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엔진을 사용하다 가끔 떠올랐던 잡생각입니다.

모든 검색엔진들은 자신들만의 특별한 (혹은 도찐개찐, 전부 같은데 단지 밝히기 싫은) 기술로 최선의 검색결과를 노출한다고 자랑합니다. 네이버는 네이버만의 기술로 지식검색, 블로그, 웹문서등을 보여줍니다.(물론 자기 회사의 DB우선으로) 그리고 다음 역시 자신들의 기술로 카페, 블로그 등의 검색결과를 빛의 속도로 노출해 줍니다. 구글이야 뭐 말 할 필요도 없구요.

전 거의 구글을 많이 쓰는 편입니다. 어느 순간 '검색'이라는 단어의 의미에 대해 궁금해졌습니다. 구글로 '검색'을 검색해보았습니다. 드림위즈, 네이버, 야후, 엠파스등의 순으로 검색엔진이 결과로 나오더군요. 네...전 단지 검색이란 단어의 의미가 궁금했을 뿐입니다. 검색이란 단어로의 링크는 노출이 안되는군요.
google search results

눌러보셈. 커집니다.


잘난 네이버에 물어보았습니다. 검색이란 단어를 검색해보니 파워링크, 사이트링크, 지식iN, 백과사전의 순으로 검색 결과가 나옵니다. 아하~! 검색이란 단어의 의미는 백과사전을 보면 알 수 있겠군요. 게다가 그 똑똑하다는 위키백과 아닙니까!! 오호~ 네이버가 자신들의 DB만 돌려먹기 한다는 논란은 이제 불식되어야 합니다. 바로 위키백과로 링크를 연결시켜 주는군요.
naver search result

눌러보셈. 자랍니다.


위키백과에 들어왔습니다!! 어디 결과를...허허허 허허허
wiki search result

눌러보셈. 하악스럽습니다.


물론 이 위의 사례는 그냥 웃자는 것이라 의미없는 것입니다. 게다가 네이버나 다음 등은 사전을 갖고 있기 때문에 의미를 잘 보여줍니다.

제가 주로 사용하는 구글의 우선순위 노출이 되기 위해서는 SEO라는 험난한 세계에서 살아남아야합니다. search engine optimization은 어떤 방법을 통해서 자신의 문서 혹은 웹페이지가 보다 상위에 노출되게끔 하는가를 연구하는 부문입니다. 물론 그 기술적인 방법은 전 알지도 못하거니와 딱히 할 생각도 없습니다만... 한국의 검색엔진들은 사실 엄밀한 의미에서 검색엔진이라 부르기엔 좀 민망한 것들이 있습니다. 다음이나 네이버는 마치 '봐라! 우리가 노출해주는 정보가 니가 원하는 전부다!' 식의 결과 노출입니다.

검색엔진은 내가 원하는 정보를 정말 정확하게 알고 있는 것일까 살짝 궁금해졌습니다. 위의 사례와 같이 그냥 검색이란 단어의 의미만 알고 싶을 뿐이었는데 검색엔진들은 자기들 마음대로 '여기가 좋습니다. 저기가 좋습니다.' 마치 시장 좌판의 목청 큰 상인들을 보는 느낌입니다. '아줌마 오늘 이거 안사면 반드시 후회해!'

검색엔진이 없다면 인터넷을 어떻게 이렇게 편하게 사용할 수 있겠습니까마는 어느 순간 검색엔진에 내 생각이 휘둘리고 있다는 느낌을 받습니다. 게다가 상위에 노출되는 정보가 '제일 상콤하고 당신이 원하는 바로 그 정보!'라는 식의 보이지 않는 검색엔진들의 생각에의 강요가 가끔은 그냥 싫을 때도 있습니다.

덧1)
그냥 잡생각입니다. 가끔 이런 망상에 시달려요. -_-a

덧2)
그래서 제 블로그에는 어지간하면 폰트의 색을 바꾸지 않습니다. 나름대로 가이드라인에 맞게 색을 바꿉니다. 그래서 형광펜 기술은 별로 안내키더군요, 다른 사람의 생각을 내가 강조해야 읽어야하는 느낌이 들어서..^^;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모피우스 2008.03.10 16: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세팍타크로라는 단어를 갖고 검색 엔진을 테스트 해봅니다.^^*

    세팍타크로에 관한 포스팅은 우리나라에서 저 혼자인데 제가 티스토리를 사용해서인지 검색에서 거의 배제하다시피 후반부에 소개가 되더군요.

    네이버 이외에는 모두 괜찮은 것 같았습니다.

    이상 제 소견이었습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 BlogIcon 만귀 2008.03.11 0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피우스님 유일한 세팍타크로 블로거로서 자부심이 대단하시겠습니다. 멋지십니다요. ^^a
      항상 좋은 글 잘 보고 있습니다. 움후~

  2. BlogIcon 가눔 2008.03.10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검색엔진을 분석까지는 못 하더라도 갈수록 필요한 or 원하는 정보를 찾기가 어렵습니다.
    특히 비인기검색어나 종목은 더 그렇네요...아무리 know where 시대라곤 하지만...킁

  3. BlogIcon META-MAN 2008.03.10 1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예전 맨처음 인터넷 들어가서 제일 먼저 들어간 사이트가 야후였습니다.
    제일처음 검색어는 playboy......
    플레이보이 웹사이트가 너무너무 보고싶었거든요.

    그런데 검색엔진들을 바라보면 상당히 일방향 적입니다.
    일단 검색엔진들은 "이건 보지마"라는 경고문구가 없으면 일단 본답니다.
    사실은 "이건 봐도돼"라는 문구가 있으면 읽어야 하는데.

    제뜻이 자알 전달이 됐는지 모르겠지만, 일단 검색엔진은 파랑불 일방통행 도로라는 겁니다. 물론 그래야 더 소통이 되겠지만.

    전 반대로 빨강불로 가득한 세상에서 파랑불이 가끔 켜져야 정보가 보호되는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4. BlogIcon login 2008.03.10 1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여!! 방명록에 누가 추천했데요..

  5. BlogIcon 건포 2008.03.10 2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기에는 분명히 검색엔진의 검색에도 일종의 문법이라는 것이 있어서 (&나 OR나 $ 문자 등등을 동원한)
    그것에 맞추어서 찾으면 꽤 잘 다듬어진 결과가 나왔더랬지요.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여러분 자연어에요~ 지식인에 물어보셔요~
    하더니 검색 결과에서 찾는데 왠지 더 시간이 걸리더군요.
    그런데 저 위키백과는...... pass~ (먼산)

    • BlogIcon 만귀 2008.03.11 1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기억나는군요. or..ㅋ

      검색결과는 예전에 비해 신통찮습니다. 집단지성이라는 위키백과는...쿨럭...집단의 무지몽매함을 -_-;;

  6. 분명히 2008.03.11 18: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각 포탈의 검색엔진 뿐만이 아닙니다.
    포탈에서 제시하고 있는 메인화면을 비교해 보세요.
    노출되고 있는 모든 내용들(일반 언론 기사나 뉴스, 토론이나 블러그 등등)이
    그 포탈이 가지고 있는 색깔에 따라 많이 다릅니다.
    물론 베스트로 오르는 제목들은 특히 더하구요...
    결국,
    우리가 올려주고 노출시키고 보여주는 것 안에서만
    알고 보고 생각하고 살아라~~ 하는거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