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항상 어떤 글쓰기가 블로그 독자를 많이 모이게 하는가를 궁금해 합니다. 물론 기본적으로 내용이 뒷받침이 되어줘야 하겠지만 내용이 좋음에도 불구하고 글을 너무 장황하게 쓰거나 독자의 흥미를 유발하지 못하는 글쓰기로 독자에게 외면 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예전에 인기있는 블로그 글쓰기 유형의 하나로 List를 작성해서 글을 쓰는 것을 제안했었습니다. 그 이후에 과연 어떤 글이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가? 어떤 글이 사람들이 읽으려고 하는가에 관한 약간의 조사를 한 결과를 알려드립니다.

이것은 꼭 블로그에 올리는 글만을 위한 것이 아닌 일반적인 Article(기사)나 에세이에서도 적용이 가능하다고 봅니다. 제목을 보고 궁금해하거나 혹은 읽으면서 편안함을 느끼게하는 글쓰기의 유형들입니다. 여러분도 아래와 같은 블로그 글쓰기 유형으로 독자를 유혹해 보시길 바랍니다.
글쓰기

뭐부터 써야하나?? 고민하고 있는 내 모습을 써볼까나? 오호홋


인기있는 블로그 글(Post) 유형입니다.

1. 어떻게 할 것인가?
이 방법은 가장 쉽게 사람들을 유혹하는 방법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지식 혹은 방법을 알기를 원합니다. 어떻게 카메라로 인물 사진을 잘 찍나? 어떻게 블로그의 스킨을 바꾸나? 어떻게 버스 정류장에서 시간을 잘 보내나? 등의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은가 하는 물음은 우리가 평생 지니고 있는 것입니다. 그 호기심, 궁금증, 필요를 충족시켜 주는 방법이 바로 어떻게 하면 되는가? 방식의 글쓰기입니다.
하지만 주의할 점은 반드시 정확한 지식을 바탕으로 글을 쓰라는 것입니다.

2. 목차(Lists)
만약 내가 어떤 주제에 대해 설명을 하는데 다양한 방법이 있다면 어떻게 잘 정리해서 보여줄 수 있을까요? 답은 너무 간단합니다. 바로 목차형식의 글을 작성하면 됩니다. 목차 형식의 글은 문단을 대신하기 때문에 굳이 글의 편집을 신경쓰지 않아도 쉽게 글을 쓸 수 있게 합니다. 또한 각 목차를 먼저 정하고 내용을 보충하면 되므로 논리적인 글 쓰기의 훈련도 됩니다.

3. 인터뷰 형식
사실 블로그에 인터뷰 형식의 글을 쓰기가 쉽지만은 않습니다. 실제 상대방을 직접 만나 인터뷰하지 않는 이상 문제가 발생할 요지도 많고 또한 실제 만나기는 더더욱 어려운 실정입니다. 하지만 의외로 유명 블로거들은 자신을 알리고자 하는 욕망이 강하고 상대방을 쉽게 무시하지도 않습니다. 그런 점을 노린 이메일 인터뷰는 충분히 가능합니다. 인터뷰 내용을 블로그의 글로 싣게되면 자신의 블로그는 물론 상대방도 충분히 홍보를 해주는 격이니 충분히 가능성이 있습니다.

4. 리뷰 형식
제품 리뷰나 웹사이트, 혹은 서비스 리뷰 방식의 글은 쉽게 방문자를 모을 수 있습니다. 특히 신제품이나 남들이 다루지 않는 분야의 제품은 독자의 호기심을 최대한 만족시킬수 있는 분야라고 봅니다. 그리고 리뷰 형식의 글은 소재가 떨어질 염려가 없다는 장점도 있습니다. 주의해야 할 점은 타 제품과의 비교시 주관이 들어가지 않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고 자신이 리뷰하는 제품에 대해 충분한 지식을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 독자는 객관적이고 공정한 제품 리뷰를 읽기 원하지 블로거 개인의 기호를 알고 싶어하진 않습니다.

5. 캠페인
블로그에서 캠페인을 한다...방문자가 많지않은 블로그는 성공할 가능성이 희박하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웹의 전파력은 우리의 상상력을 넘어섭니다. 만약 여러분이 느끼기에 '잘못되었음이 분명하다'는 부분에 대해서 다른 블로거들의 동의를 구해보십시오. 캠페인으로 자신의 생각을 다른 분에게 전파해서 동의를 얻을 수 있다면, 그리고 자신이 느낀 부조리를 고쳐나갈 수만 있다면 이것만큼 좋은 글쓰기 방법은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캠페인을 효과적으로 성과를 거두기 위해서는 지속력이 필요하고 바른 전파 방법이 필요합니다. 즉 스팸따위로 좋은 의도의 캠페인을 망치지는 말라는 이야기입니다.

글이 길어져서 나눠서 발행합니다. 다음 편을 기대해주세요~ (기대안하면 난감 -_-)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모피우스 2008.04.16 17: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가 되고 살이 되는 것들입니다. 눈에 힘을 주면서 잘 보고 있습니다.

    봄 비가 주루룩 내립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2. BlogIcon 외계인 마틴 2008.04.16 19: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짝 긴장하고 읽고 있습니다.
    요즘은 글 쓰면서 스스로도 지루해지는 것을 느끼기에
    다시 배워야겠습니다.
    2탄<--- 당연히 기대합니다.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4.17 00: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같이 개막장글로 독자를 웃기는 글을 어떰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4.17 0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글을 쓸때 항상 목차를 이용해서 쓰는데

    글도 잘 써지고, 깔끔해서 좋더라구요ㅋ

    그리고 왠지 모르게 글이 잘 쓴 것 같은 느낌도 들구요 ㅋㅋ

    2탄 기대하겠씀다^^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4.17 0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형식으로 글열심히쓰고있긴한데..
    역시 글쓰는능력이 부족해서시리 ㅠㅠ

  6. BlogIcon 마루[maru] 2008.04.17 0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좋은 내용의 글을 쓰시는 모습을 보면서 존경스럽기도 하고 마냥 부럽기도 합니다.
    그런 까닭에 언제라도 기회가 된다면 오프라인에서 차 한잔 나누면서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싶어지는 마음이 간절하기도 합니다.
    솔직하게 말하면 블로그스피어에서 보기드문 등대지기와 같다고 할까요?
    논리정연하고 이해하기 쉽게 풀어쓰는 언어 구사력은 늘 배우고 싶은 충동을 불러옵니다.
    다음 편 꼭 기대하겠습니다. 블로그운영에 관한 글들을 정리하는데 많은 참고를 참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제가 경험했던 부분과 공감되는 부분이 너무 많은 탓인지도 모르겠습니다.
    늘 건강하시고 좋은 글 부탁 드립니다.

    • BlogIcon 만귀 2008.04.17 0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루님께서 그런 말씀을 하시니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그저 글쓰기를 두서없이 즐기는 일개 블로거일 뿐인데 등대지기라뇨..;;
      언제 기회가 되면 꼭 연락드리겠습니다. 부산가면 뵐 분이 많은 것 같아요. ㅎㅎ

  7. 2008.04.17 18: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8. BlogIcon 이리나 2008.04.18 14: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저 원칙(???)대로 쓰려고 하는데...ㅠㅠ 쓰다보면 머릿속은 텅 비고 손가락이 알아서(...)쓰게 되서 글이 더 엉망이 되곤 해요 ㅠㅠ

  9. BlogIcon popdrug 2008.04.24 1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봤습니다. 참고할게요~

  10. BlogIcon 김형재 2008.10.25 21: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타있습니다~~ ^^

    4. 리뷰형식
    쉬베-->쉽게

    그래도 너무 잘보았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