬금없는 글에 뜬금없는 댓글 남겨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 뜬금없이 저녁 잘 드시라는 말이 나오네요...-_-a 참~ 오늘..

  5. BlogIcon konrad 2007.11.08 17: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뜬금없이 댓글을 남겨보세요..하는 moONFLOWer 님의 말씀이 너무 멋지다고 생각되어, 읽기만 하던 평소의 태도에서 벗어나 뜬금없이 댓글 한 번 남겨 봅니다.
    블로그에 대한 moONFLOWer 님의 좋은 글들 언제나 열심히 읽고 있습니다. :)

    • BlogIcon 만귀 2007.11.08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konrad님 뜬금없이 남겨주시는 댓글이 저에게는 너무나도 큰 선물이 되었습니다. 감사드립니다. 제 부족한 글 좋게 읽어주시니 더더욱 감사드릴뿐입니다. 다음에도 또 뵙기를 바랍니다.

  6. BlogIcon Deborah 2007.11.08 1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뜬금 없이 왔습니다..^^ 댓글을 안달수가 없군요.

    • BlogIcon 만귀 2007.11.08 1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 뜬금없죠? ^^
      데보라님의 글도 베스트에 오르셨더군요. 축하드립니다. 항상 글 남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7. BlogIcon 별빛기차 2007.11.08 2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댓글 베스트 11위였다는 걸 달꽃님을 통해 알게 되었네요~^^;

  8. BlogIcon heidi 2007.11.08 22: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뜬금 없는 댓글 하나 남겨요.
    남기면서 왜 이렇게 웃음이 나지요? ^^*
    이 포스트 보고 별빛하나님댁에 다녀왔는데 바로 위에
    별빛하나님이 댓글을 남기셨네요. ^^;
    참 공감되는 글들이 많은 곳이에요.
    요새 블로깅 중독이 심히 걱정되는지라 오늘은 이만하고
    다음에 와서 다시 천천히 둘러보려구요. ^.^*
    이상 뜬금없는 댓글이었습니다.

    • BlogIcon 만귀 2007.11.09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 뜬금없죠? 글 내용도 그렇고 뜬금없이 댓글 달고 계시는 손길도 그렇고..^^ heidi님의 뜬금없음에 감사 드립니다. 별빛하나님의 글도 맛난 것이 많아서 RSS로 참 재미있게 보고 있습니다. 저도 시간관리를 해가면 블로깅을 해야되는데...걱정입니다.
      뜬금없이 와주셔서 뜬금없이 남겨주신 댓글이 제게는 큰 힘이 되고 기쁨이 되었습니다. 감사드립니다.

  9. BlogIcon 기차니스트 2007.11.09 00: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연관글 -
    기차니스트의 데뜸노트
    ㅋㅋㅋㅋ 전에는 티스토리 베스트에 잘 올라갔던것 같은데,
    요즘은 올라가는 날을 보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 BlogIcon 만귀 2007.11.09 0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요즘 기차니스트님의 데뜸노트의 가르침을 많이 응용하고 있습니다. ^^ 데뜸 댓글을 달게 만들던 그 기술이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

      기차니스트님이야 굳이 베스트 올라가지 않아도 이미 파워블로거!! 후후후후~ 댓글 감사드립니다.

  10. BlogIcon 시인단테 2007.11.09 06: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우 인제 막 블로그를 시작하는 사람한테 큰 도움이 되는군요 ㅋ
    어젠 집적 와주셔서 감사 굽신굽신 ㅋ 초보자한텐 rss구독 자체가 힘든거 같아요 어케 해야되는지도 모르겠고. 인제 일주일찬데 개념이 슬슬 잡혀야 멀 더 하던가 할텐데.. 그래도 블로그는 자유로와서 좋더군요. 아 설치형은 얼마나 더 자유스러울까 -_ㅜ

    • BlogIcon 만귀 2007.11.09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RSS 구독은 저는 구글 리더를 사용합니다. 해외RSS, 국내RSS, 제 관련직종의 RSS 이렇게 태그를 나눠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한RSS는 잘 사용을 안해서..^^;;

      천천히 즐기면서 하세요. 티스토리 초대장이 필요하시면 제가 보내드리겠습니다. 아직 남아서..-_-;;

      댓글 감사드립니다.

  11. BlogIcon TayCleed 2007.11.09 07: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뜬금없이 이 시간에 안 자고 블로깅 중이네요. ;ㅁ;..

    초저녁에 잤더니... 후움...

  12. BlogIcon 그날이 오면 2007.11.09 0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꽃님!

    뜬끔없이..ㅎㅎㅎ
    어쩌다 아주 가끔씩 그럴때가 있습니다.
    그럼 재미도 있고,평범하기마한 일상이 뭔가 새로워지는듯...
    오늘은 무슨 뜬끔없는 생각과 일을 하실련지요?
    늘 평안하셔요.

    • BlogIcon 만귀 2007.11.09 09: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죠. 가끔 가끔 뜬금없는 짓을 하면 생활의 활력이 되는 것 같습니다. 그냥 무작정 한 2시간 차 몰고 바다로 나가기, 안가던 등산 한번 가보기, 방 잡아놓고 취할 정도로 술 마셔보기 등등...그런 의외의 행동은 두뇌에도 좋다고 하네요. ^^

      댓글 감사드립니다. '그날이 오면'님께서도 항상 평안하시길 바랍니다.

  13. BlogIcon HFK 2007.11.09 11: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뜬금없이 리플달아 봅니다. "어허허헝"

  14. BlogIcon mystil 2007.11.11 2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왔다가 뜬금없이..ㅋㅋ

  15. BlogIcon clozer 2007.11.18 0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뜬금없이 방문했다가 뜬금없는 댓글하나 남깁니다.
    남은 주말 즐겁게 보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