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유입 경로를 확인하는 차에 한RSS에서 유입된 인원이 제법 되더군요. 평상시에도 다음블로거뉴스의 베스트에 종종 올라가고 한RSS의 페이퍼에도 종종 제 글이 올라가는지라 그저 그러려니(가진자의 자만) 하면서 한RSS의 메인을 열어봤습니다. 이유인즉 오늘 글을 발행한 것이 3개였고 그 중에서 어느 것이 올라갔으려나 확인하기 위해서였습니다.

이거이 뭡니까!!!!
인증 샷

기적에 관하여...이런 기적같은


안되는 영어 낑낑거리며 해석하고, 내용도 고민고민하면서 쓴 블로그마케팅, 인터넷마케팅은 과연 악인가? 그리고 블로그 추천 vs 블로그 링크 이 두 글은 별별 자료를 다 찾아가며, 생각을 정리해가며 썼는데 말입죠. 웬 기적에 관하여...OTL 정말 기적같은 일입니다.

그래서 살푼 생각이 든 것이...
블로그 개인의 추천메타사이트의 편집인의 추천의 차이입니다. 사실 다음블로거뉴스의 베스트에 오르면 그야말로 폭탄 맞았다고 할 정도로 많은 방문자를 맞이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베스트에 오르는 조건은 추천이 많아서도 아니고 글이 좋아서도 아닌 '편집인' 혹은 '운영진'의 눈에 띄였을 때입니다. 속칭 '간택'이라고 표현할 정도니까 말이죠. 그리고 한RSS의 페이퍼에 오르는 것도 꽤나 많은 트래픽을 불러올 수 있습니다.

물론 블로거 자신의 정성과 시각과는 상관없이 독자는 다른 시각으로 글을 대할 수 있습니다. 며칠을 고민해서 쓴 글과 10분만에 쓴 글에 쏟은 정성은 차이가 나겠지만 의외로 10분 만에 쓴 글이 독자에게 더 인기가 있을 수 있다는 것이죠. 그리고 편집진 역시 결국은 한 명의 독자입니다. 즉 많은 독자의 의견을 반영하는 것은 아니라는 거죠.

뭐 저같은 변방의 무수리 하나가 '저기요~ 무슨 기준으로 간택을 하시옵는지?'라고 물어봐야 대답해줄리 만무하고(내시특공대가 공격하지 않으면 다행입죠. 뭐) 그렇다고 '아 ㅅㅂ~ 내가 정성을 쏟은 글은 이게 아니고 저거라니꽌!!!' 땡고함을 쳐봐야 찢어진 자명고 두드리기 밖에 안됩니다.

블로그의 모든 글이 높은 수준을 보장하기는 힘듭니다. 특히 저처럼 잡담과 철학과 냉소를 넘나드는 변방 날라리는 어떤 글은 제가 봐도 '호오~ 이런 글을 쓰다니'라고 생각할 때도 있고 '피식~' 웃으며 영양가 0.00002 %인 글을 재미로 발행하는 경우도 숱합니다.땡땡님같은 엄친아 블로그처럼 글마다 일정 수준을 보장하기는 힘들다는 것입죠. 그런데 오늘처럼 잡담이 노출되고 나름 고민한 글은 조용히 묻혀버리는 경우가 생기면 뭐라고 해야할지 참 난감합니다.

살짝 결론 짓자면...
블로거의 추천은 블로그 추천 vs 블로그 링크에서도 썼듯이 부정적인 모습이 발생하기 쉽습니다. 또 편집인 개인의 추천은 자칫 잘못하면 '이건 뭥미?' 수준이 되어버릴 수 있습니다. 결국 편집인 개인의 취향에 따라 많이 좌우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글을 발행한 블로거의 입장에선 트래픽을 불러 일으킬 수 있으므로 꽤 므흣한 결과를 줍니다. 그러기에 기를 쓰고 메타블로그 사이트로 글을 송출하는 것이겠죠.

블로거뉴스 베스트나 한RSS 페이퍼에 노출된 제 글을 보고 이곳에 오신 많은 분들께 거듭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제가 항상 그렇게 날티나는 글만 쓰는 것은 아니고 가끔 영양가있는 글도 종종 발행하거등예~(뭐 이런 글을 쓰는 것 자체가 민망뻘쭘하긴 하지만 말입니다.)

궁금한 점은...
블로거뉴스 베스트나 한RSS 페이퍼에 선정되는 어떤 기준이 있는가?입니다. 그냥 'Daum마음'이나, 'Han마음'은 아닐꺼라고 생각됩니다만...궁금한 것은 어쩔수없지예~

우려되는 점은...
만주 벌판, 차가운 바람이 부는 변방에서 무수리 한 명이 목놓아 불러봐도 '한 전하'나 '다음 전하'는 대답이 없을 것 같습니다. '전하~왜 저를 간택하시었나이까?!!!! 에이~ ㅅ'ㅂ'ㅅ  <-(잘 보면 욕 아님)

진짜 결론은...
편집자들에게 간택되어 트래픽 폭탄을 맞건, 여러 블로거들의 추천으로 트래픽 폭탄을 맞건 상관없습니다. 자신의 글이 자신과 독자가 보기에 부끄럽지 않는 글이라면 말이죠. 문제는 그렇게 자신의 글의 수준을 유지하는 것이 卒羅 어렵다는 것이죠. -_-;; 뭐...노력하자는 말 밖에 할 말이 없네요. 에뤠이~(엄친아 블로그들 미버!!!!)

덧1)
이런 경우가 발생하면 느끼는 것이 블로그 글을 발행할 때 얼마나 조심해야하는가입니다.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죠. 저를 보고 타산지석 반면교사로 삼으셈!

덧2)
이 글을 적은 후 다시 보니 한RSS 페이퍼에서 제 글은 사라졌군요. 그래도 기왕 쓴 글이고, 기왕 궁금한 것이기 때문에 기왕...기냥 발행합니다.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Bookmark하시고 RSS로 무조건 읽으세요.]

AddThis Social Bookmark Button            AddThis Feed Button
Posted by 만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login 2009.02.25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변방의 무수리라.. 10분만에 글을 써서 정상에 오르셨다면..음..변방의 무수리가 대충 화장했는데 한양에 있는 임금에게 간택된거랑 비슷한걸루 봐야하나-_-;;

  2. BlogIcon PC지존 2009.02.25 2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공감가는글입니다
    블로거뉴스베스트는 정말이지 이해가 안가는부분이 많죠
    말씀하신 '간택'이 되려면 제목을 잘뽑아야죠 ㅋ
    수도없이 쏟아지는 뉴스들중 편집자의 임무를 충실(?)하게 수행하려면
    현 구조상 내용을 제대로읽기엔 무리가 있지않을까 생각됩니다
    결국 운영진과 편집자의 선택이 뉴스베스트를 만드는것같아 씁쓸하네요
    좋은글 잘읽고 갑니다^^

    • BlogIcon 만귀 2009.02.26 0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블로거뉴스 베스트는 계속 문제가 지적되어 왔는데 별다른 답변은 없더군요. 그저 그러려니 하는건지....

      댓글 감사드립니다.

  3. BlogIcon 나스티워먼 2009.02.26 0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궁금하네요 이 김에 시원한 답변을 들을 수 잇었으면 ㅎㅎㅎ
    다음은 아오안이구...한rss가궁금해용^0^
    여튼'간택'(!)을 축하드립니당^0^

    • BlogIcon 만귀 2009.02.26 0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왠지 대답없는 외침이 될 것 같은 예감입니다.
      간택은 워낙 많이 되어서리 이제 살짝 질립니다
      (있는 것들이 더해!!!)

  4. BlogIcon 지민아빠 2009.02.26 0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거뉴스는 모르겠지만 한RSS는 이미 설정된 어떤 기준으로 기계적으로 뽑아내는 것 이라고 하던데요. 사실 편집할 만한 인력이 없다는 것이 더 정확할 찌도 모르겠죠. ^^;

  5. BlogIcon 아르미셸 2009.02.26 0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이 가장 중요하군요....

  6. BlogIcon BoBo 2009.02.26 0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며칠전부터 hanrss의 기준이 궁굼했었는데..... 답해주면 좋겠네요.

  7. BlogIcon 학주니 2009.02.26 12: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게... `운`?

  8. BlogIcon Early Adopter 2009.02.26 15: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부터 한RSS 글을 뽑는 기준이 궁금했습니다. 어떤 때에는 시덥지 않은 글이 올라와 이게 뭥미....했던 때도 있어서...

  9. BlogIcon 의리형 2009.02.26 1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준님은 절반정도의 부문에 교사시군요.

  10. BlogIcon 턴오버 2009.02.26 20: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처럼 몇 달 열정적으로 하다 2개월 정도 잠수타는 사람은 일단 그 열정을 유지하는게 중요할거 같아요. 갈수록 긴 글 쓰는게 힘드네요... 휴;;

  11. BlogIcon juanshpark 2009.02.27 0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j준님. 정말 우문인데요. 어떻게 하면 추천을 많이 받죠? ㅎㅎㅎ
    그리구 트래픽 폭탄은 또 뭐레요??? 그 폭탄좀 한번 맞아봤으면 좋겠슴다. !

    정말 변방 블로그 주제에 별거 다 기달린다고 핀잔은 주지마세염....^^

    • BlogIcon 만귀 2009.02.27 1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추천을 많이 받는 경우는...메타블로그에 조금 머물면 대략 패턴이 보입니다. 물론 이슈에 따라 약간씩 달라지긴 하지만.
      그리고 다음블로거베스트에 오르는 경우는 사진 2,3개 정도를 넣고 정보성의 글을 싣는다면 꽤 높은 확율을 얻을 수 있습니다. ^^ 관련 글을 한번 써볼까요? ㅎㅎ

  12. BlogIcon capcold 2009.02.27 10: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다음블로거뉴스에서는 차라리 추천수가 조회수를 능가하고, 기타 개인 블로거 추천 메타블로그 사이트에서도 좀처럼 메인페이지로 연동되는 법이 없는 마이너컬트 블로그를 가꾸는 사람의 입장에서는 먼나라 이야기군요(핫핫)

  13. BlogIcon 무진군 2009.02.28 2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저도 트래픽은 관심밖... 천천히 알려지고 제 글의 진실성이 있다면 점점 느는게 트래픽이라 생각합니다.. 하루 반짝하는건 (사실 못해서) 싫더군요....ㅎㅎㅎ

    제 블로그의 내용이 좀 아스트랄 해서 그런가 봐요....ㅎㅎㅎ

  14. BlogIcon 이름이동기 2009.03.14 0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아아아아악!!!!!!!!!! 이글 완전 와닿습니다.
    수시간을 투자해서 자료를 모으고 퇴고를 거치는것만해도 10 번가까이 한 글은 구석에 박혀있고 10 분깔짝 넋두리 늘어놓은 글이 다음 메인에 당당히 한 자리 차지하고 있을때의 황당함....
    운영자 메일로 "죄송하지만 이것보다는 저것을 올려주시면 안되겠습니까 ??" 라고 보냈지만 깜깜무소식 이지요 ^^;; 되지도 않겠지만요.
    올려준것만해도 감사하게 생각하고 입에 수갑차고 타자나 더 열심히치라는 의미겠죠 ??