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많은 사람들이 수많은 주제로 수많은 블로그를 운영 중입니다. 그런데 가끔보면 어떤 블로거는 블로깅을 하는 것이 아니라 Battle을 하는 것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저도 시작은 수익모델로써의 블로그의 가능성을 보고 시작했지만 지금은 그저 블로깅을 하는 재미에 빠져 있습니다.[각주:1] 저처럼 뒤늦게 전향(-_-)하는 분들이 있는 반면 새롭게 블로그를 시작하는 분, 혹은 블로그를 운영 중인 분들 중 일부는 마치 전쟁을 치루고 있는 느낌을 줍니다.
battlefield

전우의 시체를 넘고 넘어....가 아니잖아!!!!

1. 방문자 숫자는 총알 모으기가 아니다.
트래픽 = 수익이라는 공식은 분명 진리입니다. 하지만 오직 방문자의 숫자만 노려서 타인의 글을 훔쳐오거나[각주:2] 포털의 신문을 그대로 Copy n Paste 신공으로 자신의 블로그로 옮겨서 발행하는 분들이 있습니다. 방문자가 많아진다고 해서 블로그에 총알이 많이 쌓이는 것은 아닙니다. 한 명의 방문자라도 제대로 공감하고 교류하는 사람이 있는 것이 더 낫지 않을까요?

2. 블로그 화면이 지뢰밭은 아니다.
간혹 어떤 블로그에 가면 너무나 많은 광고 배치 때문에 댓글이나 트랙백을 클릭하고 싶어도 클릭하기 두려운 곳이 있습니다. 마치 사방에 지뢰를 깔아놓은 느낌을 주는 블로그가 있습니다. 간혹 그런 분들이 간과한 것이 있는데 지뢰 제거용 '휠'버튼 입니다. -_-;

3. 블로그 글 갯수는 부대원 숫자가 아니다.
1번 항목과 비슷합니다만 블로그 글의 갯수가 천단위를 넘는 곳을 종종 봅니다. 물론 꾸준히 몇 년간의 노력 끝에 쌓인 곳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라 여기저기서 주워모은 것들, 특히 날개달린 빵모자 부대에서 주워모은 탄피들을 한꺼번에 설치형 블로그에서 좌악~ 널어놓은 블로그를 보면 마치 사열중인 군인들을 보는듯 합니다.

4. 댓글과 트랙백은 대테러용이 아니다.
타인의 블로그에 와서 악플을 남기고 가는 이들은 대부분 무명용사들입니다. 그들은 이름없이 왔다가 총알 몇 번 쏘고, 수류탄 몇 개 던지고 이름없이 사라집니다. 벙커에 있던 블로거는 자욱한 폐허 속에서 혼자 신음하고 상처를 치유해야 됩니다.(무슨 람보냐?) 생각과 의견의 교류와 소통을 위해서 만들어진 댓글과 트랙백을 무기로 사용했던 분들은 자신의 키보드를 다시 한번 들여다보시길 바랍니다.

블로그는 즐겁게 자신의 생각을 타인에게 드러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이것은 말 그대로 Communication을 위한 도구입니다. Battle을 위한 도구가 아닙니다. 블로고스피어를 Battle field로 착각하시는 분들은 제발..제발 정신 챙기시길 바랍니다.

덧1)
inspired by Battle field 2 -_-a
  1. 사실은 수익이 없어서...OTL [본문으로]
  2. 자기들 말로는 퍼간다고 그러는데...퍼간다고 말하면 도둑질을 의미하지 않는 것은 아닙니다. [본문으로]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악동양이 2008.10.15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읽었습니다.
    요점을 잘 지적한 글인것 같네요^^
    저도 이제 막 시작한 초보 블로거인지라..
    참고해서 건전한 블로깅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3. BlogIcon 피앙새♡ 2008.10.15 15: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은 공감을 얻고 갑니다.

  4. BlogIcon BoBo 2008.10.15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콱 와 닿는 내용이네요.

  5. BlogIcon RAISON 2008.10.15 15: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전투적인 블로거들이 많기는 합니다. 수익을 위한 트래픽이건 자기만족을 위한 독설의 장이건간에 말입니다.

  6. BlogIcon 명이~♬ 2008.10.15 15: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명용사..ㅎㅎ
    자꾸 j준님 글쓰기에 홀랑 빠져드는거 같습니다. 잇힝..ㅋ

  7. 블로깅은 전쟁이다 2008.10.15 16: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방 악플 투척~!

  8. marcus 2008.10.15 17: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을 재밌게 쓰시는 분이네요^^
    이해하기도 쉽구요 ㅋㅋㅋ
    글쓴님의 의견에 100% 동감합니다! ㅋ

  9. BlogIcon YoshiToshi 2008.10.15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문자 숫자보다, 포스팅 횟수보다 부러운건 댓글갯수입니다. ^^);;
    1번에 200% 싱크로하는데 2번은 근래에 뭘 많이 달아서 살짝, 뜨끔;;

  10. BlogIcon Early Adopter 2008.10.15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하고 갑니다...^^

    개인적으로는 이번 포스팅은 뜨금거리지 않아서..ㅡ.-ㅋ

  11. BlogIcon 구차니 2008.10.15 1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림이 너무 비장합니다 ㅎ
    너무 재미 있게 글을 써놓으셔서 한바탕 웃고 갑니다

  12. BlogIcon kero 2008.10.15 18: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글이 베스트에 뜨기만 하면 뎁따와서 원글에 상관도 없는 내용들 트랙백 하는 분들 보면.... 무슨 생각이신지....

    그냥 가차 없이 삭제 합니다. ^^

    • BlogIcon 만귀 2008.10.16 15: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종의 트랙백 피싱인지도...^^;;
      저도 가끔 그런 트랙백 걸리지만 조금이라도 연관있으면 그냥 둡니다. 이유는 그냥 귀찮아서라는...??응?

  13. BlogIcon 학주니 2008.10.15 18: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우의 시체를 넘고 넘어 앞으로 앞으로~~~~
    쩝.. 전투적인 블로그를 보면 답답하기는 하지요 ^^

  14. BlogIcon 좋은사람들 2008.10.15 2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유가 적절하네요.ㅎㅎ 총알과 지뢰밭 공감입니다.

  15. BlogIcon odlinuf 2008.10.15 2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광고를 달았지만서도(달랑 두개! 아하하), 어떤 블로그에 가보면 광고배치가 "상당히 공격적이다" 라는 느낌을 받을 때가 있습니다. 언제 어디서 기습을 받을지 모른다는 생각으로 글을 읽을때면 조바심까지 생깁니다. ㅎㅎㅎ

  16. BlogIcon 메뚜기쌤 2008.10.15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J준님 말씀처럼 블로그 백업을 틈틈히 해둘걸 하는 후회가 드네요.
    백업 xml 데이터가 너무 커서 복원에 계속 실패하고 있는데 복원만 된다면 설치형으로 이전을 심각하게 고려중입니다.

  17. BlogIcon 달을파는아이 2008.10.16 01: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뜨끔.. 했네요 ㅋㅋ 그럴려고 하지 않지만 가끔 전투적이 되는 스스로의 모습을 발견하곤 하죠

  18. BlogIcon ludensk 2008.10.16 0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 저와 친분이 있는 막장 R모군에게 보여주고 싶은 포스팅입니다

  19. BlogIcon tvbodaga 2008.10.16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유가 어쩜, 공감 백만배임다. 항상 J준님 글 읽으며 블로그를 생각해 봅니다. 감사. 좋은 하루되시고요~

  20. BlogIcon Kay~ 2008.10.16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 공감! 더 이상 다른 말이 필요없는 글이네요.
    아! 난 언제 포스트갯수가 천개가 되나.. ^^

  21. BlogIcon JNine 2008.10.17 12: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투적인 블로거의 글에 댓글이 많이 달리면 댓글 보는 재미가 있기는 합니다 ㅎㅎ. 가~끔 트랙백 많이 걸린 글이나 댓글 많이 달린 글에서 모든 댓글 읽기, 모든 트랙백 방문하기 같은 일종의 뻘짓(?)을 하는데... 가끔 괜찮은 블로그를 발견하기도 하구요.

    • BlogIcon 만귀 2008.10.21 0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다른 분의 블로그에 남겨진 좋은 댓글(혹은 반대의견이지만 논리정연한)을 발견하면 꼭 그 댓글러의 블로그에 방문을 해봅니다. 의외로 진주를 발견하기도 하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