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래 이런 글은 술 꼴아서 써야 정상이지만...대낮부터 그럴 순 없고...그나마 자체 순화 필터링 다이얼을 최대치까지 돌려서 몇 자 적습니다. 글이 거칠다고 보기 싫으시다면...                  끝까지 읽어주세요.

일단 많은 블로거들은 자신의 만족을 위해 블로그를 운영합니다. 그것이 수익이건, 글쓰는 즐거움이건, 타인과의 대화의 즐거움이건 상관없이 그 근원에는 욕구 충족을 통한 자기 만족이 있죠. 그런데 블로그라는 것이 묘하디 묘해서 운영을 하다보면 자기 스스로 생기는 불만도 있고 외부 영향에 의한 불만도 있습니다. 자기 스스로에게 생기는 불만이야 지가 알아서 하고 그냥 열심히 노력하다보면 해소가 됩니다만 외부 영향에 의한 불만은 그냥 냅둔다고 해결되는 것이 아닙니다.

두둥!!! 날라리로거가 전하는 진리의 말씀.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느끼는 짜증, 그 해결책!!! 천기누설!!!

1. 촛딩 아해들이 날리는 무개념 트랙백.
트랙백은 일종의 바통이라고 생각합니다. 내가 쓴 주제(바통)를 다른 사람이 넘겨받는다거나 혹은 다른 사람이 쓴 주제를 내가 다르게 보고 넘겨주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런 서로간의 생각의 교류를 '테스트요. ㅋㅋ'따위의 제목으로 트랙백을 보내면 마음 깊은 곳에서 우러나오는 킬러본능을 느낍니다. 글타꼬 그 바통 들고가서 입에 쳐넣을 수 없는 노릇이고(할 수만 있다면야..) 결국 우린 대인배임을 포기해선 안 됩니다.
해결책 : 나도 어린 시절이 있었다는 것을 상기하면서 살포시 트랙백을 지워준다.

2. 기계가 날리는 쌍넘의 스팸 광고
항상 궁금한 것은 스팸의 효과가 아직 있을까하는 겁니다. 그래도 무수히 날리다보면 촛딩들 한 둘은 걸릴 것이고 뭐 그런 덕분에 그들이 아직 활개치고 있나봅니다. 그러나 나의 금색찬란고귀우아한 블로그에 스팸 댓글이나 트랙백이 달라붙으면 마치 티의 옥 옥의 티 마냥 기분 나빠집니다.
해결책 : 세상은 백옥처럼 순수하지 않다는 것을 인정하고 그냥 필터링을 만들고 지운다.

3. 대꾸도 없는 논문작성을 위한 설문조사
'땡땡대학원(혹은 대학) 학생입니다. 이번에 논문 작성을 위해..파워블로거이신..꼭 부탁드립니다.' 류의 댓글이 달릴 때가 있습니다. 처음에는 순수한 마음에 직접 그쪽으로 메일도 보내고 웹사이트도 가보고 했습니다만...대꾸가 없더군요. 물론 진짜 논문 작성을 위한 설문조사를 하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그 분들은 앞서 이야기한 진실성이라곤 X-file 외계인 쉑히들만큼 없는 아해들 때문에 피해를 보고 계시죠.
해결책 : 그냥 '진실은 저 너머에' 있다고 생각하고 무시한다.

4. 찌질대는 키보드워리어의 응가
인터넷이 주는 익명성에 재미를 들인 사람들은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현실에선 불가능한 일탈적 행동'에 쾌감을 느끼는 것 같습니다. 원래 가진 것 없는(혹은 생각이 없는) 저같은 인간이야 대놓고 글을 싸대지만...암튼 타인의 블로그에 냄새나는 댓글을 싸대는 정신연령이 '아직 기저귀를 못 땐' 사람들의 그것은 신경쓸 가치가 없다고 봅니다.
해결책 : 소외된 자들의 아픔은 그냥 그대로 계속 소외시킨다. 그리고 휴지통으로...

덧1)
이상 아무짝에도 쓸모없는, 남들 다 아는 천기(天氣) 한 번 누수..누설해봤습니다. 그나저나...정말 자라나는 젊은 키보드워리어들을 보면 마음이 훈훈해집니다. 역시 열역학 2법칙은 진리라는 것을 느끼게 해준다는.

덧2)
사실 이 글의 목적은 예전 글의 재활용이라는...고해성사를 하옵니다. 죄 없는 자 저에게 돌을 던지시오.
뒤에 꼬맹이에게 돌 주는 아저씨...그거 반칙입니다. 먼저 카테고리를 보시옵소서.

덧3)
뻘쭘해서 덧하는 글입니다만...위의 내용 외에 블로깅을 하면서 짜증나는 부분 있으면 댓글로 남겨주셈. 해결책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물론 '너 같은 쉑히 만나 짜증이다'는 댓글은 그냥 마음속에만 간직하시길..원래 진실은 괴로운 법입니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프미케 2009.01.21 1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첨에 막스 스팸땜에 스팸 필터에 단어를 종류별로 막 넣던 생각이 나는군요 스팸은 정말 반갑지 않은 손님같아요

  2. BlogIcon socialstory 2009.01.21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부쩍 3번에..무슨무슨 논문준비중인데 설문조사에 응해달라는 방명록에
    쫘악~~ 멘트 날리고 가는일이 많아지더라구요~ㅎㅎ

    방금 이 포스트 보고서 살포시 지워버리고 왔습니다만...
    뭔가 맘에 들지 않습니다. 설문조사 방법 그자체가..ㅎㅎ

  3. BlogIcon 세감터 2009.01.21 1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특히 대학교 전산실에 잠깐 근무한적이 있어서 대학생들의 상태(?^^)를 잘 알고 있기에 그부분이 더 공감되네요.ㅎㅎㅎ

    참, 저는 무플이 무섭네요~~해결책 알려주세요^^

  4. BlogIcon login 2009.01.21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블러거 한테 먼 설문조사를 한데요? 한번도 안받아봐서리..

  5. BlogIcon 학주니 2009.01.21 1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설문조사용으로 휙하고 날라오면 짜증나죠.
    또 그 악플러 찌질이들을 상대하는 것도 짜증나고. -.-;
    그냥 살포시 휴지통 및 무시모드가 짱인듯 ^^

  6. BlogIcon foog 2009.01.21 11: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땡땡 대학원생입니다. 논문때문에 문의드리는데 블로깅하면서 짜증나시는 경우가 어느 경우신지 주관식으로 답변부탁드립니다. 채택되시면 상품으로 골프 우산 하나 보내드리겠습니다.

  7. BlogIcon 어설프군 YB 2009.01.21 1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존의 J준님의 글에서는 볼 수 없는 진정한 짜증이 묻어나네요.
    고통 스러우셨나봐요. ㅎㅎ;;

    근데 저 역시 대부분 공감하는 글이라.. 씁쓸함을 느끼네요. 흠..

  8. BlogIcon 명이~♬ 2009.01.21 1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쓰고 웃자고 쓴글에 넘어갔습니다...ㅋㅋㅋ;;;;
    요즘 재준님은 카테고리로 개그를 시도하십니다. 그려 -_-;;
    현실은 그지깽깽이같지만, 그럴수록 더 행복하게 살아야겠지요~? 그래야 지치지 않고 질기게 버텨서 복수를..(응?)

    오늘 하루 즐겁고 행복하시길!!!

  9. BlogIcon 에코♡ 2009.01.21 1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키보드워리어 응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0. BlogIcon 도아 2009.01.21 14: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절대 공감합니다. 제목만 보고 득달같이 트랙백을 날리는 사람(누구라고 이야기하지는 않겠습니다). 스팸은 짜증나기는 하지만 텍큐가 잘 막아줘서 아직까지는 짜증까지 나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블로그가 뭔지도 모르면서 "대꾸도 없는 논문작성을 위한 설문조사"를 하는 것을 보면 지우고 싶은 충동이 앞서죠.

  11. BlogIcon 최경륜 2009.01.21 18: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하지만 저는 무플이 더무섭다는 가끔 여러 커뮤니티 게시판에 글을 올리면 조회수는 100이상을 치솟는데 댓글은 0....
    4번 절대공감이네요... 아무글에나 태클거는 키워분들.. 키보드배틀을 하고싶은건지..
    그저 현실은 시궁창이구나 하고 넘어가는수밖에는..

  12. BlogIcon 의리 2009.01.21 18: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지 많은 나무 바람 잘 날 없는겁니다. 저같이 방문객이 없으면 저런 글도 없지요. 후후 이거 좋은겁니까?

  13. BlogIcon 한뢰 2009.01.21 2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을 웃으면서 재밌게 잘읽었습니다. 저는 아직까지 1,2,3은 경험해보지 못했고, 4번은 한번 경험해봤네요. 정말... 키보드 워리어들보면 성질뻗쳐서=.=! 역시 그럴떈 IP차단걸고 댓글 삭제가 답인듯해요-_-;;(PC방이거나 공공장소일경우 난감)

  14. BlogIcon 덱스터 2009.01.21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변두리 블로거에겐 없는 일들...-_-;;;

  15. BlogIcon 이정일 2009.01.22 03: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괜찮습니다. 개학이 다가오거든요.

  16. BlogIcon ludensk 2009.01.22 0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대학생이라 왠만하면 그런 설문조사에 응해주는데...
    며칠전에 설문조사해달라고 엄청 장문의 방명록을 작성해놓고 사이트링크는 잘못걸고 가더군요;;; 황당했다는;;;

  17. BlogIcon 밥먹자 2009.01.22 23: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문객이 없는 관계로 다 처음 듣는 이야기입니다만...? ㅎㅎ;;

    설문조사를 그런 식으로 하는군요.

  18. BlogIcon juanshpark 2009.01.27 0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J준님의 블로그 포스트는 정말 재밌습니다. 그냥 부담없이 읽기도 편하구요.
    가끔 뼈들이 씹혀서 그것두 좋습니다. 암튼 글쓰는 재주는 타고나신 모양입니다. ㅎㅎㅎ... 건강하시지요? 요즘 남미는 기후가 변화무쌍하답니다. 호주는 어떤지 모르겠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