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많은 블로그가 다양한 컨텐츠로 운영되고 있습니다만 블로그의 컨텐츠 중에서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것은 역시 문자(text)입니다. 글로 운영되는 블로그가 가장 많다는 것이죠. 그러다보니 많은 블로거들은 자신의 글쓰기 능력을 어떻게 하면 낫게 할까? 어떤 방법이 효과적인 글쓰기 방법일까?를 고민하고 또 노력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을 돌아다니다보면 수많은 글쓰기 관련 강좌, 조언, 팁 등이 많이 있습니다. 어줍잖은 저도 몇 개의 블로그 글쓰기에 관한 글을 썼습니다만 이 모든 글쓰기 팁의 본질은 같습니다. 바로 글쓰는 이가 즐거운 것, 그리고 읽는 이가 즐거운 것을 추구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하면 글쓰는 이와 읽는 이가 동시에 즐거울까요?

1. 편안하게
편안하게 글을 쓴다는 것은 자신이 어떤 이야기를 하고 싶은지를 먼저 알고 있다는 겁니다. 예를 들어 글의 결론을 잘 알고 있는 상태와 그렇지 않은 상태를 비교해보면 됩니다. 목표가 있으면 그것만 보고 가기 때문에 쉽지만 그렇지 않으면 어디로 가야할지 모르기 때문에 헤매기 나름입니다. 글을 쓰기 전에 무슨 이야기를 할 것인지 먼저 결정하시길 바랍니다.

2. 쉽게
쉽게 글을 쓴다는 것은 내가 아는 한도내에서 글을 쓰는 것을 의미합니다. 내가 봐도 생소한 단어를 글쓰는 와중에 넣는다면 그 글은 자신에게도 어렵게 느껴집니다. 그리고 그런 감정은 고스란히 독자에게 전해집니다. '이 냥반...무리하네'라는 느낌을 받는 글은 허다합니다. 내가 아는 단어, 내가 아는 지식 안에서 쉽게 글을 써보세요. 겁나 빨리 쓸 수 있습니다. ?응??

3. 자유롭게
자유롭게 글을 쓴다는 것은 틀에 얽매여서 글을 쓰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글을 쓰면서 오타가 있으면 어떻하지, 맞춤법은? 띄어쓰기는? 문맥의 흐름은? 논리적인가? 등등을 고민하다보면 블로그의 글쓰기가 아니라 '비활성기체의 화학결합의 가능성의 극대화와 블로거 간의 네트웍을 비교 분석'하라는 대학 논문 수준이 되어버립니다. 즉 무슨 소린지 모르게 된다는 이야기죠. 그냥 글을 쓰세요. 그냥 내가 이야기하고자 하는 결론만 생각하며 손가락이 가는데로 내버려두세요.

4. 대화를
글쓴 이와 읽는 이가 동시에 즐거운 방법은 일방적이지 않아야 합니다. 글쓴이가 '난 이러이러합니다. 끝!' 이렇게 일방적이면 글쓴이가 즐거울지는 모르지만 읽는 이는 'ㅈㄹ하네. 혼자 하악하악?'이란 생각만 하게 됩니다. 글은 쓰는 이와 읽는 이를 교감하게 합니다. 특히나 블로그의 글은 'Share'라는 정신이 빠지면 인터넷 찌라시에 불과합니다.

5. 합시다.
수많은 블로거들은 고민합니다. 언제? 어디서? 무엇을? 어떻게? 왜? 글을 써야하는지...그리고 가장 효과적인 방문자 모으기, 댓글이나 트랙백을 얻는 방법, 더 많은 수익을 얻는 방법등을 고민합니다. 그리고 고민으로 끝내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미국의 작가 Sandra Brown은 글쓰기를 시작하는 사람에게 조언하길 '읽고 쓰기를 즐겨라. 글쓰기를 즐겨라. 그리고 그것을 끝내라'고 했습니다.
좋아하는 격언(?) 중의 하나는 스타워즈의 요다 스승이 말한 'Do or do not. There is no try'입니다. 우리는 글을 쓰기 전에 온갖 고민을 다 합니다. 오타가 없나? 문맥은? 읽는 사람은 어떻게 생각할까? 그리고 방문자는 얼마나 올까? 그러다가 결국 쓰고 싶은 글을 쓰지 못하는 경우도 허다합니다.

세상엔 나를 자극하는 수많은 요소들이 있습니다. 생각이 용암처럼 터져나오기를 기다립시다. 부글부글 끓어오를 때 글쓰기 창을 엽시다. 자 이제 손가락을 움직일 시간입니다.

글을 쓰세요. ㅎㅎㅎ

덧1)
글쓰기의 즐거움은 뭘까?를 생각하는 것만으로도 참 즐거운 일인 것 같습니다. 게다가 블로그를 통한 무제한적인 전파 가능성이 있는 글쓰기라니...하악하악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닥즐 2008.11.26 1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재주 없는 저에게 도움이 되는 글이네요.
    참조 할께요.ㅎ

    • BlogIcon 만귀 2008.11.27 0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태어나면서부터 글 잘 쓰는 사람은 없습니다. 조금씩 천천히 나아지는 것이죠. 즐겁게 블로깅하시길 바랍니다.

  2. BlogIcon 앵~ 2008.11.26 1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의 블로그에 포스팅 하나를 하게 되더라도 신경이 많이 쓰이는데요~ 자유롭게~ 부담갖지 말고~ 자신의 생각을 표현하는 것이 짱인것 같네요~ ㅋㅋ~

  3. BlogIcon johnjung 2008.11.26 1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일상을 거의 매일 하나씩,
    10분 정도의 시간을 정해놓고, 그야말로 "막" 적어내려가는데,
    (덕분에 여과없이 비춰지는 게 꽤 많아요.)
    댓글들이 도무지 안 달리더군요.

    제 생각에, 그게 보고 넘어갈 정도까지는 되어도,
    관여하기 어려운 일에 대해서까지 적어서 그런 것 같아요.
    아 8할이 웃길라고 적는 건데,..
    친구놈이 "웃기지는 않다"네요. ㅋㅎ

    • BlogIcon 만귀 2008.11.27 0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머리자른 이야기는 웃기던데요. -_-;

      자신의 특정 헤어스타일을 자신만이 소유하려는 디자이너의 고집이 보여서..쿨럭

      쉽게 써내려간 이야기가 재미있네요. 종종 뵙길 바랍니다.

  4. BlogIcon 소중한시간 2008.11.26 14: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편하게 읽을 수 있는 글이 좋은 요즘입니다 ^^;
    부담가지지 말고 글을 써봐야겠네요.
    감사합니다 ^^

  5. BlogIcon 학주니 2008.11.26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일단 읽는 사람이 편해야 한다는 생각이 우선인 듯 싶습니다.
    자기만의 지식과 언어로 쓰다보면 남을 무시한, 소통없는 블로그가 되기 땜시..

  6. BlogIcon kkommy 2008.11.26 16: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편안하게 쉽게 자유롭게 대화를 합시다..!!!
    호~ 이 말을 이렇게.. +_+

    제가 생각하는 블로깅도 아마 이런걸거라는 생각이 들어염~ ㅋㅋ
    그리고 재미있게~??? 도 추가?? ㅋ

    • BlogIcon 만귀 2008.11.27 09: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홀~!! 역시 잘난 남매는 틀리죠? ㅎㅎㅎㅎ
      우린 왜 이리 잘났는지 화가 날라고 그럽니다.

      그러고보니 재미있게가 빠졌네요. 킁~ 머리속에선 생각해놓고 정작 글은 쓰지않은...뭥미?

  7. BlogIcon 구차니 2008.11.26 1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 살지 못한 인생이지만, 한가지 아쉬운것은 우리나라 사람들은 허례허식에 취해서 어려운 말로 외국어를 섞어 가는걸 대단하다고 느낀다는 점입니다. 아이에게 설명을 하기 위해서는 아이의 수준에 맞추어서 설명을 해야 하는데 자신도 이해 하지 못한 것을 설명하려니 어려운 말만 하는것 같아서 안타깝기만 합니다.

    결론 : 주변에서 눈치 채지 못할정도로 너무나 편하게 이야기 하는 사람이 고수다!

    • BlogIcon 만귀 2008.11.27 09: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고수라는 이야기입죠? ㅎㅎㅎㅎㅎㅎ

      말씀대로 허례허식에 자유롭지못한 한국사람들 아직까지 많더군요. 심지어 블로거들 중에도 에헴~하는 사람들이 남아있는 이상 자유로운 글쓰기는 요원할 것 같습니다.
      앞으로 나아지겠지만...

  8. BlogIcon 빨간여우 2008.11.26 2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솜씨없는 저를 위로하기 위한 포스팅같습니다..^^;;

    그냥 편안하게 재미있게해 봐야지 하면서도 안될때가 많더라구요. 왠지 구독자들이나 재방문하는 분들에게 그리고 방문자 수도 신경쓰이던데, 이젠 기냥 에이~~하고 씁니다. 이젠 아무 생각이 없어진게 탈이랄까요...ㅋ;;

    • BlogIcon 만귀 2008.11.27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빨간여우님이 글솜씨가 없다면 전...OTL

      저도 한동안 열블할 때는 구독자나 방문자 수, 수익등이 신경이 쓰이더니 지금은 바빠서 뜸하니깐 되려 편하게 블로깅하는 것 같습니다. 좋아진건지 나빠진건지...ㅎㅎㅎ

  9. BlogIcon 지하 2008.11.26 20: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넵 전에는 무조건 정보가 많고 길고 성의 있게 써야만 되는줄 알았는데 경우에 따라선 되려 독이 되기도 하더군요.
    간결하고 요점을 딱 읽기 좋게 쓰는것도 좋은거 같습니다.

    • BlogIcon 만귀 2008.11.27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원래 블로거들이 글을 읽는 것이 아니라 스캔한다고 합니다. 그러니 최대한 요점만 간결하게 쓰는 것이 가장 블로그다운 글이 될 것 같습니다.

      저도 글을 조금 줄여야하는데 말이죠. ^^;;;;

  10. BlogIcon 산다는건 2008.11.26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상천하 유아독존을 외치며 독립된 블로그를....쿨럭..;;

  11. BlogIcon 러블리앙뚜 2008.11.27 0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를 한지 얼마 안된 저로서는 굉장히 유익한 글이네요 ^^
    저도 편안함에 촛점을 맞춰볼랍니다~~~~~~

  12. BlogIcon 오백이 2008.11.27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마지막 문단이 제일 와닿습니다^ㅡ^ㅎㅎ
    술마시고는 에라모르겠다이지만, 그게 아닌이상은 아직은 익숙치못해그런지,
    신경이 써지더라구요^ㅡ^???
    어차피 보는사람도 별로 없지만, 처음시작할때는 마구적다가 그래도
    아는블로거님들이 한둘생기다보니, 막적으려니 그분들생각하면 미안해서, 적어놓고는 한참을 수정하고있습니다^ㅡ^ㅋㅋ
    멋진글 감사합니다!! 즐거운하루되세요^ㅡ^!!

  13. BlogIcon 이정일 2008.11.27 13: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지만 막(!) 쓰는건 지양해야겠죠?

    --
    구글닷컴에서 뭘 가져오길래 페이지 로딩이 이렇게 느린걸까요?

  14. BlogIcon 명이~♬ 2008.11.27 14: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일단 댓글을 씁니다. ? -_-;;;

  15. BlogIcon 턴오버 2008.11.29 15: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쉽게 쓰시는 것 같은데 언제나 내용은 명료하고 반응은 ㅎㄷㄷ

  16. BlogIcon 케이17 2008.12.04 1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즐겁게 글을 쓰시는 것 같아요. 흐흣~. 읽는게 참 즐거웠거든요~. 알기 쉽고 유용했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