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이 살면서 끊임없이 추구하는 것은 바로 자신의 행복입니다. 그리고 과거 그리스-로마 시대의 스토아학파나 에피쿠르스 학파의 철학에서는 그 행복이 과연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던집니다. 그 이후에 칸트나 벤담 등에서도 인간은 같은 질문을 던졌습니다. 신기한 것은 쾌락주의 안에는 역설이 있는데 '인간은 오랜 기다림 뒤에 느끼는 쾌락을 더욱 크게 느낀다. 즉 미래의 더 큰 쾌락을 위해서 현재의 쾌락을 유보시킨다. 그리고 최대의 쾌락을 위해서 삶의 모든 쾌락을 유보시킨다' 또 비슷한 예로는 '물질적 쾌락을 추구하다보면 많은 고통이 있고, 그래서 쾌락을 위해 물질적, 육적인 쾌락을 버린다'는 역설도 있습니다. 금욕주의적 삶을 사는 쾌락주의자들이 있을 수 있다는 것이죠. [각주:1]

we are the world

diversity

우리가 블로그를 운영하는 다양한 이유가 있습니다만 그 본질은 개인의 만족입니다. 그 만족을 위한 방법이 글쓰기일 수 있고, 이웃맺기일 수 있고, 수익이나, 명예가 될 수 있지만 본질이 변하는 것은 아닙니다. [각주:2]결국 우리가 인생을 사는 것도 그렇지만 블로깅이라는 자그마한 행위를 하는 것도 본질은 개인의 가치관을 만족시킬 무언가를 찾기 위해서입니다. 개인의 대화 욕망 충족을 위해서 우리는 다양한 글을 블로고스피어내에 쏟아내지만 한편으로 생각하면 그저 이런저런 이슈에 휘말려서 글을 쓰는 경우도 많습니다. 저 역시 그렇구요.

다시 뻘소리로 건너 뛰어서...예전에 읽은 글입니다만 어떤 생명 개체들이 제대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최대한 '다양성'을 유지시켜야 한다고 합니다. 예를 들어 그 개체들 중에 병들고 나약한 개체가 자연적으로 없어지기 전에 정리해버린다면, 악하고 추한 것들을 일찍 서둘러 솎아낸다면 보기에는 건강한 개체들로만 집단을 만들 것 같지만 결국 그 중에서 다시 도태되는 것들이 나오고 집단 전체로 볼 때는 점점 약해지게 됩니다.

사회는 최대한 '다양성'이 유지되어야 건강함을 유지합니다. 남들이 유모 MC를 찬양할 때도 열라 씹어대고, 남들이 문모양을 존경할 때도 자유스럽게 비꼴수도 있어야 합니다.[각주:3] 타인의 생각을 존중해주는 것, 타인의 쾌락을 존중해주는 것은 곧 나의 행복과 쾌락을 위함이기도 합니다. 반해, 블로고스피어엔 쾌락주의를 추구하는 블로거들이 많이 보이지 않습니다. 다른 사람의 말을 경청할 자신이 없거든 입이라도 닥치고 있길 바랍니다. 아! 다른 블로거의 글을 제대로 읽고 이해할 능력이 없거든 손구락이라도 키보드에서 떼라는 소립니다.



  1. 극히 '장님코끼리다리만지기'식 철학 지식이기 때문에... 쾌락주의나 금욕주의 내에는 다양한 분파가 있고 근대에 와서는 더욱 더 발전하고 변했습니다. [본문으로]
  2. 덧붙여 말하는데 제발 수익을 원하는 블로그가 있다고 해서 천박하다 따위의 생각은 머리에서 지우십쇼. 그런 생각 가지고 있다면 정신과 상담이나 계룡산에서 정진을 하심이 빠릅니다. [본문으로]
  3. 전 둘 다 싫습니다. 하나는 웃기지도 않고, 하나는 오버투성이 연기입니다. 아! 글타꼬 지박사님처럼 어이없는 SF 소설을 쓰자는 것을 이야기한 것은 아닙니다. [본문으로]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학주니 2009.01.03 16: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욕주의 블로거는.. 음.. 저일까요? ^^

  2. BlogIcon 구차니 2009.01.04 04: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득 이기적 유전자 라는 제목의 책이 떠오르네요(물론 아직 읽어 보진 않았습니다 ^^;)

    어떤 핑계를 대던, 결국 인간은 자신의 쾌락(쾌락이라는 단어 자체가 부정적으로 되서 아쉽습니다)을 위해 살아 간다고 생각합니다.

  3. BlogIcon 의리 2009.01.04 04: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이 중요한 줄 알고 남도 그렇게 여겨주면 참 좋을텐데요.

  4. BlogIcon YoshiToshi 2009.01.05 16: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목소리 낼줄만 알지 듣지 못하는 유명하신 분들이 몇분인가 뇌리에...(=0=);;
    쾌락주의적으로 살아가는 것의 어려움은...쾌락이 자의적개념인 만큼 시도때도 없이 바뀌는 점일까요...Orz;;

    가끔 뭘 하고 싶은지 까먹어서 졸O게 헤매곤 합니다. (ㅠㅠ);;

  5. BlogIcon 덱스터 2009.01.05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전적 다양성이 적은 집단이 멸종가능성이 높다고 하는 이유가 나왔네요 ^^;;

    확실히 해야 하는 것이 아니면 다양한 시각을 인정하는 것이 제일 좋은 것 같아요. 물론 확실히 해야 하는 것에까지 다원주의를 들먹이면 안되지만...(비겁한 양비론이 여기에 속하려나요...ㅠ)

  6.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1.31 0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마다 취향은 다양하니까 블로그도 다양한 게 당연하다~ 로군요. 공감합니다.
    모두 다 똑같으면 별로 재미가 없겠지요.
    블로그도 즐겁기 위해서, 만족하기 위해서 하는 것이다...... 좋은 말씀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