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블로그를 만들때부터 블로그 수익모델과 블로그 운영 팁을 주제로 삼고 1년 넘게 운영하고 있습니다. 중간에 삼천포로 빠지기도 하고 잠시 쉬기도하고 게다가 최근에는 잡담이 더 많은 희한한 블로그이지만 그래도 많은 분들이 관심을 보여주셔서 여태 비굴하고 구질구질하지만 잘~! 운영하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최근 블로그 운영 중에 관한 몇 가지 생각들을 팁으로 승화시켜보았습니다.(매번 자신의 천재성을 느낀다니꽌요)

-빽그라운드-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많은 블로거들은 자신의 글솜씨가 늘어나고 관련 지식이 늘어나고 이웃이 늘어나는 것을 느낍니다. 자신의 지식이 조금씩 늘어나는 기쁨은 말로 표현하기 힘들 정도의 즐거움입니다. 저 또한 1년 남짓 블로깅 운영을 하며 습득한 지식이 제 삶에 다양한 동기를 부여하고 목표를 설정하게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처음 블로그를 개설한 다음 알게된 인연들이 지금도 계속 이어지고 있고 그 분들과 교류할 수 있다는 즐거움이 항상 저를 두근두근거리게 합니다.

-문제발생 및 갈등심화-
블로그 운영 노하우(?)나 블로그 글쓰기에 관련된 글을 계속 쓰면서 처음 왔던 이웃들이 이제는 단골이 되었고 저보다 휠씬 나은 블로그를 운영하는 분들이 많습니다.(사실 대부분...-_-;) 그러면서 제 글의 방향이 약간 틀어지게 되었는데 제가 쓰는 블로그 운영 팁은 더 이상 그 분들에게 필요가 없다는 것입니다. 막말로 저보다 나은 블로그를 운영하는데 무슨~ 팁이 필요하겠습니까? 그.래.서. 제 글은 블로깅팁보다 잡담이나 이슈에 관련된 글들이 조금씩 늘어났습니다.

-착각과 하위20%로의 돌진-
블로거들이 갖는 망상은 참으로 다양합니다. 제 블로그에 오는 이웃분들에게 더 이상 블로그 운영에 관한 내용이 필요없다는 것을 느끼고 더 이상 관련해서 글을 쓰지 않게됩니다. 결국 처음 정했던 주제와는 약간 어긋난 방향으로 블로그는 달리기 시작합니다. 어긋남의 시작은 거의 티가나지 않지만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가고자했던 방향과는 점점 멀어집니다. 하위 20% 블로그가 되기 시작하죠.

- 오호 통재라-
글쵸. 망하기 일보 직전입니다.

-초심으로의 회귀-
문제의 발단은 방문자를 스스로 제한했기 때문입니다. 국내의 아름다운 검색환경에선 검색을 통한 유입이 극히 적은 현실, 결국 아는 사람들만을 위한 글을 쓰기 시작한겁니다. 이웃을 만들고 그 이웃들만을 위한 글이 되어버린 지금입니다. John Chow의 블로그가 어느 순간부터 변해갔듯이 j4blog도 어느 순간 변해버렸습니다.

위의 내용이 최근 제가 느낀 위기감입니다. 여기서 얻을 수 있는 블로깅 팁은...
(각각의 링크는 유투브 동영상입니다. 저같은 인터넷 종량제 사용자는 클릭 금지 ㅋㅋ)

1. Up to the limit
방문자가 하루 천 명이면 충분하지 뭐...댓글이 글 하나에 백 개면 많지 뭐...이웃이 이 정도면... 스스로를 제한하지 맙시다. 우리의 블로그는 더 성장할 수 있습니다. 우린 아직 더 배고파야 합니다.
Accept가 부릅니다. Up to the limit

2. I'll write a song for you
제 글은 잘난 블로거, 못난 블로거 모두를 위한 글이고 싶습니다. 그들 중 블로그 운영에 관해 가끔이라도 고민될 때 도움이 되길 바라는 글입니다. 여러분의 글은 누구를 위한 글입니까?
Earth Wind & Fire의 I'll write a song for you 나갑니다.

3. Don't think twice
처음 생각을 따라갑시다. 괜히 이리저리 재봐야 고민만 늘고 스트레스만 받습니다. 달라지는 자신의 모습을 경계합시다. 초심을 매번 강조하는데 결코 지나치지 않습니다.
밥 딜런과 에릭 클랩튼이 부른 Don't think twice. It's alright.

4. I don't wanna stop
블로그를 좀 운영하다보면 누구나 겪는 어려움이 있습니다. 내가 뭔 큰 영화를 보겠다고.. 얼마나 벌겠다고.. 시간도 없는데.. 이러니 여친이 없지.. 목구멍이 경찰청... 많은 어려움과 난관 슬럼프등이 있지만 전 아직은, 아직은 멈추고 싶지 않습니다. 글을 쓰는 즐거움 그리고 다른 사람과 같이 나누는 즐거움을 아직은 느끼고 있습니다.
Ozzy옹이 불러재낍니다. I don't wanna stop!!!

때때로 전 블로깅이라는 것을 생각하면 '인터넷에 글쓰기'로만 국한시키기엔 너무 많은 것을 제가 느끼게 합니다. 자기 계발이나 인적 네트웍 만들기 이상의 의미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러기에 지금보다 조금 더 노력할 필요성을 느낍니다. 스스로 한계를 짓지말고, 나 스스로와 독자를 위해, 초심을 잃지 않고, 멈추지 말고 달립시다.
오빠 달려~

덧1)
최근 개인적으로 업무적으로 카오스 상황이라서 블로그에서도 조금 뻘짓을 했습니다.(눈치 못챈 분이 없으실려나?) 암튼 이제 마음 빡시기 먹고 다시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겠습니다. 날라리 블로거가 전하는 블로깅 팁. 앞으로도 쭈욱~ 갑니다. 기대 안 하시면 삐지....지 않습니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27 2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하나에 댓글 백개면 만족하시는 분들이 있다니 ㅠㅠ 허걱입니다. 전 글하나에 댓글 하나만 되어도 좋겠는데요~~^^ 컨설팅을 받아봐야하나 ㅎㅎ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27 2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우...저처럼 이제 처음 제대로 시작해보려는 사람에게는 난감한 글이예요;; 그치만 알려주신 말씀 잊지 않아가면서 열심히 해보겠어요~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28 0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휴 이제 막 시작했는데 힘들군요 ^^;;

  4. BlogIcon login 2008.11.28 0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 아이팟 터치로 보다가 댓글 남깁니다 이거 터치로 하려니 물구나무 서기보다 힘드네요 유익한 글 잘 보았습니다

  5. BlogIcon 줌 마 2008.11.28 0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늘 유익한 블로그에 관한 글 유익하게 잘 보고 있답니다.^^

  6. BlogIcon mepay 2008.11.28 04: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개인적으로 문플라워님은 현재 나와있는 그 어떤 블로깅팁 블로거보다 베스트오브베스트!! 최고라고 생각합니다.

  7. BlogIcon 소중한시간 2008.11.28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올리시는 글들 너무 어렵지 않아서 오히려 보기가 더 편하던걸요 ^^

  8. BlogIcon 구차니 2008.11.28 1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플이 하나 달리면 답글 달아서 2개로 만드는 센스 ㅋㅋ
    (자기 위안중입니다 ㅋㅋ)

  9. BlogIcon 학주니 2008.11.28 1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심으로 돌아가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28 14: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깅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항상 j4blog 님 글보면서 다짐에 다짐에 다짐을 하고 있어요 ^^ 고맙습니다~ ㅎㅎ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29 15: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훨씬 좋은 블로깅을 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블로그팁을 다루는 블로그로서 자괴감에 빠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J준님은 충분히 도움이 되는 블로그팁을 많이 전해주시고 계신답니다ㅎ
    한우물만 계속 파다보면 뭐가 나오긴 나올거라 믿고 있습니다 :)

  12. BlogIcon 턴오버 2008.11.29 15: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 하다보니 지식은 많이 늘어나고 글재주는 아주 쬐~끔 늘어났네요. 뭐든지 열심히 하면 늘긴 느나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