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RSS 순회공연중 Philos님의 글 중 블코 TOP 50 위젯을 설치하셨다는 글을 보고 냉큼 따라해봤습니다.

위자드 닷컴 의 마이 위젯을 활용한 블로그코리아 Top 50 위젯입니다. RSS만 지원을 하면 마이 위젯을 이용해서 다양한 위젯을 간단히 만들 수 있네요.
 
위자드 닷컴 회원이시면 위젯 위쪽의 퍼가기 기능을 이용해서 금방 설치하실 수 있습니다.

덧 :
퍼가기라는 단어 자체가 제게 주는 느낌은 너무 싫은 느낌입니다. V의 외계인들이 지구의 물을 퍼가기하는 것도 연상되고....분명 인터넷은 공유정신으로 많은 발전을 했습니다만 공유를 원하지 않는 이들의 Contents까지 퍼가는 것은 이해가 안됩니다. 지적 재산권이니 저작권이니 법률 용어를 들먹이지 않더라도 말입니다. 그래서 전 네이버의 펌블로그들의 '퍼갑니다'라는 말을 증오합니다. -_-a
(성격 드러나서 죄송...)


이런 모양이 됩니다만..저는 살짝 바꿨습니다.




덧 2 :
위젯을 설치하고 Top 50의 RSS를 주욱 확인했습니다만...어쩐지 제 취향이 아닌 글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혹시 블로그 코리아에서 Top50 아래 순위..예를 들면 100위에서 150위 사이의 RSS도 서비스하실 생각은 없남요? 아주 활기찬 모습을 보일 것 같은디..-_-;

덧 3 :
이틀간 블로그코리아 Top50 RSS를 설치한 결과 지나치게 정치관련 이야기들로 편향된 바...바꿉니다. j4poll의 시덥잖은 투표로 웃어보아요~ 하지만 본문의 위젯은 여전히 Top 50 관련 글입니다. 궁금하신 분은 읽어보세요. ^^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마음에 드시지 않았더라도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재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댕글댕글파파 2007.12.06 1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potplex를 잠깐 사용했는데 이게 되었다가 안 되었다가 그러더군요 -_-;; 그래서 내려버리고 아직까지 맘에 드는 위젯이 없어서 안 달고 있습니다. ㅋㅋ
    좋은 아침(?)입니다~

    • BlogIcon 재준씨 2007.12.06 1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요즘 갸가 슬슬 맛이 가는 것 같습디다. 저도 이 위젯 언제까지 쓸지는 미지수..워낙 쉽게 질려하는 성격이라..^^;

  2. BlogIcon 릿드 2007.12.06 1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 블로그의 경우 스크랩을 못하도록 설정할 수 있습니다. 퍼갈 수 있다는 것은 스크랩을 할 수 있도록 설정돼 있다는 거죠. 따라서 퍼가시는 분들이 글쓴이가 스크랩을 원하지 않는데 퍼가는게 아니라는 것. (혹시 오해하고 계신 것 같아서 적습니다^^;)

    정말 나쁜 사람들은 글쓴이가 스크랩 안되는 옵션을 걸고 우클릭이 안되도록 해놓았는데도 불구하고 말도 없이 프로그램을 써서 퍼간 뒤 출처 표기 안하고 올리는 사람들이죠.

    • BlogIcon 재준씨 2007.12.06 1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그런 기능이 있었군요. 그것은 몰랐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예전 네이버에서 '사진 갖고가요~'라는 덧글을 본 적이 있습니다. 밑에는 '왜 니 맘대로..'라고 누군가 쓰고..-_-;; 뭐..희안한 세상이죠.

      글 남겨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3. BlogIcon 반맹 2007.12.06 1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사이드바가 지저분 할까봐 못 하겠다는

  4. BlogIcon 소은 2007.12.06 2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것도 정치글이 한가득이네요...아이고, 머리 아파.

  5. BlogIcon egg 2007.12.07 18: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moONFLOWer님.
    위자드웍스 R&D팀의 egg입니다.
    저희도 위젯을 공유한다는 개념을 좀더 다가가기 쉽고 편하게 하려다 보니 퍼간다는 이름이 나왔습니다. 하지만 약간의 거부감도 없지 않아 있군요.
    좀더 고민을 해봐야겠습니다. ^^
    피드백 감사합니다. ^^
    좋은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