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에 글을 쓰기 위해 자리에 앉았을 때 갑자기 떠오른 질문이 있었습니다. 처음 블로그를 개설할 때의 목적인 블로깅에 관한 일종의 조언(피식~)을 쓰려고 했는데 지금, 저는 독자에게 어떤 도움을 제공하고 있는가?라는 질문에 꽤나 심각하게 고민을 했습니다. 아시다시피-_-a 삐딱선을 타기 일쑤이고, 답글은 잊어먹기를 밥 먹듯하는 불친절한 재준씨가 여러분에게 무슨 큰 도움을 줬겠습니까마는! 나름대로는 처음 시작하신 블로거에게, 또 이미 짬밥 좀 있는 블로거이지만 망각하기 쉬운 '본질'에 대해서 꾸준히 이야기하려고 노력해왔습니다.

블로그에 글을 쓴다는 것은 꽤나 매력적인 것입니다. 제가 항상 이야기하는 바이지만 이기적인 블로거가 되자는 것, 즉 나 자신이 먼저 즐겁게 글을 쓰면 독자도 즐거울 것이다는 생각은 변함이 없습니다. 그리고 나 자신이 먼저 즐기는 요소 중에 '타인에게 도움된다'는 것을 즐기는 분도 있을겁니다. 저도 일정부분은 그런 즐거움이 있었기에 이렇게 오랫동안 글을 써왔다고 생각합니다. 독자를 돕는다는 부분에 집중해서 이야기를 하자면 블로깅으로 도움을 준다는 것은 어떤 정보를 무상으로 제공한다는 부분이 가장 클겁니다.(일종의 후원 방식의 도움도 있습죠) 그렇다면 가장 가치있는 정보를 가장 편리하고 가장 쉬우면서 헌드레드퍼쎈트 공짜여야 그야말로 순수한 도움이 될겁니다.

가장 가치있는 정보란 어떤 것일까요?
- 난 이따위 블로깅으로 월 $ 1000 찍는다.
- 난 요로코롬 리뷰해서 월 200만원 번다.
- 이렇게 하니깐 독자가 2000명 되던데요...
- 나만 따라하면 개인 이미지메이킹, 개인브랜딩 잘 됩니다.
- 어떻게 난 글쓰기에 통달하게 되었나? 이렇게...
- 호주 이민, 맨땅에 헤딩해보니~
수없이 많은 질문과 수없이 많은 대답이 있을겁니다. 그리고 각자의 상황이 다 달라서 말 그대로 case by case 경험담이 넘쳐나는 세상입니다. 수많은 경험담은 응집되고 농축되어 하나의 거대한 가이드라인을 만들어 줍니다. 우리는 이런 가이드라인이 필요한 것이고 또 그것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진실

가장 편리하고 가장 쉽게 정보를 제공하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 검색에 잘 걸리게 해준다.
- 메타블로그, 포털 등에 글을 제공하여 쉽게 찾게 해준다.
- 블로그의 글의 가독성을 높인다.
- 블로그 디자인을 정보 전달을 위해 최대한 편리하게 만든다.
- RSS 구독을 편리하게끔 돕는다.
- 자신의 정보를 eBook으로 무상 제공한다.
역시 수없이 많은 방법이 있을겁니다. 중요한 것은 실행

닥치고 쓰기나 하셈!

본질은 의외로 간단합니다.

1. 나는 가치있는 정보를 가지고 있다.
2. 나는 내 정보를 다른 이와 공유하여 그들에게 도움을 주기를 원한다.
3. 나는 나의 정보를 공유한다.
여기서 우리가 잊지 말아야할 것은 내가 가진 어떠한 하찮은 정보라도 남에겐 엄청난 가치있는 정보일 수 있다는 것. 내가 가진 정보를 물 위로 띄워서 타인들이 발견하게 하는 것 두가지 입니다. "에이~ 이게 뭐 도움 되겠어?" 이렇게 치부해버리거나 "해봐야 고맙다는 놈도 없고~" 이렇게 포기해버리면 진짜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한 이들이 그 기회를 놓치게 됩니다. 단지 글을 쓰는 것만으로 블로그 방문자를 도울 수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자기 인정

히브리어로 도움이라는 단어는 Ezer입니다. 이것은 Helper, 배우자, 영적으로 돕는 자라는 의미도 있습니다.[각주:1] 비록 사소하지만 나의 도움이 필요한 이들이 세상엔 있을지 모릅니다. 블로그 글쓰기를 통해 우리는 수익도 얻고, 명예도 얻고, 자기계발도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블로그 글쓰기는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자 이제...닥치고 블로그에 글이나 씁시다. 뻥치지는 말고!

덧1)
초안없이 휘리릭 글을 날려쓰니 중구난방이로세~ 잇힝~

덧2)
인생은 졸라 장애물 경기입니다. 매 순간 우리는 우리 삶의 장애물을 만납니다. 만약 우리에게 도움을 주는 누군가가 있다면 그 장애물은 도미노처럼 우다다다~ 무너져서 잘 깔린 도로가 되어줄지 모릅니다. 누군가 날 위하여 누군가 기도하고 있을지 모릅니다. 누군가 날 위하여 누군가 손을 내밀고 있을지 모릅니다. 단지 우리는 그 손을 보지 못할 뿐이죠.

덧3)
자~ 이렇게 글을 쓰면 꼭! '전 남을 도울 재간이 없어서 블로깅을 못하겠네요'식의 해석을 하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그래서 본문에도 썼지만 이것도 저것도 할 수 있고 AND 남을 도울 수도 있다고 했습니다. 항상 이야기하지만 전 무지 글 쉽게 씁니다. 어렵게 쓸 재주도 없고...그래도 혹시나 이해가 안 되시는 분들은 언제든 질문하십시오. 뻘쭘함은 순간이지만 오해로 인한 피해는 오래갑니다.
  1. 가끔 이런 엉뚱한 지식을 가진 본인의 모습을 볼 때마다 느끼는 명언 "열 재주 가진 놈이 하루 땟거리 걱정한다" OTL...줸장 [본문으로]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활활이 2009.05.21 1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생은 졸라 장애물 경기라는 말에 웃었네요 ㅎㅎㅎㅎㅎ

    모두가 서로 가지고 있는 사소한 정보라도 공유하다보면 언젠가는 모두가 즐겁지 않을까요? ㅎㅎ

    방문자수는 저절로 따라오는 것이구요 ㅎㅎㅎㅎㅎ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5.21 15: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좋은 뜻을 가지고 블로그 운영을 하시는 군요ㅋ
    정보를 공유한다의 의미를 정보를 제공하여 남을 돕는다로 하시다니 잘 읽고 갑니다.

  3. 익명 2009.05.21 15: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BlogIcon 구차니 2009.05.21 16: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년을 뛰쳐나온 이유중에 하나가 거짓 정보가 너무나 많다는거죠.
    머.. 인터넷 자체가 거짓 정보가 많긴하지만, 어쩌면 거짓이라기 보다는 특수한 상황에 특정된 해답이라서 그런게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일단 국내 IT 블로그의 대부분의 문제가
    ~라 카더라. ~라는 것도 있더라의 소개 내용이지
    자신이 직접 사용하고 겪으면서 문제도 발생하지 않고
    뭐든지 한번에 하고 "참 쉽죠~" 하는 듯한 글들이 많더군요.

    그래서 막상 그걸 따라하려고 하면 매번 막히고 이런 슈레기! 를 외치게 되더군요.

    그리고 포탈 블로그 특성상 펌질이 쉽다보니 검증되지 않고 단순하게 저장되어 있는 죽은 글들과, 잘못된 정보의 양산(스크랩 스크랩 스크랩)이 가장 큰 문제가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저역시 정보를 공유하자! 라는 생각으로 블로그를 하고 있긴하지만
    저작권을 배타적으로 외치면서 적절한 해결법을 찾지 못해 상당히 표류하게 되는군요..(특히 책을 쓴 분의 블로그 같은 경우 copyright를 외치는게 꼴스럽기 까지 합니다..)

    • BlogIcon 만귀 2009.05.27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이버는 가만보면 무슨 거대한 스튜그릇을 보는 것 같습니다. 이것저것 다양하고 많이 섞여는 있는데 재료는 싸구려. 그러니 새로운 조미료(컨텐츠 생산)를 넣어도 맛이 떨어지는 것이죠. 저작권은 참...앞으로도 고민 뒤로도 고민입니다.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5.21 18: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태해질만하면 찾아가고 싶은 블로그.
    재준님 블로그가 그런 블로그입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6. BlogIcon 학주니 2009.05.21 18: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요한 것은 자기만족.. ^^;

  7. BlogIcon 의리형 2009.05.21 21: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요한 것은 일단 쓰는 것. 글이 있어야 블로그.

  8. BlogIcon 열매맺는나무 2009.05.22 0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열 재주 가진 놈이 하루 땟거리 걱정한다" OTL...줸장
    엄마가 늘 걱정하시던 말씀. 훗.

  9.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5.26 09: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좋은 글을........ 정말 도움 되네요! ^^

  10. BlogIcon 검은괭이2 2009.06.01 16: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ㅎ 전 항상 블로그에 글 쓰는 걸 너무 좋아하면서도 제 글이 흥미위주라고 생각하면서 그게 누군가에게 도움이 될 거라는 생각을 해본적이 없는데요, 님 글 보고 나니 힘이 나네요 ㅎ 감사합니다^^

    • BlogIcon 만귀 2009.06.24 2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흥미위주이건 정보전달이건 중요한 것은 글쓰는 본인의 만족이라고 봅니다. 답글이 너무 빠르죠. ^^;; 죄송합니다.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6.24 2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솔직한 말투의 글이 맘에 듭니다욧..ㅎ 블로그를 시작한지 얼마 안된 초짜라 잘만든? 잘 운영하는? 블로그들을 여기저기 보고 다닙니다.
    요새 같이 많이 배우는 때가 없는 것 같네요.. 자주 자주 방문 할께요~^^

    • BlogIcon 만귀 2009.06.24 2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장 블로그를 잘 운영하는 길은 먼저 내가 블로그를 운영하는 것을 즐거워하는가?라고 생각합니다. 결국 나의 만족이 우선입니다. 그 다음 교감이나 공감이 있고 정보전달이나 정보기록등이 있겠죠. 저 역시 자주 뵙기를 바랍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