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고스피어라는 가상의 공간은 링크로 이뤄져있다는 것에 대해선 이견이 없을겁니다.(있어도 무시;;) 어떤 블로그도 홀로 존재하진 않습니다. 그리고 자신의 컨텐츠로 다른 이들과 교류하고 대화하며 그들의 생각을 보다 나은 가치로 만들어 나갑니다. 2007년 중반에 블로그를 시작한 이래로 여러가지 즐거운 기억이 많지만 그 중에서도 가장 유쾌한 - 현재진행형 - 기억은 바로 타인의 링크에서 넘어온 유입경로를 발견할 때입니다.
블로거에게 가장 반가운 유입경로

블로그는 자신의 글이 많이 읽히면 잃힐수록 좋아합니다.(대부분은) 그래서 더 많은 조회수[각주:1]를 위해 메타블로그에 등록도 하고, 다른 블로그에 트랙백도 걸고, 댓글도 남깁니다. 사실 생각의 교류를 위한 댓글이나 트랙백도 있지만 순전히 자신의 블로그의 방문자를 높이기 위한 댓글 트랙백도 분명 있습니다.

1. 주체가 나인 경우

대화를 위한 링크
댓글이나 트랙백은 내가 주체가 되어 적극적으로 대화를 시도하는 방법입니다. 내가 어떤 글을 읽었다 하더라도 흔적을 남기지 않으면 그저 조회수만 +1이 될 뿐 대화나 교류는 불가능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다른 블로그에 댓글과 트랙백을 남기고 그리고 서로 그 이슈를 적극적으로 논의해갑니다.

트래픽을 위한 링크
이것은 인기있는 블로그에 나의 흔적(댓글, 트랙백)을 남겨 그 블로그의 트래픽을 내 블로그로 유도하는 방법입니다. 원래 글에 반대의견이건 공감의견이건 상관없죠. 그저 내 논(블로그)에 물꼬(링크)를 터놔서 물(트래픽)이 흘러들기만하면 그만입니다.

2. 주체가 상대방인 경우

사이드바 링크
보통 블로그들은 사이드바에 자신의 이웃이나 관심있는 웹사이트의 링크를 걸어둡니다. 그리고 그를 통해 비록 미미하지만 트래픽은 만들어집니다. 적극적인 방법은 아니지만 링크된 입장에선 '내가 타인에겐 링크가 될 정도의 소중한 존재구나'라는 즐거운 기분이 들게 합니다.

본문 링크
블로그의 글 중간에 다른 이의 글을 직접 링크해 넣는 방법입니다. 이것은 가장 적극적인 링크의 형식이고 상대방이 나의 글의 '가치'를 인정해주는 것을 의미합니다.(물론 그것이 부정적이건 긍정적이건) 이것은 생각의 다양성과 확대 발전을 유도합니다.

트래픽의 분배냐? 가치의 발견이냐?
경제 정책을 이야기할 때 자주 듣는 말이 '분배냐? 발전이냐?'입니다. 그러면서 파이의 비유를 이야기하죠.(실은 잘 먹지도 않으면서) 작은 파이를 지금 쪼갤래? 키운다음 쪼갤래? 식의 비유는 많이 들어봤을겁니다. 물론 판단은 사람마다 달라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블로고스피어내에서의 링크는 상황이 다릅니다.. 블로그 글에서 다른 블로그의 글을 링크를 해둔다면 이것은 나의 트래픽을 나눠준다는 의미는 절대 아닙니다. 이것은 '여기 관련 글이 있으니 읽어보시오'라는 발굴과 소개의 의미입니다.

불쌍한 변방블로거를 위해 링크 좀 걸어주세효....따윈 아니란 말입니돠!

블로그는 링크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어떤 링크는 금테 두른 링크, 어떤 링크는 거지같은 링크식의 차별이 될 순 없고, 또 되어서도 안 됩니다. 링크는 가장 블로그스러운, 나의 글에 대한 블로거식 추천 방법일 뿐입니다. 가치발견. 그것이 바로 블로그링크입니다.

덧1)
inspired by
무한님 - 조회수와 추천수가 훌륭한 글의 기준일까?

덧2)
관련해서 읽으면 뼈가 되고 살이 되는 글
민노씨 - 트래픽 강박증 : 포털에 징징거리기
블로그나라 - 블로그링크
  1. 개인적으로 더럽게 싫어하는 말 중의 하나입니다. 조회라니..무슨 학교 아침조회도 아니고..조회라는 말에서는 내 글을 읽었다는 뉘앙스보다 조사하고 간다는 뉘앙스가 더 강해서 싫어요. 네~ 제 편견입니다. [본문으로]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구차니 2009.04.18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어려운 문제 같습니다만, 상위 20%가 모든 80%는 갖는다는 이야기가 있듯, 블로그 트래픽역시 편중현상을 보일수 밖에 없음은 아쉬움으로 남습니다만, 결국에 현실은 시궁창(약육강식) 일려나요..

    동물적 성격에 기반을 둔 인간이 이성으로 본성을 억누른다고 해도, 결국은 약육강식에서 꼭대기를 차지한 동물일 뿐이니 말이죠..(먼소리인지 쓰고도 모르겠습니다 -ㅁ-)

    아무튼, 그냥 변방에 블로거로 구글신님께 경배를 드리며 검색 유입이나 노려봐야겠습니다 ㅠ.ㅠ

    • BlogIcon 만귀 2009.04.20 2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동물의 세계에선 필요에 의해 다른 종을 공격하지만 인간은 욕망과 재미를 위해 다른 종을 공격하죠. 영화 바이러스가 생각나는 두번째 문장이었습니다. ㄷㄷㄷ

      경배하라~ 구글을!! 찬양하라~ 애드센스를!! ㅎㅎ

  2. BlogIcon 검은괭이2 2009.04.18 1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공감하는 말입니다^^ 제 글 링크해준 분에게는 가서 정말 고개 숙이고 인사라도 하고 싶은 심정이어요 ㅎㅎ 그래서 저도 다른 블로그의 좋은 글이 있으면 링크를 하려고 매우 노력합니다 ㅎ

  3. BlogIcon YoshiToshi 2009.04.18 1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블로그의 링크란은 그저 제가 편하려고 이것저것 쑤셔넣은 잡동사니...(=0=);;

  4. BlogIcon 학주니 2009.04.18 12: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링크를 걸어줌으로 직접적인 트래픽을 안겨주는 것이 최고의 예의(?)라고 생각이 들더군요 ^^

    • BlogIcon 만귀 2009.04.20 2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최고의 예의이자 존중이죠.

      또한 언제나 이렇게 먼저 찾아와주셔서 댓글 남겨주시는 학주니님께 감사의 마음 항상 갖고 있습니다.

  5. BlogIcon 라세파 2009.04.18 12: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준님~~ 집에 오믄~
    항상 이웃님들 소개가 나오는듯!!

    좋은거 보고도 못 배우는 제가 한심 합니다.ㅎ

    요즘은 진짜.. 친지 이웃님들에게만 인사 하고 다니니...
    자꾸만 좁아지는 저의 이웃님들에 대한 편애 사랑이 느껴지네효~후훗~

    • BlogIcon 만귀 2009.04.20 2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실 저도 좁디좁은 인적네트웍의 소유자입니다. 네트웍이라 말하기가 힘들 정도;;
      항상 이렇게 찾아와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좋은 한 주 되세욥!!

  6. BlogIcon 진사야 2009.04.18 14: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치 발견이라는 데 공감합니다.^^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4.19 0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형님의 글은 맛깔지면서도 씹으면 앙칼진 맛이 어금니로 베어나오는것 같습니다. 음..달콤 쌉쌀한 이 감칠맛! 구굿~

    -
    어제 점심때 먹은 개고기 수육이 떠오르는군요. ㅋㅋ

  8. BlogIcon 의리 2009.04.19 1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부턴가 방문자수를 잊게 되었습니다.

  9. BlogIcon juanshpark 2009.04.19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하고는 쬐금 의견이 다릅니다. 제 경우는 이웃 블로그로부터의 링크도 물론 좋아합니다. (많이 좋아합니다...^^) 하지만, 유입경로가 포털에서 검색으로 들어오는 경우를 더 긍정적으로 생각합니다. 즉, 제 블로그의 정보가 일반적인 검색에서 상위쪽에 있는 정보라는 뜻으로 이해를 하거든요. 어쩌면 독보적인 정보일지도 모르구 말이죠. 그게 객관적이니 아니니 하는 문제를 떠나서, 제 블로그의 유입량이 들쭉 날쭉인 인기 블로그는 아니라도, 사람들에게 정보가 되고, 도움이 되는 블로그를 지향하는 1인이기 때문에 검색으로 들어온 사람을 더 환영한답니다. ㅎㅎㅎ

    • BlogIcon 만귀 2009.04.20 22: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사실 전 검색에서의 유입과 링크에서의 유입은 약간 별개의 개념으로 봅니다. 검색은 블로그 컨텐츠 자체의 가치(검색어에 대한 정확한 매칭 정보)이고 링크는 블로그 상호간의 컨텐츠에 대한 일종의 관심이라고 봅니다.

      당연히 검색에서의 유입은 블로그 가치나 성격을 가장 잘 드러내는 것이라고 봅니다.(네이버 검색은 제외합니다)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4.20 1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저는 조회수가 많아도 좋고, 댓글이 많아도 좋고,
    트랙백이나 링크까지 걸어주시면 마냥 좋습니다.
    서로 좋은게 좋은거니까요. 흐흣

    한국은 비가 옵니다. 덕분에 아주 우울하다는=ㅅ=
    쌩쌩한 한 주 맞으세요^ㅡ^

    • BlogIcon 만귀 2009.04.20 2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서로 좋은 것은 좋은데...복지가의 연말성금은 왠지 꿍꿍이가 있어보여서요. 제가 워낙 까칠해서 그런진 몰라도...
      호주도 비가 옵니다. 날씨도 꽤나 쌀쌀해져 이제 이 비가 그치면 완연히 가을이 될 것 같습니다. ;)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4.20 1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민노행님의 글을 보면서 트래픽, 징징대기 << 의 표현이 아주 맘에 든다고 생각했답니다. 후훗.
    뭐니뭐니해도 가장 고마운것 이웃집에서 타고 들어오는 링크가 리퍼러에 잡힐때라는것에는 백번 공감!! +_+

  12. BlogIcon 이름이동기 2009.04.20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 저도 최대한 다른 분들의 주소를 링크로 넣으려고 노력하는 편입니다.^^
    그분들도 기분이 좋으시겠죠 ??ㅎㅎ

    • BlogIcon 만귀 2009.04.20 2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만약 제 글을 읽고 인용할 부분이나 소개하고 싶은 부분이 있어서 링크를 걸었다면 그것만큼 기분 좋은 것은 없겠죠. ;)

  13. BlogIcon 덱스터 2009.04.21 0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넌 그저 하루하루 조회수만 만들어내는 기계일 뿐이지(응?)

    다른 블로그에 링크를 좀 더 자주 걸어보려고 노력은 해야겠는데 사회 현안의 경우는 어쩔 수 없이 신문기사를 링크하게 되더라구요 -_-

  14. BlogIcon 무한™ 2009.04.21 0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준님의 다음 발행글을 기대하며 살포시 댓글을 남기는 1인

  15. BlogIcon 윤귀 2009.04.21 1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댓글이 과연 트래픽 유도를 위한 댓글일까요 J준님과의 소통을 위한 댓글일까요?

  16. BlogIcon 소중한시간 2009.04.27 1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되는 글입니다. 저를 링크해주신 분들에게는 저를 알아주고 있다는 기분이
    팍팍 들게되죠~ 헤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