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10/1/07) 우연히 신날로그를 운영하시는 썬샤인님과 메신저를 통해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있었습니다. 다행히 시간적 여유가 좀 있어 이런저런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썬샤인님과 대화 중에 한국의 블로거와 해외 블로거들의 정서 차이를 이야기하다가 뭔가 느끼는 것이 있어서 관련해서 몇가지 이야기를 만들어 봤습니다. 물론 이것은 제 개인의 느낌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근데...꼭 그래야돼?


1. 댓글을 강요하진 않는가?
   방문자 - 이 블로그엔 내가 댓글을 달아줘야돼. 왜냐하면 이 친구랑 나랑은 자주 왕래하는 사이거든. 근데 오늘 글 개허접하네..에이 몰라~ '역시 오늘 글도 좋습니다.잘 보고 갑니다.'
   블로거 - 어디보자 오늘 댓글이...에이 쒯...이거 뭐냐? 왜 난 댓글이 이렇게 없는거야? 대운하 칭찬을 해볼까? 아님 텔미는 표절이다 한번 써볼까? 왜 이리 댓글이 없지?

2. 댓글의 답글을 강요하진 않는가?
   방문자 - 내가 오늘 이런 댓글을 써줬으니 댓글 알리미로 답글이 달렸나 확인해봐야지...이틀후...어라 아직도 없네. 글 못봤나?...이틀후...아이 싸가지 없는 쉑히!!!
   블로거 - 어디보자 오늘 댓글이 몇 개나 달렸나...어라 아이 진짜 엄청 달렸네. 요즘 바빠서 시간도 없는데 어쩌지..에이..답글 안달수도 없고 미치겠네. 이럴땐 블로그 부담만빵이네.

3. 광고없는 순수한 블로그를 강요하진 않는가?
   방문자 - 아이 진짜 이 사이트 뭐야! 글 좀 좋아서 보러 왔더니 광고 달렸네. 정말 순수하게 좀 블로깅 못하나? 정말 상업주의에 물든 대한민국 블로고스피어 걱정된다. 걱정돼.
   블로거 - 이 글 쓸려고 한 4,5시간은 정보 수집했는데 정말 혼났네. 근데 내 블로그의 광고땜에 좀 그러네. 글의 주제는 자유로운 글쓰기이면서...어쩌지? 아 진짜 광고 내릴까..??

4. 추천을 강요하진 않는가?
   방문자 - 야아~ 진짜 이 글 좋으네. 어디 추천해서 도움을 좀 주까?? 어라?? 추천 버튼 없네?? 이 양반 이거 다음브로커뉴스 무시하네~ 거봐~ 난 금펜인데 이 양반 계급도 없네...ㅉㅉ
   블로거 - 오늘 이 글은 진짜 정성스레 썼다. 어디 추천이...?? 어라?? 에게 이거밖에 안돼? 그럼 올블은? 블코는? 다음은?? 아...ㅅㅂ 진짜 김새게..도대체 클릭질은 왜 안하는거야!!

한국의 블로그는 아무래도 서로간의 소통과 교류를 중요시하는 것 같습니다. 외국의 블로고스피어에 비하면 꽤나 분위기가 틀립니다. 썬샤인님과 공통으로 생각한 부분이 바로 한국에서 수익을 위한 블로그를 운영하면 순수하지 못하다며 비난받을 소지가 다분히 있다는 것이었습니다.
갈매기의 꿈

예전에 조나단 씨걸이라는 분이 계셨다. 그 분 세계를 돌아다니며 맞짱을...

자유로운 블로그라는 것이 과연 어떤 것일까요? 광고가 없으면 순수한 블로그인가요? 문필가나 철학자의 글처럼 어려운 글을 싣거나 싯구를 올리면 블로그가 순수하고 가치있는 블로그일까요? 아니면 자신만의 가치관을 가지고 뚜렷한 목표를 가지고 글솜씨가 부족해도 진심으로 노력하는 블로그가 순수한 것일까요?

순수하고 자유로운 블로그를 만드는 것은 바로 자유로운 글쓰기에서 비롯되고, 자유로운 글쓰기는 바로 자유로운 생각에서 비롯됩니다.

자유로운 생각이란 나를 얽매지도 않고 다른 이를 얽매지도 않아야합니다. 댓글에 답글이 있건 말건 그냥 그 블로그의 본문의 글을 자유롭게 즐기는 것이 더 중요하지 않을까요?

                                                                             inspired by 썬샤인 :)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외계인 마틴 2008.01.11 1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브로커뉴스 압권입니다.

    이번 포스트 엄청난 포스가 느껴집니다.
    처음에 댓글없는 포스팅에 실망과 좌절이 있었고
    점차 댓글달고 답글다는데 시간도 걸리고 부담도 가기도 했습니다.
    지금은 즐겁습니다.
    누군가의 새로운 생각을 엿보고 그 생각에 내 생각을 보탠다는것과..
    내글에 공감과 반대의 글을 보면서 배워나가게 되네요.

    광고문제는 제생각에 남의 눈치를 볼것 없는듯합니다.
    내블로그는 내가 주체가되어 만들어 나가야겠다고 최근에 결심을 했습니다 ^^

    오늘도 눈치껏 블로깅중입니다 ^^

  3. BlogIcon Jishaq 2008.01.11 17: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은 강요의 대상은 아니죠. 글을 읽고 실망을 해놓고 댓글은 너무 잘 읽었어요~^^ 라고 적는 건 좀 아니죠.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본질만 지켜진다면 그것이 가장 바른 길이겠죠.

    • BlogIcon 만귀 2008.01.12 2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은 허접한데 친분땜에 가식적으로 '잘 읽었습니다.' 란 댓글을 몇 번 적은 경험때문에...-_-a

      본질을 지키는 것이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4. BlogIcon 짜잔형 2008.01.11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유롭게 자유롭게... 좋은 글 잘보고 추천 누르고 갑니다.
    ^^ㅋ

  5. BlogIcon Sunnу 2008.01.11 1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오늘 글 개허접하네, 에이 몰라~" 에서


    대. 폭. 소.



    아.. 문플형님 저 넘어가요.. ㅋㅋ

  6. BlogIcon 파란토마토 2008.01.11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웃겨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미쳐치미쳐치ㅕㅊ.ㅊ.ㅋ 우아하하ㅑㅇ추ㅜㅠㅁ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넘 웃겨서 타자가 안쳐져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죄송해요..ㅋㅋㅋ
    너무 재밌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7. 2008.01.11 18: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8. BlogIcon 파란토마토 2008.01.11 1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긴 늘 댓글로 북적거리네요!!
    완전 인기 블로거!!! 대단하십니다~~ ^^

    저기.. 달꽃님~ 저 주소 바껴써요~

  9. BlogIcon 라라윈 2008.01.11 2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ㅎㅎ 소통과 교류를 넘어 강요와 의무로 가고있진 않은지 되돌아보게 하시네요~
    오늘도 따끔한 일침, 감사합니다~ ^^

  10. BlogIcon 풀뜯는곰 2008.01.12 0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찔리는 부분이 좀 있네요... ^^;
    정말 공감되는 글이었습니다..

  11. BlogIcon 별빛기차 2008.01.12 0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제대로 정리하셨군요!! @@

  12. BlogIcon Nights 2008.01.12 02: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리를 잘 하신것 같습니다.

    결국 저는 알리미 사용도 중단했습니다.

    왠지 댓글과 그 댓글에 달릴 리플에 너무 매이는 것 같아서요.

  13. BlogIcon Deborah 2008.01.12 0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들 열씸히 하고 계신것 같아요.
    블로거에 대한 느낌이 그렇네요 . 할 수 있을때 방문하고 못하면 다음에 하는것이고 이해 해주고 답글이 늦어도 방문이 늦어도 이해 해 줬으면 해요. 저도 다 답변 못해 드릴때 있어서 미안 하더라구요. ^^

  14. BlogIcon 프리- 2008.01.12 1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3번.. 저는 이거 상당히..

    블로그에 광고다는걸 상당히 싫어하는 사람으로써

    보기 좋다고 할수는없네요 전

    • BlogIcon 만귀 2008.01.15 1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로그에 광고 다는거 왜 싫어하시는지..??

      어차피 1인 미디어고 개인의 자유와 가치에 달려있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15. BlogIcon 베쯔니 2008.01.12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이 갈 수록 블로그 하는 시간이 늘어나서
    걱정입니다~~..

  16. BlogIcon Ravy 2008.01.12 15: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고를 달아 짭짤한 공짜수입을 얻고자 하는 사람의 마음은 이해할 수 있지만 블로깅이 목적이 아니라 수입이 목적이 되버리는 사람은 정말 마음에 들지 않습니다. 오직 방문자수만 늘리는 도배성, 과장성 글만 쓰구요...댓글의 강요나 추천의 압박같은것은 서로의 친분을확인하기 위해 하는 행위가 아닐까요.. 글만보고 싹 가기에도 그렇고 말이죠 ^^;; 중요한것은 자유스러운 블로그글쓰기는 말그대로 지금 블로그 자체가 자유스럽다고 생각합니다. 그이상도 그이하도 아니고 말이죠...

    • BlogIcon 만귀 2008.01.15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로깅의 목적이 뭔가에 대해서는 앞으로 영원히 고민꺼리일 것 같습니다. 블로깅의 목적이 블로깅일 수 있고 블로깅의 목적이 수익일 수 있으니깐요..좋은 글 감사합니다. :)

  17. BlogIcon Heritz 2008.01.12 2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마음에 와닿는 말씀이군요.
    새겨 듣겠습니다^^

  18. BlogIcon 두리뭉 2008.01.12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2, 3, 4 중에 3번은 본인은 어떨지 몰라도 보는 사람은 당연히 순수하게 볼 수 없죠. 리뷰쓰는 사람이 회사로 부터 공짜로 물건 받아서 글을 쓰면 보는사람들은 참 공정한 리뷰구나라고 생각하던가요? 기자가 기사 쓰면서 취재원과 친분이 있다거나 하면 기자가 참 공정한 기사를 쓰는구나 생각할까요?

    광고를 다는 건 자유지만 그에 따른 의심의 눈초리를 감내하는 건 당연한 겁니다. 광고가 없다고 순수하지는 않겠지만 광고를 달고 있는 이상 순수하다는 평가는 포기하는 게 맞는 거지요.

    • BlogIcon 만귀 2008.01.15 1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음...제가 글을 쓴 내용은 리뷰글만을 이야기하는 것은 아닙니다. 클릭형 광고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순수라는 단어의 의미 자체가 상업적이지 않은 것을 지칭한다면 우리 세상에 순수라는 단어가 쓰일 곳은 어느 곳도 없다고 봅니다.

      순수의 기준은 광고가 있고 없고의 차이가 아닌 것 같습니다.

  19. BlogIcon 에스 비 2008.01.13 0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키킥 잘보고 갑니다. 댓글달려고 스크롤 내리느라 힘들엇음 ㅎㅎ

  20. BlogIcon SUBIT 2008.01.14 0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달꽃님 여전히 재미난 글 잘 보고 갑니다. ㅋㅋ
    뜨끔하기도하고..
    한국 블로거의 생리를 꿰뚫고 계신듯하네요 ㅋ

  21. BlogIcon Bimil 2008.01.19 1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마지막에.. 세상을 돌아다니시며.. 맞짱을 .. 에서 대략 폭소 만발.. 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