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분의 블로그는 컨텐츠(글, 사진, 음악, 영상등)로 가득차 있습니다. 하나 하나가 여러분 노력의 결실입니다. 이런 귀중한 노력의 결실을 어떻게 관리를 하고 계시나요? 혹시 블로그에 글이나 사진 등을 올린채 '무한 용량 서비스'만을 무턱대고 믿고 계시지는 않나요? 내가 힘들여 만든 모든 컨텐츠들을 그저 블로그에 올인해둔 채 완전 무결하고 오래갈 것이라고 '블로그 서비스업체'만을 믿고 계시진 않나요? 나의 컨텐츠는 다른 사람이 관리, 보존을 해주지는 않습니다.

블로그 컨텐츠를 관리하는 방법입니다.

1. 블로그 데이터 백업을 통한 관리
사실 '블로그 서비스 업체'는 회원들의 모든 자료를 2차 3차 백업해서 보관을 해둡니다. 만에 하나 있을지도 모를 DB에러에 대한 보완을 해두어서 사용자의 데이터에 오류가 생기거나 지워졌을 경우 백업해둔 자료로 복구 가능하게 만들어 둡니다.(물론 사용자의 실수는 제외) 결국 오류의 가능성이 항상 있다는 것이죠. 사용자의 실수에 의한 데이터 삭제 가능성도 있기에 우린 항상 데이터를 백업해두어야 합니다. j4blog의 블로그 결산보고 말미에는 항상 블로그 자료를 백업하길 권고합니다. 최소 1개월에 한 번은 자료를 백업 받아두어야 한다는 말입니다.
 
2. 문서화를 통한 관리
별스럽다고 생각하실지 몰라도 제 블로그의 글은 전부 MS-word로 백업을 받아두었습니다. 예전에 mariner님의 블로그 컨설팅 글을 실수로 overwriting한 결과 다시는 복구할 수 없는 글이 되어버렸던 아픈 경험 때문입니다.(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 드립니다) 그 이후 제 블로그의 글은 발행된 글을 전부 word 화일로 만들어 '카테고리별'로 백업을 해두었습니다.

3. DVD Media를 통한 관리
블로그 컨텐츠를 word 화일로 만들어 두었지만 워낙에 잦은 데이터 이동, 운영체제의 리인스톨을 하는지라 언제 사라져버릴지 모릅니다. 살짝 강박증이 있어보이지만 만사불여튼튼, DVD로 다시 한번 백업을 받아 두었습니다. 누가 만지지 못하게 고이고이 모셔두었습니다.(다른 무엇과 함께...-_-;;)
dvd

자 데이터는 백업을 잘 해놨으니 이걸로 뭘 만들어 볼까나~

자 이렇게 3중으로 데이터를 백업을 받아두니 조금은 안심이 됩니다. 많은 분들은 왜 그런 뻘짓거리를 하느냐? 참 시간도 많구나라고 이야기를 하시겠지만 데이터 날리고 땅을 치고 후회한들 다시 부활해서 '옆구리에 손 넣어보렴~ 나 다시 살아났다'라고 이야기할리 만무입니다. 그럼 이렇게 견고하게 백업해둔 컨텐츠 이것으로 끝이냐? 그럼 조금은 심심하겠죠. 잘 정리된 블로그 컨텐츠는 이런 장점이 있습니다.

1. 컨텐츠의 Multi-Use
word 화일로 만들어 둔 블로그 컨텐츠(엄밀히 이야기하면 글)는 다른 모습으로 재 생산이 가능합니다. 지금 거의 마무리 단계인(몇 개월째 마무리 중 -_-) 저의 RSS 관련 e-book도 예전 블로그 글의 편집과 수정 보완을 통해 만들어졌습니다. 이것은 꼭 글로 된 컨텐츠만을 국한해서 이야기하는 것은 아닙니다. 사진이나 음악, 영상등도 다양한 미디어로 재 생산이 가능합니다. 물론 꼭 word 문서가 아니라도 말입니다.

2. 컨텐츠의 Analogue화
디지털카메라가 생기고나서 가장 큰 단점 중의 하나라면 '인화'가 없다는 것입니다. 수많은 사진을 찍었는데 내가 손으로 쥐는 사진이 몇 장 없다는 것이죠. 작은 사진인화용 프린터로 몇 장만 프린팅을 해서 액자에 넣어보세요. 내가 찍은 사진은 그저 컴퓨터 속의 디지털데이터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가족이나 친구를 즐겁게하는 한 장의 '사진'이 됩니다. 블로그의 컨텐츠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내가 쓴 글을 인쇄해서 잘 보관해두세요. 언제고 세월이 흘러 그 글들은 여러분에게 수많은 추억과 회상을 불러일으키고 감성을 자극하는 것으로 남을 수 있습니다.

3. 가치의 Re-Generate
블로그에 글을 쓰다보면 어느새 쌓여가는 자신의 컨텐츠에 약간의 무의미해지고 무감각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나 이렇게 지속적으로 관리를 하다보면 컨텐츠가 스스로 자신의 가치를 만들어갑니다. 처음 쓴 글은 다음에는 더 좋은 글이 되고, 사진은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더 나은 사진이 되어갑니다. 잘 관리되고 소중히 취급받아온 컨텐츠는 시간이 흐른 후 더 나은 것으로 재생산됩니다.

블로그 컨텐츠는 그저 블로그 서비스가 제공하는 하드디스크에 저장되어 있어서는 안됩니다. 블로그의 컨텐츠는 여러분이 생각하는 이상의 가치가 있습니다. 그런 귀중한 블로그 컨텐츠를 남의 손에 맡겨두지 마십시오.  블로그 컨텐츠를 관리한다는 것은 자료를 보관한다는 의미도 있지만 블로거가 자신의 컨텐츠에 스스로 '가치'를 부여하는 의미도 있습니다. 그것은 블로그의 컨텐츠 제작 자체에 가치를 부여하고 더 나은 컨텐츠를 만들게끔 나의 자세를 바꾸게 합니다. 결국 더 나은 블로그, 더 나은 컨텐츠 생산으로의 선순환이 이뤄지게 됩니다.
이 모든 것은 여러분의 블로그의 자료를 정기적으로 백업 받는 것에서부터 시작됩니다.
아직 백업 전이시라면...지금! 백업 버튼을 클릭하세요. :)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socialstory 2008.09.09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xml파일로 백업은 받아두었지만...
    역시나 별도의 워드파일등으로도 한번 정리해두어야겠네요.

    백업의 중요성은 진짜 공감~~ 200% ㅎㅎ

  2. BlogIcon YoshiToshi 2008.09.09 1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번 워드에다 문서를 작성하곤 보존도 안 하고 닫아버렸던 저는...Orz;;

  3. BlogIcon 라이프대구 2008.09.09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업은 매달 받아두지만, 워드로도 받아야할까봐요...그런데, 귀차니즘이...--;

  4. BlogIcon 학주니 2008.09.09 1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각해보니 백업의 중요성을 인식하지 못했군요.
    블로그를 옮길때만 백업을 받아뒀으니.. -.-;
    그런데 티스토리의 문제점은 백업을 받을 때 그림등의 멀티미디어 데이터는 제대로 백업이 안되는 문제가 있네요. -.-;
    이걸 어떻게 해결해야 한담.. --;

  5. BlogIcon Kay~ 2008.09.09 1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문서로 보관한다는 말씀. 제가 잊고 넘어갈뻔 했네요.
    문서화는 처음부터 별도 문서(워드, 한글, 엑셀등)로 받는것도 쉽겠지만
    이미 많은 내용이 올려져 있는 블로그의 경우
    웹을 통채로 다운로드하면 편리하지 않을까요?
    시간은 조금 걸리계지만 일일이 수작업으로 하는 것보다는 훨씬 빠를듯하네요

  6. BlogIcon 댕글댕글파파 2008.09.09 11: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일전에 기존 블러그가 폭파 되어 버린 기억이 있어서 백업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생각날때마다 백업을 하고 있습니다. 그 당시의 쓰라림을 더 이상 다시 경험하지 않기 위해서^^;;

  7. BlogIcon 마티오 2008.09.09 1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업 하긴 해야하는데..
    ...
    ...
    ...

    너무 오래 걸려요 ㅠ..

  8. BlogIcon Deborah 2008.09.09 1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좋은글 올리셨네요. 제가 이렇게 체계적으로 해 낼수 있을지 의문입니다.
    하지만 참고는 할게요. 늘 블로그의 고민을 함께 나누시고 해결 해 주실려는 마음이 보입니다.

  9. BlogIcon Memory 2008.09.09 12: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젠가 블로그에 적은 글들을 모아 책을 낼 수도 있는 데 그럴 때는 워드 문서 백업이 제법 요긴하겠네요

  10. BlogIcon 파초 2008.09.09 17: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워드로 매일 백업받기는 상당히 번거롭더군요. 윈도우즈 라이브 라이터, 원노트, msword, 스프링노트의 원격블로깅을 사용하면 자료도 보존되서 좋더군요.

  11. BlogIcon 건이아빠 2008.09.10 0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정 인정 ... 크흑 ...
    데이터베이스 날려먹고 사과문과 함께 새로 블로깅 시작하는 1人 ㅠㅠ

  12. BlogIcon 제레미 2008.09.10 14: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용한 정보였습니다.. 게으름이 문제인듯, 어떤분의 블로그에 글이 몽창 날라갔다 하여 요즘엔 관리창 조심조심 열고 있지요.. 백업 받아야겠네요..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