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부(陳腐)하다는 표현이 참 많이 쓰입니다. 진보랑 진부랑 한 끗차이인데 뜻은 거의 반대 의미가 되어버립니다. 영화에서는 Cliche라는 머나먼 불랑스 말까지 사용하며 표현합니다. 상투적이고 식상한 것을 표현하는 진부하다는 말은 결코 좋은 의미가 아닙니다. 만약 누군가가 여러분의 블로그를 '진부한 글 투성이'라고 이야기한다면 짜증만빵살기충만의 감정을 느끼실겁니다.

하지만 저는 진부함이 좋습니다. 일찌기 영화 '록키'를 감독했던 아빌드센 감독은 록키에 대한 몇 몇 평론가들의 '진부하다'는 지적에 대해 이렇게 말했습니다. 
"나는 진부하다라는 말이 결코 나쁜 말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중략) '좋은 진부함'이란 관객의 감성의 기저를 자극하는 가식없는 솔직함을 말한다"
(위의 불타는 록키의 연대기는 읽지 않으신 분은 반드시 필독하시길 바라마지 않습니다. 눈물 없인 못보는 멋진 글입니다.)

아빌드센 감독의 말처럼, 인간이라면 누구나 느끼는 기본적인 감성을 자극하는 이야기는 오늘도 넘쳐납니다. 사랑하는 연인과 헤어져 주구장창 기다림 끝에 겨우 만났는데 알고보니 암으로 죽어가더라, 천재적인 재능을 지닌 예술가가 정신병에 걸려 미쳤는데 천사같은 그녀가 구원해줘서 예술가로 성공하더라 등의 이야기는 이미 영화가 시작할 무렵부터 엔딩크레딧이 머리 속에는 올라가는 그야말로 진부한 이야기들이죠. 그러나 우리는 그 빤하디 빤한 이야기의 과정을 보며 감동을 받습니다. 결과가 어떤가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그 과정을 중요시 여기는 것이죠.
록키

만쉐이~!!!


다시 한번 록키 이야기를 하자면, 록키는 영화에서 15라운드 내내 아폴로에게 떡이 되게 쥐어터집니다. 그리고 졌습니다. 결과만 보자면 그는 여전히 Loser입니다. 하지만 관객들은 그가 비록 시합은 졌지만, 어떻게 훈련했으며 어떻게 15라운드를 버텼는가를 보며 감동합니다. 

블로그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두 개의 블로그가 있습니다. 한 블로그는 방문자가 하루에 1만명은 훌쩍 넘는 성공한 블로그입니다. 그러나 그 블로그에 실린 글들이 TV가이드같은, 인터넷 옐로저널리즘을 표방하는 블로그라면 독자들 역시 그 블로그를, 그 글을 쉽게 잊어버릴 겁니다. 그러나 또 한 블로그는 방문자가 하루에 몇 십명도 되지 않는 변방의 변두리 허름한 골방같은 블로그입니다. 실린 글이 비록 진부하고 고리타분하지만, 삶의 울림을 전하는 글이라면 결코 그 블로그는 Loser가 아닙니다.

블로그를 운영한다는 것은 어떤 목표를 이루고나서 '이제 끝, 땡, 집에 가자!'가 아니라, 글 하나 하나에 살아있는 숨결을 다른 이들과 공유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삶이란 그 과정이 중요하듯, 블로그 역시 과정이 중요합니다.

Keep Going, Keep Standing

덧1)
inspired by
록키 1, 록키 발보아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login 2009.10.08 15: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믹시에 이 글을 등록하고 있으며 3분안에 완료됩니다가 나올 때 글을 보다니..이것이 바다에서 바로 잡은 물고기를 날로 먹는 기분이란건가요? 신선함?

  2. BlogIcon 구차니 2009.10.08 16: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방문자와 리플은 많은게 좋아요 ㅠ.ㅠ

  3. BlogIcon BoBo 2009.10.08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한 놈이 살아남는 것이 아니라 살아남는 놈이 강한 것이다.' 블로그에도 통하는 이야기 같습니다.

  4. BlogIcon 학주니 2009.10.08 17: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키는 록키5인가 스트리트 파이트신이 있는 그게 제일 재밌음. ㅎㅎ

  5. BlogIcon 라디오키즈 2009.10.08 17: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BoBo님, -_- 그래서 전 살아남아 보려구요. 오래오래~~

    • BlogIcon BoBo 2009.10.09 0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며칠전에 블로그 두돌 맞았습니다. 생각보다 오래살아서(?) 나름 기쁜데요. 라디오키즈님은 실례지만 블로그 연세가?^^

    • BlogIcon 라디오키즈 2009.10.09 0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블로그는 2005년부터 아직 죽지않고 잘 자라고 있네요.^^;;

    • BlogIcon 만귀 2009.10.12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BoBo님/
      저도 2년이 조금 지났습니다. 아직 걸음마 단계라능..

      라디오키즈님/
      키즈님 블로그가 오래되었다는 것은 대충 알았습니다만 2005년부터라니...대단하십니다.

  6. BlogIcon Sunnу 2009.10.09 1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옳으신 말씀입니다. 하지만 방문자 없는 블로그는.. 너므 심심해요~

  7. BlogIcon 아젠다킹 2009.10.09 1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가끔 트랜드에 휩쓸리고픈 유혹도 있습니다만,
    역시 과정에 충실히 하는 것이 ^^

    • BlogIcon 만귀 2009.10.12 1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알고보면 참 간단하고 쉬운 것임에도 불구하고 실행하기가 쉽지 않다는 모순적인 모습이죠. 그게 또 삶이기도 하고...:)

  8. BlogIcon mepay 2009.10.10 15: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걸어주신 링크 따라갔다가 4시간이 훌쩍~

  9. BlogIcon 산다는건 2009.10.11 19: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상의 중심은 나!!! 라는 생각으로....(밑도 끝도 없는 자만심...쿨럭)

  10. BlogIcon Jillian 2009.10.12 14: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삶의 울림을 전하는 글이라면 결코 그 블로그는 Loser가 아닙니다." 이 말이 감동으로 다가옵니다. ^_^ 삶의 울림을 전할 수 있는 블로그가 되고 싶네요. ㅎㅎ

    좋은 하루 되세요~*

  11. BlogIcon 에너자이죠 2009.10.13 0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가 너무 진부하군요...ㅎㅎ
    좋을 글 잘 봤습니다..

  12. BlogIcon 독스(doks) 2009.10.13 0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만방문 !! 진부하다니요, 블로그는 기록이지 더 이상의 의미도 없을겁니다.(나머지는 덤 혹은 내 마음의 형태 뭐 그쯤이지 않을까용 ? )^ ^ 잘 지내시져 ?

    • BlogIcon 만귀 2009.10.16 0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랜만에 뵙네요. 잘 지내시나요? 저도 요즘 이런저런 핑계로 이웃 블로그 방문이 영~ 뜸합니다.
      블로그는 기록이라...기록이 기억을 지배하고 기억이 과거를 구성하고 과거가 현재를 만들어가는 것이겠죠. ?응?? 뭔 소리래?

  13. BlogIcon sisters 2009.10.13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나 현실에서 사회는 승자만 봅니다. 승자독식사회죠. 어떤 과정을 했든 이겼으면 승자고 다 가질 수 있고 패자는 다 잃지요.그래서 승리하기 위해서 노력하는 것 입니다.

    • BlogIcon 만귀 2009.10.16 0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니컬하지만 진실이죠. 하지만 사회는 승자만을 원하지만 인간 본성까지 승자를 원하는 것은 아니라고 봅니다.(왠지 이런 말을 하지만 전혀 자신없는;;;; )
      뭐 그래도 어쩌겠습니까? 승자가 되기에 능력부족인 것을...패자라도 살아남는 방법을 생각해야겠죠. :)

  14. BlogIcon 덱스터 2009.10.16 0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진부하기보다는 알수없는(...)

  15. BlogIcon 荊軻 2009.10.16 0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인생이 진부해지고 있어요. -0- 블로그도 주인을 닮아가나봐요~

  16. BlogIcon 에너자이죠 2009.10.16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많은 분들이 오시는 블로그라면..
    당연히 좋은 쪽이겠죠..
    겸손하시군요.. ㅎㅎ

  17. BlogIcon juanpsh 2009.11.03 13: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저두 진부한 블로그를 꾸려가고 있습니다.
    TNM에 들어가면 좀 더 산뜻해지려나 기대를 했는데, 거기서두 천덕꾸러기 노릇만하고, 여기 저기 이름을 알리기 위해서 노력을 하는데 역시 진부하기는 마찬가지로 보입니다. 그래서 조금 허탈해하고 있었는데, 진부한 블로그를 위해 위로를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렇기는 하지만 여전히 목이 마르군요. T.T

    • BlogIcon 만귀 2009.11.10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오~ 부럽군요.
      전 TNM에서 불러주지도 않습니다. ㅎㅎㅎㅎ
      빤한 내용이지만 가슴을 울리는 블로그로 남으시길 바랍니다. 잘 지내시죠?

  18. 개달리다 2010.07.29 02: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보고 있습니다.
    이글 복사좀 하겠습니다.
    문제가 된다면 작삭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