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약 질문이 당신은 얼마나 본능에 충실한 블로거인가요?가 아니라 당신은 얼마나 본능에 충실한가요?라면 대답은 달라질겁니다. 무슨 말이냐 하면 블로거라는 모습의 나와 현실의 내 모습 사이엔 약간의 간격이 있다는 의미입니다. 블로그에선 '엄청나게 솔직한' 사람이라도 현실에선 내성적인 사람일 수 있고, 반대로 블로그에선 '아주 매너있는' 사람이라도 현실은 막가파인 사람이 있을겁니다. 우리가 블로그에 쓰여진 글로 그 사람을 짐작한다고 하지만 글이란 것이 그 사람의 모든 것을 드러내기는 힘든 것이고 또 읽는 독자들이 그 글속의 모든 것을 파악하고 이해한다는 것 또한 불가능하다고 봅니다.
본능

에뤼이 쓰봉~ 이 넘의 본능은...


본능을 들먹이는 이유는 다른 것은 아닙니다. 본능에 충실한 글쓰기에 대한 의문이죠. 최근 제가 편견에 관한 글을 쓰고 그 이후에 글을 또 올리면서 지나친 배려가 오히려 나의 구속이 되지 않을까 하는 염려 때문입니다. 필로스님이 남기신 글처럼 '때로는 친구이기 때문에...' 우리는 조금은 편하게(이 말은 내 감정에 솔직하게) 상대방을 대할 수 있지 않을까요?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블로고스피어에 곤조 꼰대[각주:1] 몇 명이 있는데...
너바나나님(은.곤.꼰 = 은근히 곤조 꼰대)
민노씨.네(지존 곤조)
하민혁님(지존 꼰대)
foog님(곤조라고 하긴 약하지만 꼰대)
이승환님(즐거운 곤조)
여름하늘님(막곤조)
laputian님(인간적 곤조)
이바닥님(원래 그래 곤조)
김우재님(학구파 곤조)
jattendrai님(철학적 꼰대)
꿈틀꿈틀님(지존 막곤조)
이정환님(점잖은 꼰대)
허지웅님(잘난 곤조)
자그니님(친근한 꼰대)
무한님(유쾌한 곤조)
capcold님(냉소적 지적인 곤조 꼰대) 등이 있습니다.
(각주에도 썼지만 이 분들에 대한 존경의 의미로 사용된 곤조와 꼰대라는 단어입니다.)

결국 이 분들은 자유로운 글쓰기를 지향하는겁니다.(제 작위적 판단에 의하면...) 그리고 전 이 분들이 쓴 글을 진심으로 재미있게 읽고 있습니다. 꼭 글에 공감하거나 견해에 긍정해야만 재미를 느끼는 것은 아니죠. 나와 다른 생각을 발견하는 것 자체가 즐거움입니다. 그리고 제가 재미를 느끼는 가장 근본적인 원인은 자신들만의 생각을 거침없이 표현하는 그 자유로움에 있습니다. 본능에 충실한 것이죠.

본능적 글쓰기라고 해서 꼭 므흣한 생각만 쓰는 것은 아닙니다.;;; 자신의 생각을 거침없이 표현하는 것, 그리고 그것을 다른 이들에게 큰소리로 이야기를 하고, 조금은 자신의 고집을 피우는 것, 타인과 한 번 싸워보는 것, 격렬함을 느껴보는 것, 그리고 격한 논쟁 뒤에 서로의 생각의 깨어짐을 경험하는 것. 그런 본능에 충실한 글쓰기...생각만 해도 방광이 조여오지 않습니까? 아! 글타꼬 지리진 말고.

덧1)
주말에 술에 쩔어 초안을 잡고나니 마무리가 불가능할 지경입니다. 그냥 가끔(먼산) 질 떨어지는 글도 발행한다고 생각해 주십쇼. 굽신굽신....



할 낯짝이 아닙니다. '내가 바로 아이언맨입니다' 전 '철판 낯짝 곤조' 밖에 없습니다.

덧2)
추가할만한 곤조 블로거, 꼰대 블로거 모집 중입니다.  ?응??
  1. 곤조 ; 근성이라는 단어의 일본식 표기입니다만 근성이라는 단어가 표현하기 힘든 느낌이 있습니다. 아마도 제가 아래쪽이 고향이라 그런지도... 꼰대 ; 흔히 '늙은이'에 대한 비하로 쓰이지만 여기선 자신만의 까칠함으로 글을 쓰는 분에 대한 존경의 의미로 쓰였습니다. [본문으로]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login 2009.03.16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 곤조 포함시켜주셈

  2. BlogIcon 학주니 2009.03.16 12: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곤조에 포함 안될려나요 ^^

  3. BlogIcon 구차니 2009.03.16 1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곤조가 저런 의미였군요 ^^;
    애니메이션을 좋아하다 보니 gonzo 라는 스튜디오가 어떤 의미일지 참 궁금했었는데 말이죠 ㅋ

    • BlogIcon 만귀 2009.03.17 0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본의 Gonzo 스튜디오는 이태리어에서 비롯된 말이라더군요. http://ko.wikipedia.org/wiki/곤조

      아마 저널리즘쪽에서 쓰는 말과는 약간 의미가 다른 것으로 압니다.

  4. BlogIcon 복돌이^^ 2009.03.16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는글이네요..^^ 한참 읽었어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5. BlogIcon BoBo 2009.03.16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방면에 유명한 분들이 있다고는 들었는데 이번 기회에 확실히 알게됐습니다.
    제가 모르는 분들도 있네요. 어떤 곤조들이신지 확인들어갑니다.

  6. BlogIcon 무한 2009.03.16 18: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헛,

    저는 므흣한 상상을 즐깁니다.

    현실에서요?

    전 로레알을 써요. 전 소중하니까요.

  7. BlogIcon 산다는건 2009.03.16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지독하게 본능에 충실해서 문제라능....누구 맘대로? 주인장 맘대로~ 뽀로롱!~

  8. BlogIcon 진사야 2009.03.17 00: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곤조가 저런 뜻이었군요2 ^^
    '블로그에선 '엄청나게 솔직한' 사람이라도 현실에선 내성적인 사람일 수 있고' 이거 왠지 제 이야기 같아서 굉장히 뜨끔(..)했습니다 쿨럭.

    • BlogIcon 만귀 2009.03.17 09: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곤조라는 말이 일본어에서 비롯되었다는 분도 있고 이태리어에서 비롯되었다는 분도 있는데...전 아마 둘 다가 아닐까생각합니다. 일반에서는 아마도 일본에서 비롯된 '근성'의 의미가 좀 더 강할 것 같구요.

  9. BlogIcon 덱스터 2009.03.17 0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드로메다 곤조 추가요 ㅇ-ㅇ

  10. BlogIcon 타라 2009.03.17 06: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쫄깃쫄깃한 기운이 마구 느껴지는군요..

    나름 꼰대스럽고 삐꾸스러운 면이 있어서 새로운 곳에선
    기존의 성향을 좀 죽이고 새롭게 시작하자 다짐했는데,
    최근 기존의 꼰대스러움이 스멀스멀 기어올라오는 것 같아
    고민하던 차에 이런 글이 올라와서 참 반가운 마음이 듭니다..

    음.. 결론은... 꼰대 만세~? ㅎㅎ

    • BlogIcon 만귀 2009.03.17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좀 솔직해질 필요가 있다고봅니다. 저도 자문하면서 뭘 그리 숨길 것이 많은가? 뭘 그리 '척'할 필요가 있었나 생각하면 좀 허탈해집니다.

      곤조 꼰대 만쉐!

  11. BlogIcon 턴오버 2009.03.17 0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좀더 본능에 충실할 필요가 있겠어요~

  12. BlogIcon capcold 2009.03.17 0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꼰대의 특질은 훈계질, 곤조의 특질은 똥고집. 헉, 딱이군요;;;

  13. BlogIcon 너바나나 2009.03.17 1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곤조, 꼰대 둘 다 해당이근영. 그나마 은이 붙어서 다행입니다요. 사실 지는 그냥 말씀하신대로 본능적으로!! 짐승적인 글만 쓰는 것이고, 진짜 곤조와 꼰대는 아홉그루입죠. 명의변경, 컬러링, 지문날인 제도, 모나미 볼펜 등에 글에서 유감없이 보여주더만요. 흐흐

    아무튼 좋은 의미건 나쁜 의미건 곤조 블로그를 더 많이 봤으면 좋겠구만요.
    j준님(냉소적 유쾌한 곤조 꼰대)

    • BlogIcon 만귀 2009.03.18 1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홉그루님에 대한 평을 감히 어찌! 전 후덜덜거려서 정중히 거절하옵니다. ㅎㅎㅎㅎ 명의변경 봤습니다. 읽다가 넘어갈뻔.

      말씀처럼 좋은 의미건, 바쁜 의미건 곤조 제대로 피우는 블로그를 많이 봤으면 좋겠습니다. ^^

  14. BlogIcon 의리형 2009.03.18 1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부 부지런한 분들이군요!

  15. BlogIcon 민노씨 2009.03.18 2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민망한 마음에 그냥 지나칠까 싶었는데...^ ^;
    다시 와서 읽어보니 댓글을 달지 않을 수 없네요.
    저는 '친절한 곤조씨'가 되고 싶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