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기준으로는 창세의 시간만큼 오래 떠나 있었던 것 같습니다. 현실적인 시간이래야 얼마되지 않지만 말이죠. 한동안 제 두뇌가 스파게티처럼 잘 휘저어진듯 제 뉴런들이 행동을 중지해버렸습니다. 게다가 최악의 악몽과도 같은 사건까지 멀리서 보니 뭔가 덧없어 보이더군요. 한 며칠 제 대뇌피질의 정상적인 활동을 기다렸습니다. 그동안 주인도 없는 흉가같은 제 블로그에 들러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몇 가지 제 잡담을 올리면서 블로그를 다시 엽니다.

아래 글은 대필이가 적은 것이 아니라 제가 직접 적었습니다.

그동안.....

1. 왜 그만뒀었니?
   갑자기 글쓰기라는 것이 싫어지더군요. 글로 소통을 하는 것의 어려움을 느꼈고 제 글의
   타의적인 해석이 싫었고, 별로 잘나지도 못했는데 괜히 잘난 척하고 있는 스스로가 보기
   싫었다는 것이 원인입니다. 타의에 의해 나와 다르게 규정지어져가는 제 모습에 염증을
   느꼈다는 게 글 쓰기가 싫어진 가장 큰 원인이었습니다. 잰 체하고 있는 저도 싫었구요.
   계기는 잘 아시다시피 미친 영감탱이의 미친 짓거리구요. 그냥 cm단위 작두로...

2. 왜 돌아왔니?
   며칠 블로깅을 관두면서 꽤 바쁘게 보냈습니다. 일도 열심히 하고, 공부도 열심히 하고
   책도 보고, 영화도 보고...생각해보니 제가 블로깅을 할 때도 똑같이 살았더군요.
   왜 돌아왔냐는 질문에 대한 제 답은 그만둔 이유만큼이나 보잘 것 없습니다.
   며칠 가둬두었던 제 속의 慾이 더 이상 가만 있질 않더군요. 괜히 가둬두었다가는
   폭발할지도 모르고 그럴바엔  방목하는게 낫겠다 싶어 결정했습니다.
   貪이란 놈이 어디까지 먹어치울지 그냥 내버려둘 요량입니다.<- 뭔 소린지 다 아시죠?



앞으로 이렇게 바꿀 요량입니다.

1. 어떻게 할거니?
   j4blog는 그냥 예전처럼 시덥잖은 블로그 이야기 계속 할 생각입니다. 그닥 그것외엔
   제가 할 만한 주제도 없고 그리고 하던 거 하는게 제일 만만하잖아요. -_-a
   그냥 지가 잘하는 거 하게 냅둘랍니다. 그렇다고 도둑놈은 그냥 도둑질이나...
   하면 콩밥 쳐드셔요. 이제 그만~!

   j4poll은...앞으로 팀원들의 의견에 맡길 요량입니다. 빨리 결정하고 싶은 심정입니다.
   팀원들께 그동안 너무 죄송스러웠다는 것 외엔 드릴 말씀이 없습니다.

   design은 이름 바꿨습니다. URL은 안 가르쳐 줄랍니다.(관심도 없으시겠지만. 피식)
   며칠 버려둔 사이 지인이 조금씩 글을 계속 올려주었더군요. 닉까지 바꿔가며..-_-a
   그냥 디자인 리소스나 배포하는 데라서 디자인 관련 검색어로 쉽게 찾으실 수 있습니다.

2. j4blog에 광고 답니다.
   왜냐면....다들 한국 블로그 광고 시장은 거지다. 블로그로 돈 벌기는 말짱 거짓말!
   이런 이야기를 많이 합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분들은 블로그로 수익을
   올리고 있습니다. 진짜 진짜 내가 즐거운 블로깅을 하며 돈을 버는 것이 가능한가?를
   탐구해 볼 생각입니다. 탐구생활을 기억에 떠올려 보아요.
   광고 덕지덕지 달렸다고 제게 돌 던져도 전 안맞아요.(현실 파악하며 살기)

3. 답글은 영감을 주는 댓글에만 답니다.
   졸라 싸가지 없다고 욕하는거 들립니다만....제가 블로깅을 하며 가장 많은 시간을
   할애하려 했던 부분은 글쓰기>글읽기>블로깅하기(돌아다니며 댓글쓰고 답글쓰고)...
   였습니다만!  동방불패! 과유불급! 고자완성! 주객전도! 영호충 알라뷔! 순이 되더군요.
   하지만 제 블로그에 일일이 답글을 쓰지 못하더라도 다른 방법을 택해서 결코 대화를
   게을리하진 않을겁니다.

4. 솔직한 글쓰기가 시작됩니다.
   가끔 비속어를 쓴 글은 개인잡담이라는 테두리 안에 넣어 약간은 점잖빼는 척, 고상한
   척 해왔던 것이 사실입니다. 이젠 솔직하게 자연스럽게 상상의 경계를 넘나드는 즐거운
   글쓰기를 할 계획입니다. 원래 키치스러움을 좋아합니다. 글타꼬 인간까지 영 그 모양은
   아닙니다. 만약 반응이 '쉣'스러울 시는 바로 철회....-_-;; 합니다. 제가 좀 그래요.

5. 몇 개의 e-book을 제작 중입니다.
   연초에 계획했던 몇 개의 주제로 e-book을 제작 중입니다. 바빠서 차일피일 미루고
   있습니다만 이것 역시 완성되면 배포할 계획입니다. 물론 공.짜.(침 닦자..뒤에 학생)
   주제는 블로깅을 위한 도움글입니다. 퀼리티는 기대 말고...공짠데 뭘 더(X-File)

6. j4blog의 블로깅 목적은 '즐거움'입니다.
   j4blog의 Niche(주제)는 '즐거운 블로깅'입니다.
  
   보다 즐거운 블로깅을 하자는 것이 j4blog의 목적입니다.
   키치들의 존재의 가벼움, 얼리아답터의 지름 정신, 디시仁사이드의 버라이어티한 Gral,
   dog소文의 글로벌 찌질함, 왕회장님의 영원한 청년 정신, 욱!大의 유머러스함이...
   모조리 할딱할딱 살아 숨쉬는 즐거운 블로그를 지양합니다.
   음지의 감성을 양지로 노출(...풋...-_-a ) 시키고자하는 블로그입니다.
 
그동안 허접한 글로 감히 Zet님(블로거팁닷컴) 썬샤인님(신날로그)과 같이 국내 블로고스피어내에서 블로깅 조언자, 블로깅 선생, 컨설턴터등의 모습으로 불려진 것 같습니다. 하지만 j4blogmoONFLOWer은 그냥 즐거운 블로깅을 목적으로 한 일개 블로거일 뿐이었습니다. 그 모습이 왜곡되기 시작하고 스스로가 자아도취에 빠지기 시작하면서 제 블로그는 변질되기 시작했습니다. 전...졸라 가벼운 일개 블로거일 뿐입니다. 그냥 즐겁게 블로깅하는 것이 j4blog의 목적입니다. (제 나름대로 개인의 목표나 비젼을 목적으로 한 블로그는 따로 진지하게 운영할 계획입니다. 그것은 거대한 블로고스피어에서 살아남기 위한 제 개인의 모험이 될 것입니다. 그러나 그것은 j4blog의 가벼운 즐거움과는 별개의 모습이고...)

사실 중간에 블로깅을 쉬며 j4blog 자체를 폐쇄해버릴까 생각도 했었습니다.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고 싶었습니다만...6개월 동안 만들어 둔 j4blog 브랜드 이미지도 아까웠고(피식) 허접한 j4blog를 사랑해주시는 많은 분들이 있다는 것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j4blog는 그대로 유지하기로 결심했습니다. 진심으로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단 moONFLOWer라는 필명은 앞으로 사용하지 않습니다. 정이 많이 들었는데... 그냥 제 이름을 사용할 생각입니다. 필명이란 것도 은근 가면놀이 뻘 짓 같아서 싫더군요. 뭐 그냥 제 생각입니다. 어차피 개인정보 알려질대로 다 알려졌을 거고...킁

주절주절 쓸데없이 긴 글 읽어주셔서(진짜?) 감사드립니다. 이제 j4blog는 다시 시작합니다. 잃어버린 며칠을 잊어주시고 앞으로의 5년을 지켜봐 주시...쿨럭... 앞으로 여러분들이 상상치도 못했던 초슈퍼킹왕짱버라이어티울트라메가쇼킹엑스타시만빵쫄깃쫄깃새콤달콤영양가0%철분결핍 블로그의 새로운 시대가 열립니다.

저를 잊지않고 기다려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즐거운 블로거 J(글 그대로 제 이름은 '재준'입니다. 제 나이는 브라이언 아담스의 노래 제목에 힌트가 있습니다. 모르면...그냥 살아야지 뭐...) 이었습니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마음에 드시지 않았더라도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재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heidi 2008.02.26 1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가워요. 즐거운 블로거 J준님!
    혹시나 하고 들르게 되었는데.. 이렇게 기쁜 소식을 만나게 되었네요. 많이 반가워요. ^^; (그런데 부르기가 아직은.. 좀 어색하네요..? J준님.. ㅎㅎ 그래도 이름 참 예뻐요. ^^)

    • BlogIcon 재준씨 2008.02.26 2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쁘.... 재준입니다. 제 이름이..^^;; 그냥 편하게 부르시면 됩니다. 잘 지내고 계시죠? ^^ 바쁘다는 핑계로 한동안 떠나있었습니다. 앞으로 더 열심히 살겠습니당~ 아기 곰 잘 있죠?

  3. BlogIcon Sunny21 2008.02.26 20: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돌아 오셨네요. 다행입니다.. 다행이예요..

  4. BlogIcon Zet 2008.02.26 2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돌아오셨군요. J준이라는 닉네임은 왠지 전보다 더 정감이 가는 것 같습니다. 귀환을 축하드립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8.02.27 0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치 제다이의 귀환같은 느낌이라...너무 뻘쭘합니다. 그렇게 대단한 인물도 아닌데..^^;;
      Zet님도 잘 지내고 계셨죠? 앞으로 자주 뵙겠습니다.

  5. BlogIcon @바람따라 2008.02.26 2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컴백 하셨군요~ 제이준님~

  6. BlogIcon Yasu 2008.02.26 2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치, 변신해서 돌아온 영웅?같아요..ㅎㅎ

    • BlogIcon 재준씨 2008.02.26 23: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렇게 사정없이 뻘쭘할 줄은 상상도 못했습니다. 서태지가 그 짓하는 이유를 조금은 이해하겠군요. -_-;; 지켜봐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7. BlogIcon sils 2008.02.27 0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옷...컴백하셨군요...RSS에 진한 글씨가 안 떠서
    은근(?) 아쉬워 하고 있었는데 말이죠...!
    앞으로 기대되요...-_,- 후후~
    닉네임도 더 멋지게 바뀐 것 같아요..요즈음은 이름이 대세인가요...(잉??;;;;ㅋㅋ)

    • BlogIcon 재준씨 2008.02.27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냥 닉(필명)을 따로 쓰다보니 웬지 제 자신을 제대로 못나타낸 것 같기도 하고 살짝 가면놀이 짓을 하고 있는 느낌도 들고 이래저래 고민하다가 그냥 제 이름으로 다시 새롭게 시작해보려고 바꾼겁니다.(결국 별 의미 없다는..후후)

      부족한 저를 잊지않고 지켜봐주셔서 감사드릴 뿐입니다. ㅠ,.ㅠ

  8. BlogIcon 댕글댕글파파 2008.02.27 0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셨군요^^
    언젠가는 오실 줄 알았습니다 :-)

  9. BlogIcon login 2008.02.27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계신 사이 제가 좀 휘젓고 다녔습니다. 다시 양위를.. <==농담^^
    어서오세요..

  10. BlogIcon 가눔 2008.02.27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엥~~겨우 moONFLOWer 라는 닉네임을 외워서 쓸 수 있게 되었단 말이에요.ㅠㅠ
    ㅋㅋㅋㅋ 농담이에요. 돌아오신 걸 환영합니다~~!!! ;)

  11. BlogIcon foog 2008.02.27 14: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해 여름에.. 무슨 일이 있었던가..

  12. BlogIcon 꼬깔 2008.02.27 15: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 돌아오셔서 다행입니다. :) 쌀쌀한 날씨에 감기 조심하시고요. 좋은 하루 되세요.

  13. BlogIcon mepay 2008.02.27 15: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행중 천만 다행.. 그렇게 떠나시고 블로고스피어가 그야말로 초상집 분위기였다는..

  14. BlogIcon socialstory 2008.02.27 16: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컴백 대환영입니다~~^^
    삼겹살에 쏘주한잔~~ 그립지 않으셨습니까..ㅎㅎ

    ^^
    아무쪼록 다시 활기차게 시작하셔서
    모든 블로거들에게 귀감이 되어주시길..

    ^^

  15. BlogIcon 릿드 2008.02.27 16: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컴백을 환영합니다^^ 댓글은 잘 달지 않지만; 글은 쭉 읽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기대하겠습니다^^

  16. BlogIcon META-MAN 2008.02.27 1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군요,
    몇번 글을 쓸려다가 이렇게 환영인사를 써서 기분이 좋습니다.

  17. BlogIcon CeeKay 2008.02.27 1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환영합니다. 계속 '즐거움'을 나눠주시길...그리고 가끔은 제 댓글에 답글도 달아주셔서 저에게도 즐거움을 주시길...^^

    • BlogIcon 재준씨 2008.02.27 2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CeeKay님 잘 지내셨는지요? 잊지않고 찾아와주셔서 너무 너무 감사를 드릴 뿐입니다. 앞으로 허접한 글이지만 계속 사랑해주세요. 저도 자주 자주 들리겠습니다. :)

  18. BlogIcon 에코♡ 2008.02.28 1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J준님~
    환영합니다^^v

  19. BlogIcon 파란토마토 2008.02.28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쉬다 오시더니 욕설이 늘어났다고 느낀 게 우연이 아니었군요.ㅋㅋ
    암튼 자신이 즐거운 솔직한 블로깅 하시는 것에 대한 응원입니다~!
    쫙쫙~~좍~

  20. BlogIcon 달빛효과 2008.02.29 16: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기다렸는데 보람이 있네요^^
    J준님으로 돌아오신걸 환영합니~엥? 여기가 어디라구 내가 환영...?^^;;;

    암튼 RSS의 허전함이 다시 채워졌네요^^
    즐블즐블~~~

  21. BlogIcon 민난 2008.03.01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오랜만에 rss 확인하는데 반가운 새 글이 떠 있네요 ^^
    J준님 정말 반가워요 ㅎ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