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휴가 잘 갔다왔습니다. 휴가 끝나자 마자 바로 날로 먹는 글 먼저 띄웁니다. 어차피 개인 잡담 이야기라서...^^a

23일, 24일, 25일 3일 연속 교회에서 생활을 했습니다. 저 놈 광신도다! 따위의 아스트랄한 딴지는 국회의사당에 가서 하시길 바랍니다. 교회 인원이 얼마 되지 않아 남자분들이 거의 없다보니 일인 다역을 해야하고 애들 관리해야 합니다. -_-^ 26일은 저희 회사 Boss 생일이라서 초대 받아 갔습니다. 나이는 저보다 2살 아래지만 친구로 지냅니다. 그 양반이 저보다 나이 더 들어보입니다. ㅋㅋ

26일인 오늘은 Boxing Day입니다.
Boxing Day의 유래는 몇 세기 전으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가난한 이들에게 Box에 과일과 식량등을 담아 나눠줬던 날에서 유래합니다. 그리고 교회에서 일년 내내 모아뒀던 성금상자(Donation box)를 12월 26일날 열어 불우한 이들에게 선물을 줬던 날이기도 합니다. 호주에서 이 날은 50% 세일을 하기도 합니다. 그래서 새벽부터 쇼핑몰에는 줄을 서는 사람을 보게 됩니다. 저희 동네는 약간 시골이라 싄니(시드니의 양치기 발음..ㅋㅋ)와는 달리 할랑합니다.

26일 Boxing Day의 의미를 되살리고자...

제 블로그에서도 자그마한 이벤트를 열었습니다.(언제냐면...어제 저 혼자서요...)
제 블로그에 수많은 분들이 오셔서 관심과 사랑을 보여주셨습니다. 8월부터 시작한 겨우 5개월이 채 안된 블로그에 4400여개의 댓글200여개의 트랙백 400여개의 방명록 글이 남겨졌습니다. 그리고 12만 6천 2백여명의 발길이 머물다 가셨습니다.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그래서 저번 배너 이벤트와 같은 선착순 이벤트를 계획하려다가 다시금 '망상의욕만빵 후 후유증최악 증후군'에 시달릴 것이 분명하기에 어제 오후에 제 블로그를 점검하며 두 분을 선정했습니다.

최다 댓글(83개) - mepay님

최다 트랙백(11개) - 썬샤인님

두 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두 분께는 정성을 다하여 무려!!! 캐릭터 디자인을 해 드리겠습니다. 원하시는 이미지, 비스무리한 캐릭터, 혹은 본인의 사진을 보내 주시면 알흠답게 망쳐드리겠습니다. 동그리 수준일 수 있습니다. 쿨럭. 참고로 제 캐릭터의 성향은....extraordinary, monstrous, bizarre 세 단어로 표현됩니다.

그  뒤를 이어 kkommy님(아깝게 2위), Deborah님, 반맹님, 파란 토마토님, 페니웨이님, 신어지님, 엠의 세계님, 댕글댕글 파파님, 별빛하나님, Yk.c님, Zet님, 썬샤인님, 빨간 여우님, 장씨님, (무작위)...께서 많은 댓글들을 남겨 주셨습니다. 이 분들은 제가 나중에 늙어서라도 보답해 드릴께요.(지금도 충분히 늙었다면 난감) 이 분들은 최소 30여개 이상의 댓글을 제 블로그에 남겨 주셨습니다. 대단!!! 감사!!! 감동!!!! 제 삶의 크나큰 기쁨이었습니다.

사실 댓글을 어느 분이 가장 많이 남기셨을까 확인하다가 죽는 줄 알았습니다 약간 의외의 결과에 놀랐습니다. 최근에는 제가 하루에 하나 정도의 글만 발행했는데 mepay님은 저 많은 댓글을 언제 다 남기셨답니까요? 혼자서 댓글 달기 놀이라도 하셨쎄여? ㅋㅋ 진심으로 감사드려여~

사실 최다 댓글 혹은 최다 트랙백을 이벤트 선정하기가 조금은 두렵기도 했습니다. 하나의 댓글, 한번의 방문이라도 해 주신 모든 분들이 소중합니다만...나름대로 제가 할 수 있는 상품(에코님처럼 음식도 못만들고)이란 것이 워낙 보잘 것 없다보니 이렇게 항목을 정했습니다.

5개월 동안 제 블로그에 한 번의 발길이라도 남겨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ch__ 2007.12.27 1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호주에 사시는군요 ㅋㅋ
    전 캐나다가 원래 집인데.. ㅎㅎ (내년에 다시 갑니다)
    캐나다에서도 Boxing Day가 더 기다려지더라고요 ㅠㅠ
    진짜 아침 6-7시에 나가서 쇼핑몰앞에 기다리고있다가 막 열자마자 미친듯이 전자가계로 들어가던게 생각이 ㅠ

    Boxing Day에 대해서..
    저는 원래 크리스마스 연휴 내내 크리스마스 선물 살틈없이 수고하였던 우체부들을 위해 처음만들어진 날이다 들었는데
    저런 기원도 있었군요~

    • BlogIcon 만귀 2007.12.27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긴 약간 외곽이라 그런 큰 난리는 다행히 없었습니다. ^^ 전 중국에서 혼자 공부하신다기에 한국이 본가이신줄 알았는데 캐나다가 집이시군요.

      저도 Boxing Day 기원을 찾다가 알게 되었습니다. ^^
      귀한 댓글 감사드립니다.

  2. BlogIcon Zet 2007.12.27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J4BLOG의 매력은 이렇게 요약해 볼수 있습니다.

    1. 글로써 공감을 이끌어 낸다.
    2. 참여 욕구를 불러 일으킨다.
    3. 블로그에서 느껴지는 분위기가 편하다.
    4. 문플라워님의 열정이 느껴진다.
    5. 사람 사는 냄새가 나며 훈훈하다.

    J4BLOG 화이팅입니다. 아자~★

    • BlogIcon 만귀 2007.12.27 1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Zet님의 무한 칭찬에 저는 '저 하늘을 날아가고' 있는 중입니다. ^^ 한 해 보내 주신 사랑과 관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3. BlogIcon shoran 2007.12.27 12: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쇼란이가 잠시 잠을 자는 동안 세상이.... 문플라워님의 세상에 많은 일이 있으셨군요.....

    이런..기회가 자주 오는 것이 아닌데...
    참 슬프다...슬퍼....

    • BlogIcon 만귀 2007.12.27 1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쇼란님의 성원과 사랑에 너무 감사드립니다. 비록 이벤트라는 명목으로 두 분을 선정했지만 누구보다 쇼란님은 제가 소중한 인연입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 BlogIcon 쇼란 2007.12.27 1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쳇~~~ 말로만...쳇~~~

      체~~~엣;)ㅋㅋㅋㅋ


      항상 다정하신 말씀으로 항상 기쁨을 주셔서 감사하고 있답니다....

      한국은 점심 시간입니다...^^
      쇼란이는 해장하러 갑니다....얼큰한..순대국~~~ㅋㅋ

  4. 시인단테 2007.12.27 1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럴수가 -_ㅜ 순위권에도 못들다니 흑흑
    더 심하게 댓글질을 하게씸다 킈킈킈킈

  5. BlogIcon login 2007.12.27 14: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댓글 열심히.. 달아야겠습니다! 새해에 목표가 생겼네요..

  6. BlogIcon 신어지 2007.12.27 16: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문자수가 12만요? 혹시 120만 아닌가요?
    아님 티스토리가 아닌 다른 카운터를 쓰신 건가.

    • BlogIcon 만귀 2007.12.28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워워~ 설마요. 제 블로그 그렇게 많은 분들이 오진 않습니다요~ 신어지님과 비교 불과 ^^;; sitemeter가 42,500여명이니깐 두배 정도 차이가 나는 것 같습니다.

  7. BlogIcon 빨간여우 2007.12.27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여기에도 제이름이 들어있군요. 이렇게 생각해 주시니 항상 감사합니다. 내년에도 더욱 좋은 글 기다리겠습니다.
    홧팅...고고....빅토리...ㅋㅋㅋㅋ

  8. BlogIcon 썬샤인 2007.12.27 16: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엇~! 트랙백 보고왔을땐 못봣다가 rss로 보다가 발견했는데 어느새 이벤트 당첨이 -_-ㅋㅋㅋ 감사합니다
    캐릭터를 위해 보내드릴 만한것은 없지만 알흠답게 망쳐진 모습을 기대해봅니다^^ㅎㅎㅎ

  9. BlogIcon 외계인 마틴 2007.12.27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훗 저기에 공개되고 당첨된 분들에게 축하를 드립니다.
    2008년에는 제가 선정될 수 있도록 도배를 해볼까 생각중 ^^

    Boxing Day라고 해서 저는 최민식을 잠깐 떠올렸습니다.
    연말을 이웃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마무리가 되시길 ~~

    • BlogIcon 만귀 2007.12.28 0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 항상 찾아와 주시는 것만으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Boxing Day라고 해서 저도 처음에 권투를 생각했습니다. -_-;;;;

  10. BlogIcon 이레오 2007.12.27 1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완전 기술
    복싱하는 날!! -_-;;

  11. BlogIcon Energizer 진미 2007.12.27 1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없다니 >.<
    분발 할께요;;

  12. BlogIcon kkommy 2007.12.27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제가 2위~~+_+
    그만큼 맘에 드는 글이 많았나봅니다..^^

    • BlogIcon 만귀 2007.12.28 0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kkommy님 항상 잊지않고 찾아와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a 워낙에 부족한 글이라서...좋게 봐주신 덕분이라고 생각해요~

  13. BlogIcon mepay 2007.12.27 2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걸 보면 세상엔 음모로 가득찼구나..느낍니다....제가 댓글을 83개씩이나 달았다니..-_-;; ㅎㅎ 제가 원하는 캐릭커쳐의 디자인은 동그리 입니다.! 멋지게 하나 오물거려서 메일로 날려 주시면 가문의 가보로 남기겠습니다..ㅎㅎ

    • BlogIcon 만귀 2007.12.28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도대체 누가 mepay님의 아이디를 도용했단 말입니까!! 아니면 혼자 놀기를 즐기셨는지..ㅋㅋㅋ

      동그리를 컨셉으로 알흠답게 오물거려드리겠습니다. ^^ 기대하세요~

  14. BlogIcon 에코♡ 2007.12.27 2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와~ 대단해요~^^
    엄청난 댓글과 트랙백~^^
    우왕ㅋ굳ㅋ^^v

  15. BlogIcon 별빛기차 2007.12.27 2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싸!! 별빛하나도 있고~~ ㅎㅎ

  16. BlogIcon 라라윈 2007.12.28 0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댓글 많이 단 사람과 트랙백 많이 단 사람은 어떻게 알 수 있는거에요?? 직접 세셨을리는 없고, 갑자기 궁금해졌어요~~ ^^;;

    내년엔 저도 이벤트에 도전해 봐야겠는데요~ ㅋㅋ

    • BlogIcon 만귀 2007.12.28 0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티스토리 댓글 확인하는 부분에서 아이디를 클릭하면 그 사람의 아이디가 몇 개의 댓글을 달았는지 확인이 가능합니다. 트랙백도 마찬가지입니다. ^^

      내년에는 누가 될지 궁금하네요. ^^

  17. BlogIcon 페니웨이™ 2007.12.28 00: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런거 한번 확인해볼까요? 문플라워님이 순위권에 드는건 확실할텐데..^^

  18. BlogIcon Deborah 2007.12.28 0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낫..저두.. 순위 밖에 있지만 30개 이상의 댓글은 되는군요. 나름대로 열씸히 달았는데 효과 있어요. 메이페이님 ㅋㅋㅋ 정말 댓글만 달고 다니셧나바..ㅋㅋㅋ 83개 엄청나..ㅋㅋㅋ

    • BlogIcon 만귀 2007.12.28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Deborah님이나 kkommy님 두분 중에 예상을 했습니다만 의외로 mepay님이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숫자로 1위였습니다. 대단하시죠.

  19. BlogIcon 장씨 2007.12.28 04: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뭐 어떻게 일일이 다 세셨는지??
    그게 더 대단하신것 같다는 저도 한번 해봐야 겠어요 ^^
    암튼 제이름도 저기 있으니까 괜히 기분이 좋네요

  20. BlogIcon CAFE LUCY 2007.12.28 10: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데체 어떻게 셌을까를 생각하고 있었는데 댓글에 답이 있군요^^
    저도 한번 세봐야겠습니다. 재밌을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