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블로그 마케팅'에 대한 글들을 읽다보면 마케팅이란 단어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과 더불어 자본주의 자체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까지 들 지경입니다. 저 역시 그런 실수를 저질렀습니다. 마침 RSS로 구독 중인 세스 고딘의 글 중에서 'Is marketing evil?' 란 제목으로 글이 하나 올라 왔더군요.

최근 우린 마케팅이란 단어를 생활에서 너무 쉽게 접할 수 있습니다. 굳이 어떤 전문가가 아니라도 '마케팅'에 대해서 공부를 해야하고 또 어느 정도는 알아야 될 지경입니다.

날라로거 재준씨의 요약 퍼옴;; - 마케팅이란?
마케팅이란 개인이나 조직체의 목적을 만족시켜 주는 상호교환을 성립시키기 위하여 아이디어, 재화 및 서비스의 개념의 개발, 가격결정, 촉진, 유통을 계획하고 수행하는 과정이다.(1985, AMA: 미국 마케팅학회)

쉽게 설명하면 마케팅이란 재화와 용역의 소비와 생산간의 흐름을 원활하게 해주는 일련의 활동을 의미하는 것이겠죠.(전문가가 아니기에 여기까징) 만약 마케팅이라는 요소가 없다면 우리는 필요한 제품을 구하기 위해 많은 시간과 돈을 낭비할 것입니다. 마케팅이라는 요소는 소비자에게 필요한 제품을 구매하기 위해 꼭 필요한 것이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마케팅이란 단어가 부정적인 의미가 조금씩 늘어나는 이유는 바로 '일부' 비윤리적 어뷰저들 때문이라고 봅니다.

블로그 마케팅 = 바이럴 마케팅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또는 다른 말로는 바이러스 마케팅이라고 합니다. 즉 하나의 글이 바이러스처럼 증식하고 전염되어 그 영향력을 발휘하는 것이죠. 최근 가장 각광받고 있는 마케팅의 새로운 방식이고 또 여러가지 장점을 가진 방식입니다. 많은 기업들이 너도나도 '블로그'라는 새로운 미디어를 활용하려고 하는 것도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블로거의 특징 몇 가지를 꼽자면...
1. 주관적이고 즉흥적이며 자유로운 글쓰기
2. 예상치 못한 전문적인 지식과 통찰력
3. 투명성에 매우 민감하고 상대방에게 항상 열려있다.
4. 논쟁을 좋아하고 열정적이다.

대부분의 블로거들은 위의 4가지 특징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 중에서 투명성에 민감하다는 것이 바로 '바이럴 마케팅'의 핵심이자 블로거가 가진 특징 중 중요한 요소라고 생각합니다. 그에 반해 기업들은 그동안 자신의 제품 홍보를 위해 과장, 기만, 왜곡, 물량공세적 광고를 일삼아 왔습니다. 그런 광고의 부정적인 모습에 질려버린 사람들이 찾은 것이 바로 블로그였습니다. 방문자는 기본적으로 블로거를 자신과 동격의 인물, 즉 같은 소비자로 보기 때문입니다. 그렇기에 신뢰를 할 수있었던 것이죠.

fortune cookie

너무 솔직한 '행운의 과자'

욕심이 잉태한즉 죄를 낳고...

블로거는 조금만 노력하면 자신만의 영향력을 지닐 수 있습니다. 뭐 굳이 스파이더맨의 대사인 '강한 힘엔 그만큼의 책임이 따른다'를 읊조리지 않아도 그 영향력엔 책임이 따른다는 것을 잘 아실겁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부' 블로거들은 자신의 책임을 무시한채 욕심에 따라 '거짓 증거'를 하게 되었습니다. 물론 '내가 봐도 괜찮더라!'라는 떳떳한 내용의 글도 있지만 어쨌거나 일부 블로거의 행동은 비난의 대상이 되었습니다. 세스 고딘의 말처럼 '마케터들이 악이냐? 그들 중 일부는..'에 공감합니다.

'신뢰는 쌓기는 힘들어도 무너지는 것은 한 순간이다.'라는 진리가 있습니다. 사실 블로그마케팅 논란이 한창일 때 내심 생각한 것은 파워블로거들이 그런 식의 마케팅을 지속한다면 구독자를 잃고 영향력을 잃는 것은 금방이라는 것이었습니다. 결국 얼마되지 않는 돈을 벌기 위해 모든 것을 날려버리는 것이죠. '블로그 마케팅이 악이냐? 그들 중 일부는..' 그 이유는 그들은 이미 '어뷰저'로 전락했기 때문입니다.

블로그가 가지고 있는 것은 영향력이고 그 영향력은 오직 신뢰에서 비롯되는 것입니다. 그것을 계속 유지할 수 있을지 없을지는 전적으로 블로거에게 달려있습니다.

덧1)
어째 시기가 딱 들어맞는 것이 세스 고딘과 저랑 뭔가 통하는 게 있었나봅니다.(먼산)

덧2)
connected
BBQ치킨의 거짓말과 파워블로거들의 비비큐 옹호 글 - 김중태문화원 블로그
inspired by
4. 파워블로거 : 블로그시장과 블로그파워- 민노씨.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kkommy 2009.02.25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한창 시끌시끌하지요잉~~ ^^;;;
    오랜만에 일빠?? ㅋ

  2. BlogIcon PhiloMedia 2009.02.25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입소문마케팅의 궁극적 목표는 '자연스러운 입소문이 확산'되게 하는 것이기 때문에 광고주들은 '자연스러운' 입소문을 '인위적으로'만들어내는 데 골몰하게 되죠.

    따라서 블로그마케팅이든 UCC든 기업이 개입한 것이라고 눈치채지 못하게 잘 만드는 회사가 능력있는 마케팅 회사로 대접받는 것이 현실입니다.
    블로거의 개인체험인 것처럼 위장한 광고, UCC로 위장한 CF, 신문기사처럼보이는 광고...

    현재 광고주들에게 최근 블로그스피어의 논란을 알려주고 공개적으로 진행할 것을 권하면 열 중 아홉은 이상한 눈으로 쳐다봅니다. 광고라고 드러내 놓은 광고보다 광고인지 기사인지 모르게 만든 광고가 당연히 더 효과가 높기 때문에 블로그를 활용한 마케팅 역시 광고인지 모르게 만드는 게 기본이라고 인식되고 있습니다.

    파워블로그 딱지를 달고 있는 블로그들을 돌아다녀보면 전면광고로 도배돼 있는 블로그들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습니다. 결혼도 안 한 넘이 육아용품을 마치 자기 일상이야기인 것처럼 올려놓지 않나, 애인도 없는 넘이 발렌타인데이에 애인에게 선물받은 거라며 광고하지 않나..(가상의 예입니다)

    최근 T사 논란을 보면서 개인적으로 안타깝게 생각한 것은 T사'만' 욕먹는 이유는 T사만 보이기 때문이라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입니다. T사는 보이는 마케팅을 했기 때문에 그 '보이는'부분이 너무 적게 보인다고 욕먹었지만, 아예 눈치도 못채게 진행되고 있는 수많은 광고들은 보이지 않기 때문에 까이지도 않지요.

    애고...점심 잘 먹고 들어와서 왠 헛소리를 댓글에 주절주절 달고 있는지 원.^^;;

    • BlogIcon 단군 2009.02.25 17:16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 분이 뭘 좀 아시는 분이네요...동감 합니다...너무 솔직해도 문제 쥐박이처럼 너무 대놓고 사기쳐도 문제, 그 중간이 딱인데, 그게 또 여간 어려워야지요...>_<...아무튼 제 트랙빽 한 번 읽어보3...

    • BlogIcon 만귀 2009.02.26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필로스님/
      말만 파워블로그지 파워광고지에 불과한 곳이 많아서요. T사는 보이는 마케팅을 했기 때문에 까였다는 것에 공감 100%합니다. 보이지 않는 마케팅하고 있는 곳이 꽤 되더군요.

      단군님/
      필로스님이 조금~ 아시는 분입니다. ^^ 보내주신 트랙백 잘 읽었습니다.

  3. BlogIcon 탐진강 2009.02.25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칼도 요리를 하는데 사용하면 유용한 생활의 도구이지만, 사람을 죽이는데 사용하면 살인의 도구가 되기도 합니다.
    파워블로거도 사람들에게 유용한 역할을 하기도 하지만, 자신만의 이익을 위해 남에게 피해를 주는 역할이 되기도 합니다.
    요즘 상대방을 배려하는 블로고스피어 문화가 부족하고 메마른 사막 같은 블로고스피어를 보는 듯도 합니다.
    인터넷에서도 사람 사는 세상인 만큼 우선 존중하고 배려하는 문화를 만드는 것이 중요할 듯 합니다.

    • BlogIcon 만귀 2009.02.26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무래도 블로그의 특성상 투명하지 못한 곳은 곧 도태되겠죠. 또 그리되어야 할 터고...
      존중하고 배려하는 문화는 지금 진실로 필요한 시기같습니다.

  4. BlogIcon 명이 2009.02.25 16: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뷰징. 갑자기 마음에 확 와닿는데요...ㅎㅎ
    그나저나 세스고딘과 어깨를 함께 하시다니.....!! ㅋ

  5. BlogIcon login 2009.02.25 17: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스고딘의 글을 친절히 번역해 주신 분이 있네요
    http://mrje.blogi.kr/tt/437

  6. BlogIcon 복사마 2009.02.25 19: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재준님 말처럼 블로거가 어뷰저가 되지 않는 경계선을 스스로 정해놓는 것이 필요할 것 같아요. 예를 들어 '게시판 원칙'처럼 자신의 원칙에 대한 포스트를 작성하는 것도 좋을 거 같은데요...^^;

  7. BlogIcon 민노씨 2009.02.25 21: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에는 좋은 논평이 있기 마련인데...
    댓글 참 유익하네요. :)
    특히 필로스님 논평은 정말 중요한 지적이신 것 같습니다.

    추.
    세스 고딘의 최근 관련글 번역을 알려주신 로긴님도 그렇고요.

  8. BlogIcon 둥이 아빠 2009.02.26 1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보고 잘 갑니다....

    블로그가 어떻게 운영되고 무엇인지 제대로 알고
    운영하는 사람들은 그다지 많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게다가 블로그를 통해서 돈을 벌었다고 해서 돈을 벌고 싶은 마음으로
    광고를 여기저기 덕지 덕지 붙인 사람들도 많고

    저 같이 업데이트를 자주 못하는 사람들도 많으니까요~

    • BlogIcon 만귀 2009.02.26 13: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로그가 돈이 된다고 시작한 분들 꽤 많습니다. 저 역시 마찬가지구요. 시작이야 어쨌건...블로깅을 하면서 하나 하나 깨우쳐가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바른 생각을 가지게 되겠죠. ^^

  9. BlogIcon 학주니 2009.02.26 1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재준님의 글에는 빛이 발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