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의 블로그는 글쓰기로 운영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물론 동영상이나 팟캐스트, 사진만으로 운영하시는 분들도 계시지만 90% 이상이 글쓰기로 운영을 하고 계시는 것 같습니다. 결국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유명한 블로그가 되기위한 필수요소는 바로 글쓰기의 능력입니다.
books

책 속에 사랑도, 슬픔도, 인생 전부도 있습니다.

그럼 어떻게하면 많이 글이 읽혀질까요?
내 글이 어떻게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을까요?


1. 나의 입장에서만 글을 쓰지마라.
   전 호주에 사는 한국인입니다. 전 컴퓨터 그래픽쪽 일을 하고 있습니다. 두가지 경우만
   계산을 해도 나와같은 입장의 사람은 극도로 줄어듭니다. 게다가 더 좁은 지역에서 더
   좁은 직업군으로 축소하면 나와 같은 입장의 사람은 나밖에 없습니다.
   모두가 공감하는 글은 나의 입장에서 나오지 않습니다. 모두의 입장에서 비롯됩니다.

2. 인간 본성에 충실하라.
   인간이라면 90% 이상 아기들이 귀엽게 느껴집니다. 그것은 인간의 DNA에 모든 짐승의
   새끼를 좋아하게끔 코드가 들어있다는 말까지 나오게 합니다. 인간 본성에 충실한 글을
   어떻게 쓸지 너무 어렵게 생각하진 마십시오. 나에게 진실되게 와닿으면 모든 이에게
   진실되게 와닿습니다. 이 과자를 만들면서 재밌다고 느끼면 다른 이들도 재밌다고 
   느낍니다.

3. 자신의 어휘력을 충분히 늘려라.
   사자를 묘사하는 것을 예를 들어봅시다. '고양이과 큰 짐승' 이렇게 단순하게 묘사하는
   것보다는 '낮은 으르렁거림에 작은 짐승은 공포에 질려 움직이지도 못할 정도로 얼어
   버리게 만드는 힘이 있다..기타 등등...백수의 왕이다' 이런 묘사가 휠씬 글을 읽는 사람
   에게 그 느낌이 직접적으로 와닿게 됩니다.

4. 나의 솔직한 느낌을 글에 넣어라.
   내가 이렇게 느끼는데 다른 사람이 이 글을 보면 어떻게 생각할까? 다른 사람의 느낌도
   조금 고려해서 비록 내 감정과는 다르지만 이렇게 저렇게 고쳐야겠다. 이런 글쓰기는
   그저 잘 다듬어진 - 말 그대로 반짝반짝 윤만 나는 - 글일뿐입니다. 비록 투박하고 읽기
   불편할지라도 그 사람의 감정이 고스란히 묻어들어간 글이 많은 공감을 이끌어냅니다.

5. 다른 사람의 글을 먼저 읽으면 쓰는 법이 나온다.
   설명할 필요조차 없는 항목이라고 봅니다. 내가 글을 쓰는 기본 소양은 바로 내가
   얼마나 많은 책을 읽었나에 따라 다릅니다. 많이 읽으시면 자연스레 쓰는 법도 따라
   성장하게 됩니다.
  
제목은 거창하게 1만명이 공감하는 글쓰기라고 이야기를 했습니다만 사실은 1명의 공감만 이끌어내도 그 글은 충분히 가치있는 글입니다. 하지만 1명의 공감을 이끌어내는 글은 다른 한 명의 공감을 이끌어내기 쉽고 그것은 곧 1만 명의 공감하는 글일 가능성이 높다고 봅니다. 바로 1명을 공감하게 만드는 글은 1만명을 공감하게 만드는 글입니다. 1명의 독자를 위한 글이 곧 1만 명의 독자를 위한 글이기도 합니다. 글쓰기로 사람을 공감하고 감동하게 만드는 것은 생각보다 어렵지 않습니다. 나 자신 글을 쓰면서 편하면 읽는 이도 편하다는 사실을 잊지 마시길 바랍니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해피쿠스 2008.01.05 1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쓰기는 인간의 생각의 표현할 수 있는 너무나도 소중한 선물인것 같습니다.~! 저도 알려주신데로 열심히 참고해서~~ 그리고 연습해서~~ 좋은 글쓰기 해보고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BlogIcon 만귀 2008.01.06 0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 글쓰기라는 것이 인간에게 주는 기쁨과 비교할 수 없는 큰 경험은 대단한 것 같습니다. 저도 블로그 글쓰기를 통해 너무 많은 것을 얻는 것 같습니다. 해피쿠스님도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2. BlogIcon 코오나 2008.01.05 1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을 쓰면 쓸수록 느끼는 거지만..참으로 1명의 공감하는 글을 쓰기도 어려운것 같습니다.ㅠㅠ
    희안하게 글을 쓰다보면 너무 주관적인 글로 들어가서..
    노력하면 되겠죠?
    노력하면 안되는일 없다던데...ㅋㅋ
    오늘도 또하나 배우고 가요..^^

    • BlogIcon 만귀 2008.01.06 0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경험에서 우러나온 글이기보다는 그냥 아는 내용들을 나열한 것이라...조금 우려가 됩니다만 그래도 도움 되셨다니 기쁩니다.
      저도 열심히 글쓰기 공부 중입니다.

  3. BlogIcon 페니웨이™ 2008.01.05 21: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거뉴스 베스트에 오르신거 축합니다^^

  4. BlogIcon 이레오 2008.01.05 2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후후.. 하하하.. 호호호.. 흐흐흐.. 헤헤헤
    (무슨말을 해야할지 난감한 1인)

  5. BlogIcon 파란토마토 2008.01.05 2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이게 참 힘들단 말이죠ㅡㅡ;;
    아참 블로거뉴스 탑 축하드립니다.^^

  6. BlogIcon 산골 김저자 2008.01.05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가는 글을 위해서 저는
    최대한 쉽게 쉽게 쓰는게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저는 1.번에 특히 공감합니다. ^ ^

    • BlogIcon 만귀 2008.01.06 0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꼭 훌륭한 문장 실력을 가진 작가가 좋은(!)글을 쓰는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그런 면에서 보면 짧지만 친근한 수필이 어떨땐 더 마음에 잘 와닿는 느낌이 듭니다.
      말씀처럼 쉽지만 사람의 마음에 와닿는 글이 최고겠죠. 저도 언제 그런 글을 쓸 실력이 될지 고민입니다.

    • BlogIcon 산골 김저자 2008.01.06 0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고맙습니다.
      마침 글에대한 글을 썼기에
      트랙백 걸었습니다. ^ ^

    • BlogIcon 만귀 2008.01.06 2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트랙백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7. BlogIcon 외계인 마틴 2008.01.05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간 본성에 충실하라는 말이 언뜻
    인간이 되라는 말처럼 들립니다.
    솔직하다는 것도 쉽지 않네요.
    자꾸 살을 붙이고 다덤어서 예쁘게 보이고 싶다는 생각때문에...그런것인지..휴

    • BlogIcon 만귀 2008.01.06 0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틴님의 글은 최근 거의 명필가 수준이던데요. ^^

      솔직한 글쓰기가 쉽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저도 쓰다보면 무지하게 가식적인 되는 글을 매번 봅니다. orz

  8. BlogIcon noraneko 2008.01.05 22: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오늘도 메모^^맨날 얻어 가기만 하구 드리는 건 없구^^;
    죄송이요..무지 좋은 밑거름이 되는 양식이네요^^ 읽는 이를 편하게 만들어라...음 어렵네요^^말 처럼 쉬운일은 아닌듯한...
    노력은 게을리 말라는 어드바이스로 받아들입니다. 고맙습니다.

    골드 코스트에 아는 사람이 가 있는데^^* 시간대는 비슷하니 문플님은 주말 휴식중? 알찬 주말 보내세요^^

    • BlogIcon 만귀 2008.01.06 0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골드코스트라..같은 시간대지만 차로 9시간 넘게 걸리는..orz..

      읽는 이를 편하게 만드는 글을 쓴다는 것은 누구나가 추구해야할 목표인데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그래도 자꾸 쓰다보면 늘거라는 신념으로..^^

  9. BlogIcon 방동 2008.01.05 2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쓰기 너무 어려워요- 흐흑... 자신이 주제를 정하고 쓰다가보면 어느센가 주제에 이탈한지 오래더군요. 아무래도 자주 남의 글을 읽고 신문도 읽도록...해야겠어요;

    • BlogIcon 만귀 2008.01.06 0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럴땐 저처럼 날로먹기 신공을 펼쳐보심이..^^

      초반에 쓰는 글은 다 연습이라 생각하시고 계속 쓰면서 다듬어 나가는 거죠 뭐.

  10. BlogIcon 연빛 2008.01.06 0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은 아무나 쓸 수 있지만, 잘 쓰는 사람이 되기란 하늘의 별따기 아닐까요. ㅎㅎ;

    이론이야 대충 알면서도, 쓰다보면 어느새 진지한 말만 늘어놓게 되고 주관적이 되고... 우선은 소재감이 없다는 것이 문제인 듯 싶어요. ㅠ ㅠ;

    아무튼, 공부가 많이 필요하지 싶네요.

    문플라워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ㅡ^*

    • BlogIcon 만귀 2008.01.06 2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글쓰기에 관한 공부를 부지런히 해야할 것 같습니다. 하면 할수록 점점 어렵게 느껴지네요. :)
      감사드리고 루시야닷컴님도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랍니다.

  11. BlogIcon 별빛기차 2008.01.06 0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열심히!! 고고~!

  12. BlogIcon brin9 2008.01.06 03: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달꽃 님의 글은 읽으면 푸근함이 느껴져요~ *^^*

  13. BlogIcon Nights 2008.01.06 05: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쓰기라는건.. 쉬우면서도 어렵죠. 에휴

  14. BlogIcon 세라비 2008.01.06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속에 인생 전부가 있다는 건 왠지 마음에 안들어요! (슬라이딩 태클~)

  15. BlogIcon CAFE LUCY 2008.01.06 1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3번은...정말 어려운 것같습니다...
    원래 전 국어를 정말 싫어했거든요....ㅡㅡ;

    • BlogIcon 만귀 2008.01.06 2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국말 잘 하시잖아요. 국어를 하는 것이 아니라 한국말을 한다고 생각하세요. 너무 어렵게 접근하면 블로깅 자체가 힘들어 집니다.

  16. BlogIcon 달룡이네집 2008.01.07 0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글은 진실성에서 사람들에게 감동을 줍니다. 마치 편지가 주는 감동처럼요..정성과 진실이 담긴 글을 전문성을 가지고 써야하는것이 궁극적인 목표가 아닌가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